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1 (화)

  • 구름많음동두천 21.6℃
  • 흐림강릉 17.8℃
  • 구름많음서울 23.4℃
  • 구름많음대전 24.1℃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19.8℃
  • 흐림광주 20.6℃
  • 흐림부산 19.4℃
  • 흐림고창 20.3℃
  • 구름조금제주 21.7℃
  • 구름조금강화 22.4℃
  • 구름많음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3.5℃
  • 흐림강진군 21.8℃
  • 구름많음경주시 20.2℃
  • 구름많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TV서울] 미운우리새끼, 미우새 20주 연속 20대 돌파!

  • 등록 2019.06.11 10:54:53

 

 

[TV서울=보도국] ‘미운 우리 새끼’가 순간 최고 시청률 25.2%까지 치솟으며 20주 연속 20%대 시청률 고공 행진을 하고 있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9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는 1부 18.8%, 2부 20.9%, 3부 22.4%(이하 수도권 가구시청률 기준)로 동시간대 1위는 물론, 압도적인 시청률로 주간 예능 1위를 기록했다. 화제성과 시장성을 판가름하는 주요 지표인 2049 타겟 시청률도 8.2%로 드라마, 예능 등 모든 장르를 포함 주간 TOP 1을 기록했다.

이날은 지난주에 이어 ‘열혈사제’의 고준이 출연해 母벤져스들과 정겨운 입담을 나눴다. 신동엽이 고준에게 "나이가 많은 건 아니지만 40이 넘었으니까 다른 사람들의 결혼식장에 가면 결혼하고 싶다 하는 생각이 들지는 않았나?"라고 물어봤다. 이에 고준은 “결혼식은 하지 말자 하는 생각을 했다. 나한테는 너무 허례허식 같은 의식처럼 느껴졌다. 축하하는 시간은 잠깐인데 너무 많은 사람들이 바쁜 와중에 오고 하는 걸 보면서 이걸 꼭 해야 해나 싶었다"라며 ‘스몰 웨딩’에 대한 소신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상민은 의리 형제 김보성과 함께 라오스로 여행을 떠났다. 42도가 넘는 무더위 속에서 이상민은 뙤약볕 아래 ‘소금 마을’을 찾아 염전 체험을 해 그의 못말리는 ‘소금 사랑’에 감탄했다. 이어 두 사람은 몸보신을 하기 위해 ‘도가니 국수’를 먹으러 갔다가 과감하게 핫 소스를 뿌리며 ‘매운 의리’를 찾는 보성 때문에 ‘이열치열’을 제대로 선보였다.

김종국은 뚱보 동생들과 함께 아침 실치회, 점심 우어회에 이어 젓갈백반정식까지 열혈 먹방 투어로 관심을 모았다. 특히, 20여가지가 넘는 젓갈이 나오자 종국은 “젓갈 어벤져스”라며 온갖 종류의 젓갈을 맛봐 침샘을 자극했다. 이어 이들은 여수에 가서 10kg이 넘는 초대형 삼치회 먹방으로 ‘삼시 회 세끼’를 선보였다. 얼마전 생일을 맞은 종국은 “세상에서 제일 싫은 게 깜짝 케이크 이벤트”라며 과거 여자친구가 전해 준 생일 선물도 “아버님, 가져다드리라”며 거절했다는 사연을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몰래 화장실 가는 척을 한 동생들은 세상에서 단 하나뿐이 ‘회 케이크’를 가져와 종국을 민망하게 했다.

한편, 이날 25.2%까지 순간 최고 시청률을 치솟게 한 주인공은 홍선영이었다. 동생 진영과 건강검진을 받으러 간 선영은 전날 오트밀만 먹고 공복 상태가 오래 지속되자 극도로 예민해졌다. 혈액을 뽑고, 수면 내시경을 끝내고 돌아오자 선영은 아직 마취가 깨지 않은 상태에서 진영에게 ‘햄버거’와 ‘소곱창’을 제일 먼저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의사가 “검진 결과가 안좋다. 현재 상태로 그냥 두면 당뇨 때문에 응급실에 올 확률이 100%다. 뇌혈관도 심각하다. 현재 38세인 선영의 혈관 나이가 65세 노인과 같다” 라는 검진 결과를 공개하자 모두를 충격에 빠트렸다.

