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4 (금)

  • 맑음동두천 31.4℃
  • 맑음강릉 33.5℃
  • 연무서울 31.6℃
  • 맑음대전 31.5℃
  • 맑음대구 32.3℃
  • 맑음울산 29.8℃
  • 맑음광주 29.7℃
  • 맑음부산 24.4℃
  • 맑음고창 28.0℃
  • 맑음제주 32.5℃
  • 맑음강화 27.4℃
  • 맑음보은 32.0℃
  • 맑음금산 32.2℃
  • 맑음강진군 30.0℃
  • 맑음경주시 34.9℃
  • 맑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 서울대공원에 세계 각국 4만5천 송이 장미 물결

  • 등록 2019.05.24 14:49:18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대공원은 오는 25일부터 6월 9일까지 서울대공원 테마가든에서 ‘장미원 사진관’을 주제로 장미원 축제를 연다. 아름다운 장미와 호젓한 호수, 봄 내음이 가득한 풍경 속에서 향기로운 추억을 만들어 보자.

 

이번 서울대공원 장미원축제에서는 100여종, 45,000여주의 장미를 54,075㎡(1만6천여 평)꽃밭에 심어, 친구‧연인‧가족의 사랑과 행복을 샘솟게 만드는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 줄 것이다.

 

올해 장미원축제에서는 체리 메이딜란드, 윈쇼튼, 핑크피스, 메어리로즈, 브라더캐드팔 등 다양한 장미 품종을 볼 수 있다. 특히, 이번 장미축제에서는 장미를 일반 나무처럼 만든 최고급형 정원수 장미 ‘영국 스탠다드 장미’를 만나볼 수 있다.

 

다르시부셀, 메어리로즈, 위즐리 2008 등 17종 40주의 스탠다드 장미는 부케를 연상시키는 특이한 수형과 더불어 아름다운 향기로 관람객의 눈길을 사로잡으며 스탠다드 장미 하부에는 보라색의 프렌치라벤더가 다층으로 식재되어 장미와 허브의 색다른 조화를 볼 수 있다.

 

특히 올해에는 장미터널을 조성해 덩굴장미 골든샤워, 코랄던, 안젤라 등을 볼 수 있으며, 장미터널 상부에는 버베나, 목마가렛등 초화류 등을 걸이화분으로 설치하여 꽃향기 가득한 터널을 거닐 수 있다.

 

올해는 작년보다 건조하고 기온이 낮아 5월 중순부터 개화하기 시작해 축제기간인 5월 마지막주부터 6월 첫째 주까지 절정을 이룰 것으로 예상된다

 

이렇게 아름다운 장미를 선보이기 위해 서울대공원에서는 작년 가을부터 월동전 작업을 거쳐 비닐하우스를 설치하고, 직접 다양한 장미를 재배해왔다.

 

이외에도 새롭게 조성한 휴(休)정원에 ‘가드너의 정원‘을 주제로 제라늄, 호스타 등 초화류 39종 2,400본을 식재하여 장미외에도 다양한 꽃들의 향연을 감상할 수 있다.

 

화려한 장미가 가득한 향기로운 축제 속에서 잊지 못할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인생포토존, 액세서리 만들기, 매직쇼, 사진 공모전 등 양한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된다.

 

송천헌 서울대공원장은 “서울대공원 장미원에서 많은 시민들이 소중한 사람들과 즐거운 추억을 남기고 행복을 나누는 향긋한 축제를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TV서울] 시의회, 지방의회 위상정립 위해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과 면담

[TV서울=이천용 기자]서울시의회(의장 신원철)는 2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과 간담회를 갖고 “지방의회의 목소리를 들어달라”고 요청했고, 진영 장관은 “지방의회 입장을 중앙에서 대변하는 역할을 하겠다”고 답했다. 이 날 간담회에는 신원철 서울시의회의장(서대문1), 김정태 지방분권TF단장(영등포2), 서윤기 운영위원장(관악2), 김제리 의원(용산1)이 참석해 ‘서울시의회 자정결의안’을 소개하고, ‘서울시의회 건의안’을 전달했다. ‘서울시의회 자정결의안’은 서울시의회가 스스로 지방의회 인식 개선의 계기를 마련하고, 준엄한 시민사회에 진정성을 보여주고자 만든 것이다. 이 결의안은 서울시의회 본회의(4월 30일)를 통과하고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에 공식안건으로 상정(5월 20일), 만장일치로 의결·통과되어 ‘지방의회 자정노력’은 전국시·도의회에서 추진된다. 신원철 의장은 “지방의회가 무조건적인 요구만을 하는 것은 아니다”라며 “이번 자정결의안의 충실한 이행을 통해 지방의회는 스스로 책임성·청렴성 강화를 위해 노력해 지방의회 신뢰회복과 주민대의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다 하고, 그에 걸맞는 제도 개선 등을 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의회






[TV서울] 시의회, 지방의회 위상정립 위해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과 면담 [TV서울=이천용 기자]서울시의회(의장 신원철)는 2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과 간담회를 갖고 “지방의회의 목소리를 들어달라”고 요청했고, 진영 장관은 “지방의회 입장을 중앙에서 대변하는 역할을 하겠다”고 답했다. 이 날 간담회에는 신원철 서울시의회의장(서대문1), 김정태 지방분권TF단장(영등포2), 서윤기 운영위원장(관악2), 김제리 의원(용산1)이 참석해 ‘서울시의회 자정결의안’을 소개하고, ‘서울시의회 건의안’을 전달했다. ‘서울시의회 자정결의안’은 서울시의회가 스스로 지방의회 인식 개선의 계기를 마련하고, 준엄한 시민사회에 진정성을 보여주고자 만든 것이다. 이 결의안은 서울시의회 본회의(4월 30일)를 통과하고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에 공식안건으로 상정(5월 20일), 만장일치로 의결·통과되어 ‘지방의회 자정노력’은 전국시·도의회에서 추진된다. 신원철 의장은 “지방의회가 무조건적인 요구만을 하는 것은 아니다”라며 “이번 자정결의안의 충실한 이행을 통해 지방의회는 스스로 책임성·청렴성 강화를 위해 노력해 지방의회 신뢰회복과 주민대의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다 하고, 그에 걸맞는 제도 개선 등을 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의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