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2 (금)

  • 맑음동두천 7.8℃
  • 맑음강릉 11.4℃
  • 맑음서울 8.6℃
  • 맑음대전 9.7℃
  • 맑음대구 11.7℃
  • 맑음울산 11.5℃
  • 맑음광주 12.0℃
  • 맑음부산 13.5℃
  • 맑음고창 12.2℃
  • 구름많음제주 15.7℃
  • 맑음강화 10.8℃
  • 맑음보은 8.3℃
  • 맑음금산 4.7℃
  • 맑음강진군 13.3℃
  • 맑음경주시 12.3℃
  • 맑음거제 13.1℃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미주탐정협회, 무료 가족 찾기 행사 진행

올바른 탐정 문화 보급에 앞장서는 미주탐정협회 USPIO
미국에 헤어진 ‘무료 가족 찾기’ 이벤트 실시

  • 등록 2018.10.12 09:37:44

[TV서울=최형주 기자] 미주탐정협회가 한국 진출로 ‘무료가족찾기’ 행사를 진행한다.

미주탐정협회 주관으로 하는 이번 행사는 미국 내 헤어져 살면서 연락이 두절된 가족들의 소식을 찾아, 그 기쁨을 가족들과 동포들이 함께 나눠주기 위한 목적으로, 미국 뉴욕 한인 최초, NYPD 출신인 이순기 공인탐정이 대표로 운영하는 미리암탐정이 후원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 2018년 10월 11일부터 11월 30일까지 미주탐정협회가 신청접수를 받고 사례별 사연들을 선별하여 검토한다.

‘무료 가족찾기’에 참여하는 방법으로는 직접 전화로 연락하거나 미주탐정협회로 방문해 조회할 대상의 정보를 ‘조회 의뢰 신청서’ 양식에 따라 작성하면, 선별하여 결과를 개인적으로 통보한다. 신청에 필요한 서류는 미주탐정협회 한국을 통해서 하면 된다.

[TV서울] 제5회 세계문자심포지아2018 성황리 폐막

[TV서울=이현숙 기자] 세계문자연구소가 주관하고 종로구와 공동주최한 제5회 ‘세계문자심포지아2018: 황금사슬’이 지난 10월 7일을 끝으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문자는 국가와 자본이 제 권력과 이데올로기를 구현하는 기본적인 도구다. 그러나 예술가들과 지식인들에게 문자는 오히려 그 구조를 꿰뚫고 뛰어넘는 상상력과 지성의 도구다. 예술가와 지식인의 문자는 정보와 지식을 전달하는 수단을 넘어서, 시민들이 제 삶의 주인이 되는 수단이 될 수 있도록 돕는다. “세계문자심포지아 2018은 참여한 시민들이 자신 만의 문자를 구축해 가길 기대한다”고 양지윤 예술감독은 말했다. 수성동 계곡에서 시작된 멋글씨작가 강병인의 글씨 퍼포먼스와 함께 지난 10월 4일 개막 행사의 막이 올랐다. 50여명의 시민들은 강병인이 쓴 세계 각국의 글씨 ‘파열’을 들고 통인시장 앞 정자에서 수성동 계곡으로 행진했다. 권병준 작가의 사운드 퍼포먼스 ‘글쓰는 소리’가 함께 했다. 개막식에는 제20대 국회의장 정세균 의원, 김강윤 종로구 부구청장, 김종규 문화유산국민신탁 이사장, 이수호 전태일재단 이사장, 안재홍 전 종로구의원, 석금호 산돌커뮤니케이션 대표, 이인기 한국시각정보디자인협






[TV서울] 전국시도의회 연합 지방분권TF 초대단장에 김정태 [TV서울=최형주 기자]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는 10월 11일 개최된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지방분권TF' 제1차 회의에서 김정태 서울특별시의회 지방분권TF 단장을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초대 지방분권TF 단장으로 만장일치 추대했다. 앞으로 김정태 단장(영등포2, 더불어민주당)은임기(’18.10.11. ~ ’19. 6.30.)동안 17개 전국시도의회 지방분권TF 위원의의견을 모아 지방의회 중심의 지방분권 촉구활동과 함께 지방분권 관련주요 현안에 대한 공동대응 및 참여, 상호교류와 협력 등의 활동에 있어서대표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김정태 단장은 서울특별시의회 8·9·10대 3선 시의원으로,지난 2016년 10월 전국 지방의회 최초로 구성, 성공적으로 운영되고있는 서울특별시의회 지방분권TF 2기 단장을 맡고 있는데, 그간의 추진성과와강력한지방분권 실현의지를 인정받아 회의에 참석한 전국시도의회 대표의원들의압도적인 지지 속에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지방분권TF를 진두지휘할적임자로 추대됐다. 선출 직후 김 단장은 “지방분권 실현과 지방의회 위상정립을 위한 중대한시점에 전국시도의회를 대표하는 지방분권TF 단장으로 선출된 것에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강조하며 "현재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