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3 (수)

  • 구름많음동두천 19.2℃
  • 구름조금강릉 23.6℃
  • 박무서울 22.0℃
  • 박무대전 21.0℃
  • 구름많음대구 21.3℃
  • 구름많음울산 22.7℃
  • 박무광주 19.8℃
  • 박무부산 21.0℃
  • 구름많음고창 18.9℃
  • 흐림제주 21.7℃
  • 구름많음강화 20.1℃
  • 구름조금보은 18.0℃
  • 구름많음금산 16.2℃
  • 구름많음강진군 21.3℃
  • 구름많음경주시 20.5℃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시, 올해 515억 들여 163개 학교 노후 화장실 개선

  • 등록 2019.05.08 10:46:46

 

[TV서울=이천용 기자] 올해 서울시 163개 초·중·고교의 낡고 비위생적인 화장실이 놀이터처럼 가고 싶고 깨끗한 공간으로 개선된다. 이를 위한 ‘꾸미고 꿈꾸는 학교 화장실’ 사업에 시와 교육청 예산 515억 원(서울시 144억, 교육청 371억)이 투입된다.

 

서울시는 2015년도부터 학생들의 기피공간이던 학교 화장실에 대한 인식을 탈바꿈시키고 학생들의 건강한 학습권을 보장하기 위해‘학교 화장실 개선 함께꿈 프로젝트’를 진행해왔다. 지금까지 서울시 978개교(변기교체 427개교 포함)의 학교 화장실이 학생들로부터 사랑받는 생활공간으로 재탄생됐다. 시는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21년까지 15년 이상 경과된 노후 학교화장실을 지속적으로 개선한다는 계획이다.

 

지난해 공사 완료한 98개교를 대상으로 한 만족도 조사에 따르면 종합만족도가 81점으로 △시설(조명, 수도, 디자인), △관리(청결, 용품비치), △편리성 등 전반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학교시설 중 ‘가장 불편하고 만족스럽지 못한 곳’으로 꼽혔던 학교 화장실이 이제는 즐거운 소통의 공간으로 자리매김한 것이다.

 

‘함께 꾸미고 꿈꾸는 학교 화장실 만들기’ 사업의 이용자 만족도가 높은 데에는 학교별로 운영 중인 ‘학교 화장실 개선 디자인TF팀’이 있기 때문이다. 학생들과 학부모, 교직원들로 구성된 ‘디자인TF팀’은 5단계에 걸친 워크숍을 통해 화장실 개선 기획 단계부터 이용자들이 직접 참여해 함께 새로운 학교 화장실을 만들어나간다.

 

이 과정에서 디자인디렉터는 총괄 조정자로서의 역할을 수행하며 설문조사를 통해 도출된 학생들의 의견을 최대한 시공에 반영되도록 돕는다. 이용자인 학생들의 의견이 충분히 반영된 학교 화장실 디자인과 공간 구성에 학생들의 만족도는 물론이고 행복해 하는 아이들을 보는 학부모와 교사들의 평가도 긍정적이다. 시는 이를 위해 올해 전면보수 대상학교 중 83개교를 선정하고 44명의 디렉터를 배치했으며 이달부터 학교별 ‘디자인TF팀’이 본격 가동됐다.

 

서울시는 학교 화장실 개선 사업과 별도로 복도 등 학교 빈 공간을 활용한 양치대(세면대) 설치 사업도 진행하고 있다. 올해 32개의 학교에 양치대를 설치할 계획으로 지금까지 총 183개교에 양치대 설치를 지원했다. 아울러 점심식사 후 학생들의 양치 습관을 길러주기 위해 자치구 보건소와 함께 ‘찾아가는 양치교실’ 등 구강건강 교육도 실시한다.

