2017.09.11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지방자치

송파구, 미성아파트 주민 자체 안전교육 실시

  • 등록 2017.09.11 10:01:02


[TV서울=신예은 기자] 송파구(구청장 박춘희)는 이웃과의 단절 속에서 살아가는 1인가족의 안전문제에 경각심을 일깨우고자 주민 자체 안전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살기 좋은 공동체 문화 조성을 위한 '공동주택 공동체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송파미성아파트 주민들의 제안으로 진행되는 교육이다. 송파구 내 공동주택 활성화 사업으로는 최초의 자체 안전교육이다.


특히 주민 유영진 씨가 석촌호수를 산책하던 중 심장마비가 왔고, 지나가던 행인의 심폐소생술로 새 삶을 찾을 수 있었던 사연이 소개되면서 미성아파트 단지 내 주민들에게 안전교육의 중요성이 부각된 것이다.

 

오는 11일 오전 10시 송파미성아파트 단지 내 정원에서 간호사로써 공공기관의 보건교육을 담당하고 있는 주민의 재능기부와 대한전문응급처치협회 전문 강사의 도움을 받아 심폐소생술 교육이 이루어진다.

 

심폐소생술을 통해 두 번째 인생을 살고 있는 유영진 씨가 교육 시작 전 사례 발표를 하여 주민들에게 안전교육의 중요성을 일깨운다.


이후에는 경동맥 관리와 심폐소생술에 대한 20분의 이론 강의가 진행되고 60분 동안 모형 인형으로 실습을 하게 된다. 이웃 주민들이 함께 짝을 이루어 위기 발생 시 구조 요청, 기도 확보, 가슴 압박과 인공호흡 등을 직접 실습한다.

 

송파미성아파트는 총 378세대 중 65세 이상 노인인구가 98세대로 전체 세대의 26%를 차지할 정도로 1인 또는 2인으로 구성된 노인 가구가 많다.

 

노인 중심의 1인 가구에게는 이번 교육이 무관심했던 이웃들과 따뜻한 정을 나눌 수 있는 계기인 동시에 위급상황 시 생명을 구하는 삶의 지혜를 배우는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성하일 주택관리과 팀장은 “자체 안전교육이 안전에 대한 인식뿐만 아니라 무관심했던 이웃에게 관심을 가지고 서로 소통할 수 있는 매우 뜻깊은 행사가 될 것”이라며 “1인 가구 증가와 초고령화 사회에 대한 문제를 주민들 스스로가 적극 해결해 나가는 등 공동체 활성화를 지향하는 토대를 마련해 귀감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