건강 적신호 충격 속에 집에 돌아온 선영은 “나도 그동안 건강관리에 소홀했다는 거 잘 알지”라며 그동안의 식습관에 반성했다. 이어 요즘 매일 식단 관리와 운동을 하고 있다는 선영은 “일주일 다이어트해서 7kg정도 빠진 거 같아” “나 진짜 너무 열심히 잘하고 있거든. 내 인생에 있어서 처음으로”라며 건강에 대한 의지를 다져 눈길을 모았다. 이 장면은 이날 25.2%까지 최고의 1분을 장식했다.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5분에 방송된다.


[TV서울] 중구, 저장강박에 묶인 27가구 치유 돕는다

[TV서울=이천용기자]중구가 관내 저장강박증으로 고통 받는 27가구를 파악하고 연내 이들의 주거환경 개선과 함께 강박장애 극복을 지원한다. 이 중 2가구는 지난 4~5월에 걸쳐 주거환경을 손보고 정신 건강을 되찾도록 전문기관에 연계했다. 저장강박은 사용여부에 관계없이 어떤 물건이든 버리지 못하고 집 안팎에 쌓아두는 강박장애의 일종이다. 최근 그 수가 증가하고 있을 뿐 아니라 병증과 사유도 다양화되는 추세다. 그러다보니 본인은 물론 주변 생활환경까지 해치면서 이웃과의 갈등을 불러오고 있다. 중구는 올 들어 15개 동주민센터와 관내 4곳의 복지관을 통해 저장강박 의심가구를 찾기 위한 실태조사를 펼쳤다. 주민 민원, 제보 등을 활용하여 모두 27가구를 발굴했는데 기초생활수급자 등 공적 복지대상이 15가구였고 나머지 12가구도 그 기준에는 해당되지 않았지만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 가구였다. 독거노인 등 노인가구도 12가구에 이르렀다. 우선 20가구에는 사례관리사들이 주기적으로 방문해 대상자의 욕구와 위기도 조사를 벌였다. 조사에서는 저장강박 패턴과 사유, 이웃의 스트레스와 갈등 수위, 사례관리사 방문에 따른 변화 등을 심층 관찰했다. 이와 함께 상태 개선의 동






[TV서울] 서울시‧수자원공사, 스마트 도시홍수관리 국제 심포지엄 개최 [TV서울=변윤수기자]서울시는 한국수자원공사와 공동으로 ‘스마트 도시홍수 관리 국제 심포지엄’을 12일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개최한다. ‘스마트 도시홍수관리기술’은 ‘고정밀 강우 관측기술’로 취득한 강우정보를 도시의 배수시스템인 하수도 등과 연계해 돌발적인 도시홍수에 대응하는 기술이다. 심포지엄에는 한국, 일본, 미국, 영국 등 국내외 전문가들과 서울시, 환경부, 수자원공사 관계자가 함께 참석해 각국의 도시홍수 관리를 위한 최신 연구정보를 공유한다. 심포지엄에서는 국내‧외에서 국지성 호우관측에 효과적인 고정밀 레이더를 활용한 강우관측‧예측의 정확도 개선 사례 및 인공지능(AI)기반 도시침수 위험예측 기술 등을 소개하고, 전문가들이 이에 대해 심도 있는 토론을 진행한다. 일본 교토대학교 방재연구소에서 집중호우 및 도시지역 홍수범람 모델링 기술에 대해 발표하며, 미국 아이오와(Iowa) 대학에서 레이더를 기반으로 정량적인 강우추정 기법을 소개한다. 영국 브리스톨(Bristol) 대학에서 기상레이더를 활용한 강우예측 사례를 발표하며, 경북대 이규원 교수는 소형 레이더망을 활용한 서울시 침수분석 사례를, 이화여대 박선기 교수는 정량적 강우예측 개선기법을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