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8 (월)

  • 구름많음동두천 18.9℃
  • 맑음강릉 19.1℃
  • 흐림서울 20.2℃
  • 구름조금대전 20.3℃
  • 구름많음대구 20.3℃
  • 구름많음울산 20.8℃
  • 구름많음광주 19.6℃
  • 맑음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19.6℃
  • 맑음제주 21.6℃
  • 구름많음강화 19.8℃
  • 구름조금보은 19.9℃
  • 구름많음금산 19.6℃
  • 구름조금강진군 21.7℃
  • 구름많음경주시 22.3℃
  • 맑음거제 23.4℃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강북구,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 등록 2018.10.08 14:32:36

[TV서울=신예은 기자] 강북구(구청장 박겸수)가 다음달 15일까지 65세 이상(1953.12.31.이전 출생) 어르신 및 우선접종권장 구민, 만 12세 이하 모든 아동을 대상으로 관내 142개 병·의원에서 독감 무료 예방접종을 시행한다.

 

구의 우선접종권장 대상자는 60~64세 기초생활수급자(의료급여)(1954.1.1.~1958.12.31. 출생), 13세 이상 장애 1~3급(1954.1.1.~2005.12.31. 출생), 국가유공자(전·공상군경, 본인)이다.

 

65세 이상 어르신은 방문 시 신분증을 지참해야 하며, 우선접종권장자는 신분증 및 해당 증빙서류(기초생활수급증명서, 장애인증, 국가유공자증)를 지참해 방문하면 된다.

 

한편 겨울철 어린이 건강보호를 위한 독감 무료 예방접종도 시행하고 있다. 대상은 생후 6개월~만12세(2018.8.31.~2006.1.1. 출생) 아동으로 주소지와 관계없이 관내 142개 병·의원에서 접종할 수 있다.

  

독감 무료 예방접종에 대해 기타 궁금한 사항은 지역보건과(02-901-7763)로 문의하면 된다.


[TV서울] 이훈 의원, "국민세금 407억 날린 한국남동발전"

[TV서울=김용숙 기자] 발전공기업인 한국남동발전이 타당성이 없는 사업의 사업성을 조작하고 각종 특혜와 위법한 수의계약을 통해 사업을 추진해407억원의 손실을 본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이훈 의원(서울 금천구,더불어민주당)이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받은‘남동발전 석탄건조설비사업 조사 및 처분결과’에 의하면 남동발전은 석탄건조설비사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짜맞추기식 사업 기획,무자격 계약업체에 위법한 특혜 제공,그리고 경제성 평가 없이 무분별한 추가사업 투자 등 매우 방만한 자세로 사업을 운영하던 것으로 밝혀졌다. 석탄건조설비는 수분이 많은 저급의 석탄을 건조시켜 발전에 활용하기 위한 설비를 말한다.남동발전은 지난2013년 한국테크놀로지로부터260억원 규모의 석탄건조설비사업을 제안 받고 사업계약을 체결한바 있다. 그런데 이 사업은 애초부터 불가능한 사업이었지만 남동발전 전 사장인 장도수 사장의 압력에 의해 진행된 것으로 드러났다.사업계획 당시 해당 사업의 경제성 평가(B/C)는0.61로 사업성이 없었지만 남동발전은 의도적으로 사업비를140억원(실계약금액136억원)으로 축소해B/C분석을 인위적으로1.05로 맞춰 경제성을 짜 맞췄






[TV서울] 이훈 의원, "국민세금 407억 날린 한국남동발전" [TV서울=김용숙 기자] 발전공기업인 한국남동발전이 타당성이 없는 사업의 사업성을 조작하고 각종 특혜와 위법한 수의계약을 통해 사업을 추진해407억원의 손실을 본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이훈 의원(서울 금천구,더불어민주당)이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받은‘남동발전 석탄건조설비사업 조사 및 처분결과’에 의하면 남동발전은 석탄건조설비사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짜맞추기식 사업 기획,무자격 계약업체에 위법한 특혜 제공,그리고 경제성 평가 없이 무분별한 추가사업 투자 등 매우 방만한 자세로 사업을 운영하던 것으로 밝혀졌다. 석탄건조설비는 수분이 많은 저급의 석탄을 건조시켜 발전에 활용하기 위한 설비를 말한다.남동발전은 지난2013년 한국테크놀로지로부터260억원 규모의 석탄건조설비사업을 제안 받고 사업계약을 체결한바 있다. 그런데 이 사업은 애초부터 불가능한 사업이었지만 남동발전 전 사장인 장도수 사장의 압력에 의해 진행된 것으로 드러났다.사업계획 당시 해당 사업의 경제성 평가(B/C)는0.61로 사업성이 없었지만 남동발전은 의도적으로 사업비를140억원(실계약금액136억원)으로 축소해B/C분석을 인위적으로1.05로 맞춰 경제성을 짜 맞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