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7 (일)

  • 구름많음동두천 29.6℃
  • 흐림강릉 23.6℃
  • 구름많음서울 31.6℃
  • 구름많음대전 29.4℃
  • 구름많음대구 25.6℃
  • 구름많음울산 23.7℃
  • 흐림광주 26.5℃
  • 구름많음부산 24.9℃
  • 흐림고창 24.5℃
  • 흐림제주 25.8℃
  • 구름많음강화 29.2℃
  • 구름많음보은 27.6℃
  • 구름많음금산 27.4℃
  • 흐림강진군 24.1℃
  • 흐림경주시 22.8℃
  • 구름많음거제 25.3℃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TV서울] 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 이상우를 위협하는 대세 보컬들의 무대 대공개!...해바라기, 강승윤의 ‘사랑으로’에 극찬!

  • 등록 2019.04.12 09:43:56

[TV서울=신예은 기자] 오늘 12일 방송되는 MBC ‘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이하 ‘지금 1위는?’)에서는 지금 보컬 강승윤, 펜타곤 후이&진호, 케이시&자이언트핑크, 존박, 우주소녀 연정과 ‘1위 가수’ 이상우의 본격 경연이 시작된다.

1991년 ‘1위 가수’ 이상우 때문에 1위를 하지 못한 해바라기 ‘사랑으로’, 김민우 ‘휴식 같은 친구’, 현진영 ‘슬픈 마네킹’, 김지연 ‘찬바람이 불면’, 015B ‘텅빈 거리에서’가 요즘 대세 지금 보컬들의 매력적인 보이스로 재탄생되어 2019년 다시 한번 1위에 도전한다.

믿고 듣는 위너의 리더 강승윤은 ‘사랑으로’를 본인만의 멋과 맛으로 완벽하게 소화해 내 이주호의 마음을 녹일 예정이다. 이주호는 “노래 듣는데 가슴이 뭉클해 혼났다.”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최다 출연자 펜타곤 후이&진호의 ‘휴식 같은 친구’는 둘의 진한 우정을 빗대어 표현, 원곡을 뛰어넘는 가창력을 뽐낸다. 또한 떠오르는 음원강자 케이시와 대체 불가 래퍼 자이언트 핑크는 ‘슬픈 마네킹’을 위해 몸치이지만 특별히 ‘토끼춤’ 댄스레슨을 받았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카리스마 랩과 감성적인 보컬이 어우러져 감동적인 듀엣 무대를 선보여 현진영이 펑펑 눈물을 흘렸다고 전해 경연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정신 없이 휘몰아치는 무대를 지켜 본 ‘1위 가수’ 이상우는 “지금 끝내야 하는 거 아니에요?”라며 약한 모습을 보이기도 하였지만, 그는 비밀리에 준비한 특급 게스트와 함께 역대급 무대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감을 높인다.

과연 이상우는 2019년에도 1위를 차지할 수 있을 지 오늘 12일 저녁 8시 30분에 MBC ‘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에서 공개된다.

[TV서울] 서울보훈청, 제대군인 대상 드론 창업탐방 가져

[TV서울=변윤수 기자]서울보훈청 창업지원센터(센터장 배미숙, 이하 서울센터)는 5일 용산구 소재 아세아무인항공교육원에서 제대군인을 대상으로 초경량비행장치(드론) 생생창업탐방을 진행했다. 서울센터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는 드론의 사업성과 시장전망 등을 소개함으로써 창업을 준비하는 제대군인에게 창업아이템에 대한 시야를 넓힐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번 탐방에서는 취ㆍ창업을 희망하는 제대군인 및 전역 예정자 20명이 참여했으며 △4차 산업혁명에 기반을 둔 드론의 발전상 소개 △국가자격증 취득 방법과 시장전망 △시뮬레이션 체험 △소형드론실습체험 순으로 진행됐다. 서일수 아세아무인항공교육원장은 “이미 드론은 산업 전반에서 보편화되고 있는 상황이므로 새로운 일자리가 끊임없이 창출되고 있다”며 “제대군인으로서 조종자격증에만 국한하지 말고 조립과 정비능력까지 갖추면 더 많은 영역으로 진출할 수 있으므로 군 생활했을 때의 열정으로 도전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서울보훈청은 2018년 6월 (재)아세아직업전문학교와 업무협약을 맺고 5년 이상 군 복무 제대군인 회원들의 취ㆍ창업 활성화에 노력하고 있으며 학교 측에서는 부속시설인 아

[TV서울] “서울시태권도협회는 태권도 승품단 심사수수료로 돈 잔치?”

[TV서울=변윤수 기자]‘서울특별시의회 체육단체 비위근절을 위한 행정사무조사 특별위원회(이하 조사특위)’는 5일 서울시태권도협회의 운영 정상화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그간 서울시태권도협회와 관련된 증인 참고인이 출석한 다섯 차례에 거친 조사감사에 대한 중간 결과를 발표하고 서울시와 서울시체육회를 상대로 시정조치를 요구했다. 서울시태권도협회는 국기원의 사전승인 없는 심사수수료 인상으로 부당이득을 취했고, 심사수수료에 연동해 복지비 성격의 ‘회원의 회비’를 응심자에게 부과하는 구조적 결함이 드러났다. 또한 제출된 자료에 따르면 비상근임원이 상식 밖의 급여성 경비를 받고 있으며 임원 결격사유자가 부당하게 일비를 지급받고 있는 등 승품단 심사수익금으로 협회 내 돈잔치를 열고 있는 것이 밝혀졌다. 조사특위 위원들은 “감사원 감사청구, 세무조사 및 배임·횡령 고발 등 가능한 모든 방법을 동원해 서울시태권도협회의 정상화와 진실을 밝히기 위해 끝까지 노력하겠다”며 “제출된 자료를 면밀히 검토해 서울시태권도협회의 혁신적인 개혁이 될 때까지 끝까지 시정조치 및 권고를 내리겠다”고 밝혔다.






[TV서울] “서울시태권도협회는 태권도 승품단 심사수수료로 돈 잔치?” [TV서울=변윤수 기자]‘서울특별시의회 체육단체 비위근절을 위한 행정사무조사 특별위원회(이하 조사특위)’는 5일 서울시태권도협회의 운영 정상화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그간 서울시태권도협회와 관련된 증인 참고인이 출석한 다섯 차례에 거친 조사감사에 대한 중간 결과를 발표하고 서울시와 서울시체육회를 상대로 시정조치를 요구했다. 서울시태권도협회는 국기원의 사전승인 없는 심사수수료 인상으로 부당이득을 취했고, 심사수수료에 연동해 복지비 성격의 ‘회원의 회비’를 응심자에게 부과하는 구조적 결함이 드러났다. 또한 제출된 자료에 따르면 비상근임원이 상식 밖의 급여성 경비를 받고 있으며 임원 결격사유자가 부당하게 일비를 지급받고 있는 등 승품단 심사수익금으로 협회 내 돈잔치를 열고 있는 것이 밝혀졌다. 조사특위 위원들은 “감사원 감사청구, 세무조사 및 배임·횡령 고발 등 가능한 모든 방법을 동원해 서울시태권도협회의 정상화와 진실을 밝히기 위해 끝까지 노력하겠다”며 “제출된 자료를 면밀히 검토해 서울시태권도협회의 혁신적인 개혁이 될 때까지 끝까지 시정조치 및 권고를 내리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