 

‘찾아가는 양치교실’에 참여할 학교는 올해 양치대 설치가 예정된 32개교로 지난 15일 신청을 받아 선정했으며 이에 총 1,170백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현재 학교별로 5월 이후 공사를 진행하여 여름방학 내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해 시가 양치대 설치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사전·사후 설문조사 결과 양치 실천율이 60.7%에서 67.4%로 상승해 학생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는 곳에 양치대를 설치하는 것이 양치율 향상으로 이어지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서울시는 앞으로 개선된 학교 화장실의 관리상태도 꼼꼼히 점검할 계획이다. 자치구별 추천을 받아 구성된 48명의 ‘학부모 모니터링단’을 운영해 개선된 학교 화장실을 점검하고 나타난 문제점을 보완해 높은 만족도를 이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지난 4월 23일 위촉식을 가진 서울시 함께꿈 학부모단은 서울시 교육지원 사업 현장방문을 통해 교육지원 사업이 취지와 목적에 맞게 시행되고 있는지 학생·학부모의 눈높이에서 점검하고 교육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전달하는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백호 서울시 평생교육국장은 “서울시 학교 화장실 개선사업이 단순이 미적 기능만을 추구하지는 않고 실용성을 고려한 디자인을 설계하여 사용자인 학생들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화장실을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학생들이 편안하고 쾌적한 환경속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V서울] 전국시도의회 운영위원들,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국회통과 위한 합동토론회 개최

[TV서울=이천용기자]전국시도의회 운영위원들이 7월 1일 제주도에 모여,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의 국회통과를 위해 합동토론회를 개최했다. 전국시도의회 운영위원장협의회(회장 서윤기, 서울시의회 운영위원장)와 한국지방자치학회(회장 정정화) 공동 주관,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주최, 행정안전부와 지방3대협의체 공동 후원으로 개최된 이번 토론회는 현재 국회에 정부입법발의로 제출돼 있는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안의 조속한 국회통과를 위한 대국민 설득과 지방자치법 개정에 따른 시도의회 운영의 효율성을 제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합동토론회는 전국 17개시도 중 의회의 독립성과 전문성 등에서 가장 많은 자치권을 가지고 우리나라 지방자치를 선도적으로 이끌고 있는 제주특별자치도의 수범사례를 전국시도의회 운영위원간 공유를 통해 지방자치와 지방의회의 발전을 모색하기 위해 계획됐다. 토론회는 ‘지방자치법 전부개정과 지방의회’를 주제로 한 김종욱 전 서울특별시 정무부시장의 기조강연과 양영철 제주대 교수를 좌장으로 한 열띤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토론회가 끝난 후 전국시도의원 운영위원들은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을 촉구하는 '제주선언문'을 채택·발표했다. 서윤기 회장은 “이번 토론회는






[TV서울] 전국시도의회 운영위원들,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국회통과 위한 합동토론회 개최 [TV서울=이천용기자]전국시도의회 운영위원들이 7월 1일 제주도에 모여,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의 국회통과를 위해 합동토론회를 개최했다. 전국시도의회 운영위원장협의회(회장 서윤기, 서울시의회 운영위원장)와 한국지방자치학회(회장 정정화) 공동 주관,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주최, 행정안전부와 지방3대협의체 공동 후원으로 개최된 이번 토론회는 현재 국회에 정부입법발의로 제출돼 있는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안의 조속한 국회통과를 위한 대국민 설득과 지방자치법 개정에 따른 시도의회 운영의 효율성을 제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합동토론회는 전국 17개시도 중 의회의 독립성과 전문성 등에서 가장 많은 자치권을 가지고 우리나라 지방자치를 선도적으로 이끌고 있는 제주특별자치도의 수범사례를 전국시도의회 운영위원간 공유를 통해 지방자치와 지방의회의 발전을 모색하기 위해 계획됐다. 토론회는 ‘지방자치법 전부개정과 지방의회’를 주제로 한 김종욱 전 서울특별시 정무부시장의 기조강연과 양영철 제주대 교수를 좌장으로 한 열띤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토론회가 끝난 후 전국시도의원 운영위원들은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을 촉구하는 '제주선언문'을 채택·발표했다. 서윤기 회장은 “이번 토론회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