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6 (목)

  • 흐림동두천 -0.5℃
  • 흐림강릉 3.1℃
  • 흐림서울 1.0℃
  • 박무대전 1.1℃
  • 대구 4.3℃
  • 울산 5.7℃
  • 흐림광주 2.7℃
  • 부산 7.4℃
  • 흐림고창 0.5℃
  • 제주 9.5℃
  • 흐림강화 -0.7℃
  • 흐림보은 0.9℃
  • 흐림금산 0.0℃
  • 흐림강진군 3.9℃
  • 흐림경주시 5.1℃
  • 흐림거제 7.7℃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형 시민공감응급실’ 성과공유 심포지엄 개최

  • 등록 2018.12.06 09:36:16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시는 현재 서울의료원·보라매병원·동부병원, 국립중앙의료원, 서울적십자병원 등 5개 공공병원에서 ‘서울형 시민공감응급실’을 운영 중이다.


시는 2014년부터 공공의료기관 응급실을 방문하는 정신응급환자, 알콜문제자, 성폭력 피해자,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환자를 공공응급상담사가 심층면담 후 각종 지역사회 보건의료서비스, 사회복지서비스로 연계하기 위해 ‘서울형 시민공감응급실’ 사업을 실시 중이며, 시민공감응급실은 ‘공공응급상담사’가 상주해 취약계층 환자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연계한다. 


서울의료원 2명, 보라매병원 2명, 동부병원, 국립중앙의료원, 서울적십자병원은 각 1명씩 상주하고 있다.


또 시민공감응급실은 취약계층 환자 이송체계 지원 사업도 추진한다. 서울시 응급의료기관을 방문한 취약계층 환자가 치료 후 지역사회 전문기관 등으로 이동시 체계적이고 안전한 이송을 지원한다.


서울형 시민공감응급실은 응급실을 방문한 취약계층 환자의 응급실 재방문율을 낮추고 연간 4천 여명의 고위험 취약계층 환자를 지역사회 전문기관이나 복지서비스로 연계했다.


시민공감응급실은 ’14년 806명 → ’15년 1,407명 → ’16년 4,392명 → ’17년 4,298명 →’18년은 10월 기준 총 2,510명으로 그 동안 총 13,413명 취약계층 환자에게 서비스를 제공했으며, ’17년의 경우 서울의료원 1,028명, 보라매병원 1,375명, 동부병원은 617명, 국립중앙의료원 570명, 서울적십자병원은 708명 등 총 4,298명을 지역사회기관이나 복지서비스에 연계했다.

 

또 시민공감응급실을 통해 ‘취약계층 환자 공공이송서비스’도 실시해 ’16년 31명, ’17년 31명에게 각각 전원, 복지시설 이송, 귀가서비스 등을 지원했다.


대상자는 서울시 응급의료기관을 방문한 노숙인(행려환자), 의료급여수급권자, 건강보험급여 제한자(장기체납), 거주불명자 소외계층(안전망병원 이용자) 등이다. 신체·경제·생활적 어려움이 있는 취약계층 환자가 치료 후 필요한 서비스 자원 또는 지역사회 전문기관 등으로 이동시 환자를 체계적이고 안전하게 이송해 준다.

 

시는 그 동안 시민공감응급실 성과를 공유하고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6일 서울시 보라매병원 진리관 6층 대강당에서 ‘서울형 시민공감응급실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시민공감응급실 참여 5개 병원, 유관기관, 자원봉사단체 등이 참여해 취약계층 시민(노숙자, 독거노인, 정신응급환자, 알코올중독 등)에게 제공된 서비스 사례 등을 함께 나누고 논의할 예정이다.


