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0 (수)

  • 흐림동두천 18.5℃
  • 흐림강릉 19.1℃
  • 서울 19.9℃
  • 대전 20.2℃
  • 대구 20.6℃
  • 울산 22.0℃
  • 광주 21.4℃
  • 부산 21.8℃
  • 맑음고창 20.6℃
  • 제주 20.7℃
  • 맑음강화 19.1℃
  • 흐림보은 19.5℃
  • 흐림금산 19.3℃
  • 맑음강진군 20.9℃
  • 흐림경주시 21.1℃
  • 구름조금거제 22.6℃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TV서울] 연하남쓰, 아침마당 ‘도전! 꿈의 무대’ 설날특집 출연

가수 연하남쓰, KBS 아침마당 ‘도전! 꿈의 무대’ 설날특집 출연해 유쾌한 웃음 선사
아침마당 이동준, 연하남쓰 무대 극찬… “무대도 눈도 정말 즐거운 무대”
‘어머님들의 영원한 연하남’ 트롯돌 연하남쓰의 눈이 즐거웠던 아침마당 도전 꿈의 무대

  • 등록 2019.02.11 09:55:49

[TV서울=신예은 기자] 가수 연하남쓰가 지난 6일 KBS 아침마당 ‘도전! 꿈의 무대’ 설날특집에 출연했다.

지난 6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은 ‘도전 꿈의 무대 - 설날특집 꼴찌들의 반란’ 코너로 꾸며졌다. 가수 연하남쓰, 현서, 최완수, 연지연, 소중한이 출연했으며 이동준, 황기순, 김혜영이 패널로, 김재원 이정민 아나운서가 진행을 맡았다. 그 중 연하남쓰는 남진의 ‘님과 함께’와 박상철의 ‘무조건’을 멋진 퍼포먼스와 함께 열창했다.

지난 1월 2일 새해 방송에도 출연한 바 있는 연하남쓰는 이번에도 5등을 목표로 한다는 특이한 공약을 내세우며 신나는 무대로 시청자들에게 재미난 볼거리를 선보였다. 무대를 본 가수 이동준은 “무대도 즐거웠지만 눈이 정말 즐거운 무대였다”며 “이번에 5등은 불가능할 것 같고 행사가 정말 많이 들어올 것 같다”고 말하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연하남쓰의 리더인 양동옥은 소감 발표에서 저작권협회 등록된 곡이 140여곡이 넘지만 히트곡이 하나도 없다고 말해 패널인 코미디언 황기순과 방송인 김혜영의 웃음을 자아냈으며 멤버 이환의 곡을 세곡이나 작곡해줬는데 쫄딱 망했다며 자학개그로 큰 웃음을 주었다. 이날 연하남쓰는 희망과는 다르게 4등을 차지했다.

한편 연하남쓰는 지난 2016년에 남편의 절절한 애환을 담은 ‘갈치 한 마리’로 데뷔 후 ‘숨바꼭질’이라는 곡을 발표하며 각종 방송과 축제에서 활발히 활동 중이다. 리더 양동옥은 작곡가로서 가수 정향숙의 ‘입술 한잔’ ‘당신의 세월’, 가수 나현아의 ‘최고의 남자’, 가수 리라의 ‘거짓말 사랑’, 가수 김큰산의 ‘내 사랑 부산’ 등의 트로트 곡을 다수 발매한 바 있다.

[TV서울] 서초구, ‘서초형 함께보육’ 사업 토론 위한 보육포럼 개최

[TV서울=신예은 기자]서초구는 오는 12일 오전 9시30분 엘타워 그랜드홀 7층에서 ‘서초형 함께보육을 말하다’를 주제로 ‘2019 서초구 보육포럼’을 연다. 이번 포럼은 ‘서초형 함께보육’ 사업의 시범 운영에 앞서 학계 전문가, 어린이집 교사, 학부모 등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서초형 함께보육’은 국공립과 민간·가정어린이집 등 3~4개의 보육기관을 하나의 단위공동체로 구축하는 공동보육 정책이다. 어린이집간 시설환경 및 규모, 보육 프로그램, 학부모 선호도, 위치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함께보육 어린이집으로 지정되고, 지정된 함께보육 어린이집은 입소 및 반편성을 공동으로 참여해 운영한다. 즉, 국공립과 민간·가정 어린이집의 공동운영 체계를 마련하는 참신한 시도로 어린이집간 격차를 줄이고 보육의 질을 함께 높여 상생하는 보육시스템을 만드는 것이다. 국공립어린이집에 대한 쏠림 현상, 보육 수급의 불균형을 해소하고 민간·가정어린이집의 전문성을 강화해 보육공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함으로써 비용 절감, 실질적으로 어린이집을 확충하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제도적으로 정착되면 1 아동 3 어린이집 대기시스템의 허수 대기자로

[TV서울] 문희상 국회의장, ‘제1회 해공민주평화상’ 수상

[TV서울=김용숙 기자]문희상 국회의장이 10일 오전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열린 ‘제1회 해공민주평화상 시상식’에서 적극적인 의정활동을 통한 국회의 견제기능 강화로 정치발전과 민주주의 수호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제1회 해공민주평화상’ 의정발전 부문을 수상했다. 문 의장은 수상소감에서 “첫 수상의 영광을 부족한 저에게 주신데 대해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올해는 3.1 독립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다. 역사적인 시기에 경기도 광주시가 해공 선생을 재조명하는 것은 아주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문 의장은 또 “독립운동에 헌신하신 민족의 선각자였던 해공 선생께선 광복 이후 초대 국회의원과 국회의장을 지내며 의회주의의 기틀을 잡았다”며 “서로의 주장이 다를수록 타협하고 절충해서 타협점을 찾든가 또는 자기의 주장을 설득으로써 상대방의 동의를 얻어 일을 처리해야 한다. 이것이 민주주의라고 하셨다”고 했다. 그러면서 문 의장은 “해공 신익희 선생은 의회주의의 상징과도 같은 분이며, 국회에는 그 정신을 본받아야 한다는 의미로 본청 중앙홀에 동상이 세워져 있다”며 “저 또한 국회의장 취임 직후, 전직 대통령 묘역참배뿐만 아니라, 신익희 선생을 비롯






[TV서울] 문희상 국회의장, ‘제1회 해공민주평화상’ 수상 [TV서울=김용숙 기자]문희상 국회의장이 10일 오전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열린 ‘제1회 해공민주평화상 시상식’에서 적극적인 의정활동을 통한 국회의 견제기능 강화로 정치발전과 민주주의 수호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제1회 해공민주평화상’ 의정발전 부문을 수상했다. 문 의장은 수상소감에서 “첫 수상의 영광을 부족한 저에게 주신데 대해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올해는 3.1 독립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다. 역사적인 시기에 경기도 광주시가 해공 선생을 재조명하는 것은 아주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문 의장은 또 “독립운동에 헌신하신 민족의 선각자였던 해공 선생께선 광복 이후 초대 국회의원과 국회의장을 지내며 의회주의의 기틀을 잡았다”며 “서로의 주장이 다를수록 타협하고 절충해서 타협점을 찾든가 또는 자기의 주장을 설득으로써 상대방의 동의를 얻어 일을 처리해야 한다. 이것이 민주주의라고 하셨다”고 했다. 그러면서 문 의장은 “해공 신익희 선생은 의회주의의 상징과도 같은 분이며, 국회에는 그 정신을 본받아야 한다는 의미로 본청 중앙홀에 동상이 세워져 있다”며 “저 또한 국회의장 취임 직후, 전직 대통령 묘역참배뿐만 아니라, 신익희 선생을 비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