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6 (화)

  • 구름조금동두천 8.7℃
  • 흐림강릉 12.7℃
  • 연무서울 10.1℃
  • 박무대전 7.7℃
  • 맑음대구 8.1℃
  • 맑음울산 14.5℃
  • 박무광주 10.3℃
  • 맑음부산 17.5℃
  • 구름조금고창 7.2℃
  • 박무제주 17.1℃
  • 구름많음강화 10.2℃
  • 구름많음보은 6.7℃
  • 구름많음금산 4.6℃
  • 맑음강진군 9.9℃
  • 구름많음경주시 8.3℃
  • 구름조금거제 14.2℃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금천구, 전국 최초 공중선 한 곳에 모아 정비

  • 등록 2018.11.06 10:23:34



[TV서울=최형주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의 ‘공중선 정비 시범사업’이 마무리됐다.


‘공중선 정비 사업’은 도시 미관을 해치고 차량 이동과 주거 안전에 불편을 초래하는 통신선, 전선 등 공중선을 하나로 묶거나 폐선을 철거해 정비하는 사업이다.

 

구에 따르면 이번 공중선 시범사업은 건물외벽에 통합 분배함을 제작 설치하여, 각 세대별 옥외회선과 인입회선 등 난립된 공중선을 한 곳에 모아 정비하는 방식이다.

 

이는 전국 최초로 시도된 방식으로 사업이 시행되기까지 청와대에 탄원서 및 주민 서명부(4,722명) 제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면담 및 회의, 금천구 공중선정비협의회 개최 등의 절차를 거쳤다.

 

특히, 이번 시범사업은 지난해 7월 민‧관 협치 의제 발굴을 통해 추진된 지역사회 혁신 주요의제 사업으로 주민들과 함께 이뤄내 더욱 의미를 갖는다.

 

구는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 등과 함께 현장실사를 통해 지역 내 대표적인 저층 주택밀집지역인 독산동 소재 빌라 2곳을 사업 대상지로 선정했다.

 

또, 사업에 앞서 사업취지를 알리기 위한 주민설명회를 개최하고 주민동의를 구했다. 사업은 미관개선 효과, 건물구조 및 현장여건 등을 고려해 추진됐으며, 지난 8월부터 정비를 추진, 최근 마무리 됐다.

 

자세한 사항은 금천구청 건설행정과(2627-1573) 및 지역혁신과(2627-2572)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TV서울] 금천구, 전국 최초 공중선 한 곳에 모아 정비

[TV서울=최형주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의 ‘공중선 정비 시범사업’이 마무리됐다. ‘공중선 정비 사업’은 도시 미관을 해치고 차량 이동과 주거 안전에 불편을 초래하는 통신선, 전선 등 공중선을 하나로 묶거나 폐선을 철거해 정비하는 사업이다. 구에 따르면 이번 공중선 시범사업은 건물외벽에 통합 분배함을 제작 설치하여, 각 세대별 옥외회선과 인입회선 등 난립된 공중선을 한 곳에 모아 정비하는 방식이다. 이는 전국 최초로 시도된 방식으로 사업이 시행되기까지 청와대에 탄원서 및 주민 서명부(4,722명) 제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면담 및 회의, 금천구 공중선정비협의회 개최 등의 절차를 거쳤다. 특히, 이번 시범사업은 지난해 7월 민‧관 협치 의제 발굴을 통해 추진된 지역사회 혁신 주요의제 사업으로 주민들과 함께 이뤄내 더욱 의미를 갖는다. 구는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 등과 함께 현장실사를 통해 지역 내 대표적인 저층 주택밀집지역인 독산동 소재 빌라 2곳을 사업 대상지로 선정했다. 또, 사업에 앞서 사업취지를 알리기 위한 주민설명회를 개최하고 주민동의를 구했다. 사업은 미관개선 효과, 건물구조 및 현장여건 등을 고려해 추진됐으며, 지난 8월부터 정비를 추






[TV서울] 문희상 국회의장, 일본 방한단 예방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이 11월 5일 오후 의장 접견실에서 한일협력위원회 초청으로 국회를 방문한 일본 차세대지도자 국회의원 방한단을 만나 양국 간 미래지향적 관계 발전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예방에는 우리 측에서는 이주영 국회부의장, 강창일 한일의원연맹회장, 한충희 외교특임대사, 박재유 국제국장이 배석했으며 일본 측에서는 시오자키 야스히사 중의원 의원, 나마미네 야스마사 주한일본대사, 마츠시타 신페이 참의원 의원, 야마우치 고이치 중의원 의원, 고토 유이치 중의원 의원이 함께했다. 문희상 의장은 인사 후 “한일 관계의 해법은 김대중 대통령-오부치 게이조 총리의 21세기 새로운 한일 파트너십 공동선언에 담겨있다”면서 “한-일 관계는 투트랙으로, 과거를 직시하며 인정과 포용을 통해 미래지향적으로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문 의장은 “최근 남북관계에 기적 같은 상황이 발생했고, 정부의 남북관계 기조는 가장 먼저 한미동맹이며, 두 번째로 한일공조”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의장은 “남북교류가 활발해지면 일본에게도 경제적 이익이 있을 것”이라면서 함께 미래지향적으로 나아갈 것을 재차 당부했다. 방한단 대표인 자민당 시오자키 야스히사 방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