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흐림동두천 11.0℃
  • 구름많음강릉 13.7℃
  • 흐림서울 10.8℃
  • 대전 11.6℃
  • 흐림대구 14.1℃
  • 구름조금울산 16.2℃
  • 흐림광주 12.4℃
  • 구름많음부산 14.9℃
  • 흐림고창 12.8℃
  • 흐림제주 15.4℃
  • 흐림강화 12.0℃
  • 흐림보은 10.8℃
  • 흐림금산 11.5℃
  • 흐림강진군 13.0℃
  • 흐림경주시 15.5℃
  • 구름조금거제 15.3℃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 함께하는 사랑밭, 홍보대사 배우 오인혜 베트남 봉사활동 실시

  • 등록 2018.11.09 09:53:00

[TV서울=이현숙 기자] 실천하는 NGO 함께하는 사랑밭은 홍보대사 배우 오인혜가 베트남의 화상과 난치병으로 고통받는 아이들을 만나기 위해 한강수병원 화상전문의와 함께 베트남에서 봉사활동을 실시한다고 지난 7일 밝혔다.

지난 4일 베트남에 도착한 오인혜는 먼저 태어날 때부터 수포성 표피 박리증을 앓고 있는 18개월 린의 가족을 만났다.

매일 늘어가는 온몸의 수포와 말로 표현 못 할 가려움증에 예민한 아이 린은 매일 곁에서 돌보는 마음 여린 엄마와 손녀를 위해 폐지와 재활용품을 팔아 생계를 이어가는 할머니와 함께 살고 있다.

한강수병원 송우진 과장은 수포로 가득한 린의 몸 상태를 살피며 무료진료뿐 아니라 한국에서부터 린을 위해 준비해온 연고와 소염제 등 의약품을 전달했다.

오인혜는 아픈 손녀를 위해 약한 몸을 이끌고 폐지를 팔아 생활비를 버는 할머니를 대신해 나서서 폐지를 모으고, 아픈 아이를 돌보는 엄마를 대신해 집 청소도 했다. 또한 아픈 린을 위해 살아가는 엄마와 할머니에게 진심의 위로를 전할 뿐 아니라 항상 집 안에서 홀로 시간을 보내는 린을 위해 깜짝 선물을 준비해 아픔으로 가득했던 아이의 얼굴에 환한 웃음을 가득 안겨주었다.

앞으로 얼굴 화상으로 마음의 상처마저 안고 살아가는 소년 안과의 만남과 더불어 베트남 소수민족을 위한 의료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배우 오인혜와 한강수병원이 베트남에서 펼쳐질 나눔 현장은 2019년 1월 MBC 함께하는 세상 희망 프로젝트-나누면 행복 함께하는 사랑밭 특집 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TV서울] UAE 문화지식개발부, 새롭게 단장한 ‘알 부르다 페스티벌’ 프로그램 발표

[TV서울=이현숙 기자] UAE 문화지식개발부가 지난 6일 새로운 버전의 알 부르다 페스티벌 프로그램을 발표했다. UAE는 알 부르다 페스티벌을 통해 이슬람 예술 및 문화의 글로벌 허브이자 창의성의 인큐베이터로서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아부다비 웨어하우스421에서 2018년 11월14일 열리는 이 행사는 혁신을 독려하는 동시에 전세계에 이슬람 문화를 홍보하려는 UAE의 노력을 새롭게 선보인다. 페스티벌에는 세계적인 캘리그래퍼, 디자이너, 시인 및 예술가들이 참여해 작품을 전시하고 통찰을 공유한다. 누라 알카비 문화지식개발부 장관은 “알 부르다 페스티벌은 이슬람 예술과 문화를 알리고 현대적 맥락에서 이슬람 문화의 미학을 강조하고 그 특징을 재해석한다. 이 행사는 후세들을 위해 문화유산 보존에 노력해온 UAE의 역할을 강조한다”고 말했다. 이어 “창의적 인재들이 알 부르다 페스티벌에 모여 일련의 패널 토론, 작품전시, 라이브 쇼 등 전세계 예술가들이 대화를 시작하고 결속을 강화할 수 있는 행사들을 통해 이슬람 예술의 미래를 설계한다. 이 행사를 통해 이슬람 예슬에 많은 관심이 있는 재능 있는 전문가들이 과거를 기리고 현재를 포용하며 미래를






[TV서울] 오한아 시의원, "서울시가 의회 예산심의권 침해" [TV서울=최형주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오한아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1)이 11월 7일 서울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서 문화본부가 ‘18년도 본예산에서 전액 삭감됐던 예산을 편법으로 집행하려던 사실을 적발해 시정을 요구했다. 서울시 문화본부(박물관과)는 삼청각 주차장 부지에 ‘한식문화관 건립 사업’을 위한 ‘삼청각의 한식문화관 건립 타당성 조사 용역’ 예산을 ‘18년 예산에 편성한 바 있다. 그러나 예산심사 과정에서 논란 끝에 전액 삭감돼 '한식문화관 건립 사업' 추진이 어렵게 되자, 기획조정실(조직담당관)의 시책 연구비를 사용해 편법으로 타당성 용역을 진행 하려던 것을 오한아 의원이 적발한 것. 오한아 의원은 “제9대 문화체육관광위원회 ’18년 예산 심의 과정에서 ‘삼청각의 한식문화관 건립 계획’은 한식 콘텐츠에만 한정되는 한계가 있다"며 "수백억에 달하는 예산 투입이 예상되는 사업이므로 대상지의 특성을 고려해, 신중한 용도 결정을 위해 사업의 전면 재검토를 촉구하며 해당 예산이 전액 삭감됐다”고 말했다. 이어 오 의원은 “해당 사업은 10대 현 상임위에서 심도 있게 재논의 되어야 할 사항임에도 보고조차 없었다”며 “편법을 동원하면서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