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3 (목)

  • 맑음동두천 24.2℃
  • 맑음강릉 27.9℃
  • 연무서울 23.8℃
  • 맑음대전 24.5℃
  • 맑음대구 27.1℃
  • 맑음울산 27.5℃
  • 맑음광주 24.0℃
  • 맑음부산 21.7℃
  • 맑음고창 24.9℃
  • 맑음제주 28.4℃
  • 맑음강화 23.0℃
  • 맑음보은 25.1℃
  • 맑음금산 25.0℃
  • 맑음강진군 25.8℃
  • 맑음경주시 28.1℃
  • 맑음거제 25.3℃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 서울시설공단, 고척스카이돔서 무료 '독립영화 공공상영회'

  • 등록 2019.05.23 11:17:06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시설공단은 23일부터 6월 27일까지 3회에 걸쳐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 야구장에서 ‘독립영화 공공상영회’를 진행한다.

 

고척스카이돔 지하대회의실에서 진행되는 이번 ‘독립영화 공공상영회’는, 23일 권경원 감독의 ‘1991, 봄’을 시작으로 6월 10일에는 김중현 감독의 ‘이월’, 6월 27일에는 장혜영 감독의 ‘어른이 되면’이 상영된다.

 

23일 2시에 상영되는 ‘1991, 봄’은 1991년 국가의 불의에 저항하던 11명의 청춘들과 이 사건에 연루된 한 인간에 관한 내용을 다룬 작품이다. 6월 10일 2시에 상영예정인 ‘이월’은 존재감과 자존감이 약한 주인공이 겪는 심리적 갈등과 고민을 다룬 작품이다. 또한 6월 27일 2시에 상영예정인 ‘어른이 되면’은 중증 발달 장애인의 삶을 소재로한 영화로, 장애인이 사회에서 적응해 나아가는 과정을 다룬 작품이다.

 

이번 ‘독립영화 공공상영회’는 선착순 30명까지 입장할 수 있고, 시민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영화관람을 원하는 시민들은 영화 상영 1시간 전인 오후 1시부터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이번 영화제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전화(02-2128-2300)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공단은 고척스카이돔 지하에 마련된 버스킹존에서 ‘상설 버스킹 공연’을 프로야구 경기 시작 전 진행하고 있다. 매 경기 시작 30분 전까지 다채로운 인디밴드의 공연이 무료로 펼쳐진다.

고척스카이돔 상설 버스킹 공연은 서울시설공단이 주최하고 서울거리아티스트 협동조합이 주관한다. 2018년부터 프로야구 시즌 중 연중 진행되고 있으며, 올해는 모던락을 비롯해 기악, 마술 등 다양한 공연을 개최하고 있다.

 


[TV서울] 관악구, 태양광 특화사업으로 주민쉼터 조성

[TV서울=변윤수 기자]관악구가 서울시에서 추진한 ‘디자인 태양광 특화사업’ 공모분야에 선정돼 ‘태양광을 이용한 주민 쉼터’ 조성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는 시민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물에 시민 체감형 ‘디자인 태양광’을 적용해, 태양광 시설 확산‧보급 및 시각적 디자인으로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25개 서울시 자치구를 대상으로 실시했다. 관악구는 지난 3월 서울시에 신청서를 제출해 공모사업 유치에 나섰으며, 서류 및 현장 심사와 사업제안서 발표 및 질의응답으로 이루어진 ‘제안심사위원회’심사를 모두 거쳐 공모에 당선 됐다. 공모를 통해 7천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한 구는 구청 방문객 및 지역 주민을 위해, 구청사 2층에 위치한 야외 데크 공간에 태양광을 이용한 쉼터를 조성, 올 7월 착공을 시작으로 10월에 완공 할 예정이다. 관악구 관계자에 따르면 “주민들이 많이 이동하는 경로에 태양광을 이용한 휴식 공간 조성으로 신생에너지 홍보효과가 기대되며, 아직은 도심에 도입이 저조한 ‘건물일체형 태양광모듈’ 형식 정착에도 기여할 것”이라며 사업의 기대감을 나타냈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 이용은 온실가스 저감 및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