[TV서울] ‘서울형 시민공감응급실’ 성과공유 심포지엄 개최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시는 현재 서울의료원·보라매병원·동부병원, 국립중앙의료원, 서울적십자병원 등 5개 공공병원에서 ‘서울형 시민공감응급실’을 운영 중이다. 시는 2014년부터공공의료기관 응급실을 방문하는 정신응급환자, 알콜문제자, 성폭력 피해자,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환자를 공공응급상담사가 심층면담 후 각종 지역사회 보건의료서비스, 사회복지서비스로 연계하기 위해 ‘서울형 시민공감응급실’ 사업을 실시 중이며,시민공감응급실은 ‘공공응급상담사’가 상주해 취약계층 환자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연계한다. 서울의료원 2명, 보라매병원 2명, 동부병원, 국립중앙의료원, 서울적십자병원은 각 1명씩 상주하고 있다. 또 시민공감응급실은 취약계층 환자 이송체계 지원 사업도 추진한다. 서울시 응급의료기관을 방문한 취약계층 환자가 치료 후 지역사회 전문기관 등으로 이동시 체계적이고 안전한 이송을 지원한다. 서울형 시민공감응급실은 응급실을 방문한 취약계층 환자의 응급실 재방문율을 낮추고 연간 4천 여명의 고위험 취약계층 환자를 지역사회 전문기관이나 복지서비스로 연계했다. 시민공감응급실은 ’14년 806명 → ’15년 1,407명 → ’16년 4,392명 → ’17년 4,298명

[TV서울] 풀무원다논, 프리미엄 디저트 ‘마이딜라잇’ 선보여… 신제품 2종 출시

[TV서울=이현숙 기자] 요거트 전문기업 풀무원다논이 프리미엄 데어리 디저트 브랜드 ‘마이딜라잇’에서 신제품 2종을 출시한다. 이를 통해 풀무원다논은 요거트 제품군에서 절대 강자를 넘어, 다양한 데어리 디저트 제품군 확충을 통한 국내 프리미엄 디저트 시장으로의 사업 진출을 본격화하겠다고 지난 4일 밝혔다. "나를 위한 선물 같은 시간"이라는 뜻의 ‘마이딜라잇’은 100년 전통 다논의 디저트 기술력을 바탕으로 요거트와 우유를 활용한 유럽 스타일 고품질 데어리 디저트 브랜드다. 12월 2종을 시작으로 내년에 신제품을 잇따라 선보이면서, 프리미엄 데어리 디저트로서 입지를 견고히 하기 위한 제품 라인업을 완성할 계획이다. 이번 신제품은 레몬, 블랙체리, 히비스커스 등 엄선된 원료에 다논 레시피를 접목하여 디저트 전문 카페의 깊은 맛과 품질을 그대로 홈 디저트 제품으로 살린 것이 특징이다. 또한 요거트를 베이스로 크리미하고 부드러운 질감에 풍부한 맛을 더했으며, 기존에 시판되고 있는 디저트 대비 칼로리가 적고 제품의 당 함량을 덜어, 디저트를 보다 가볍고 맛있게 즐길 수 있다. 간편하게 마실 수 있는 디저트 쉐이크 타입으로, 상큼한 모히또 칵테일 맛을 살






[TV서울]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출마 공식 선언 [TV서울=김용숙 기자] 나경원 국회의원이 12월 2일자유한국당원내대표 후보 출마를 선언했다. 나경원 의원은 출마선언문을 통해 "문재인 정부의 경제실정과 헌법질서 훼손은이미 우려의 수준을 넘어섰다"며, "과도한 시장개입에 따른 자유시장경제 질서의 파괴,민주노총 등 특정단체의 사회질서의 파괴와 검찰 경찰의 무법관용,민주적 기본 질서부터 사법 질서까지우리 대한민국을 지탱해온 원칙과 가치들이한 순간에 무너질지도 모른다는 공포가많은 국민들을 불안하게 만들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나 의원은 출마이유에 대해 계파종식, 당내민주화, 정책기능의 시스템화, 당당한 대여투쟁을 꼽으며 "단 한순간도 특정계파의 핵심세력으로 있지 않았고,어느 쪽에서나‘내편이 아니다’라는 외면에 때론 상처받으면서도꿋꿋하게 중립을 지켜왔다"고 강조했다. 나경원 의원은 "이미 충분한 대중적 인지도를 가지고 있기에 자기정치보다 112명의 의원님들을 보석처럼 빛나게 해드릴 수 있는 유일한 후보"라며, "평생 공직과 공적업무에 몸담았고,반듯하고 당당하게 정치활동 해왔으며,권력에 줄서지 않았고,어려울 때 물러서지 않으며용기와 무거운 책임감으로 여기까지 왔다고 자부한다"고 말하며 지지를 호소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