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일)

  • 맑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5.3℃
  • 맑음서울 2.1℃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4.8℃
  • 맑음광주 4.6℃
  • 맑음부산 4.1℃
  • 맑음고창 4.7℃
  • 맑음제주 8.7℃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3.1℃
  • 맑음금산 2.4℃
  • 맑음강진군 5.6℃
  • 맑음경주시 4.4℃
  • 맑음거제 5.1℃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마포구, ‘전국 초․중학생 창의소프트웨어 경진대회’‘ 개최

  • 등록 2019.07.08 17:58:01

 

[TV서울=변윤수 기자] 마포구가 전국의 초등학생과 중학생이 모여 4차 산업 분야의 기술을 겨루는 ‘2019 마포구 전국 창의소프트웨어 경진대회’ 참가자를 오는 8일부터 19일까지 모집한다.

 

오는 9월 8일 마포구민체육센터에서 개최되는 이번 대회는 전국 규모의 초‧중학생 경진대회로는 서울에서 처음 개최되는 행사다. 마포구가 대회를 주최하고 서강초등학교와 숭문중학교가 주관한다. 서울시와 서강대학교, 홍익대학교 공학교육혁신센터, ㈜핸즈온캠퍼스, ㈜엠듀 등이 후원한다.

 

마포구는 미래 기술 중심의 소프트웨어 학생동아리를 활성화하고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는 창의적 인재를 육성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 2017년 처음으로 마포구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창의소프트웨어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대회는 2018년 중학교, 2019년 초등학교의 소프트웨어 교육 의무화에 발맞춰 올해부터 전국의 모든 초‧중학생을 대상으로 규모를 확대했다. 대회 종목은 경쟁, 과제수행, 주제창작, 3D모델링 등으로 지난해 3개 부문에서 3D모델링을 추가한 4개 부문으로 확대됐다. 초등부(5~6학년)와 중등부(1~3학년)로 나눠 각각 대회를 진행한다.

 

경쟁 부문에서 초등부는 로봇축구, 중등부는 로봇씨름 등의 승부를 겨룬다. 과제수행 부문은 초등부(행복한 학교 가는길)와 중등부(마포관광)로 각각 나눠 자율주행로봇을 이용해 주어진 과제를 수행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주제창작 부문은 초․중학생 모두 제시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사물인터넷(IoT, Internet of Things)을 활용한 작품을 제작하고 그에 대한 설명을 통해 창의성과 제작능력 등을 평가 받는다. 3D모델링 부문은 3차원 공간에 대한 원리를 바탕으로 학생 개인이 가지고 있는 창의성을 발휘해 주어진 주제를 디자인 하는 3D모델링 능력을 평가한다. 3D모델링 부문은 개인전으로, 나머지 세 부문은 단체전으로 진행된다.

 

각 부문별 입상자에게는 마포구청장상, 서울시장상, 서강대학교 총장상, 홍익대학교 총장상을 수여한다. 상금은 순위에 따라 총 32팀(명)에게 10만 원에서 50만 원까지 총 800만 원을 시상한다.

 

참가자 접수는 오는 8일부터 19일까지이며, 대회 홈페이지(http://sw.mapo.go.kr)에 게시된 참가 신청서를 작성해 참가자의 소속 학교가 마포구 교육청소년과로 전자문서로 제출하면 된다. 참가 인원은 한 학교당 부문별 최대 2팀(명)까지 신청 가능하다. 경쟁 부문과 과제수행 부문 참가자는 선착순으로 모집하고, 주제창작과 3D모델링 부문은 접수 후 예선전을 별도로 진행해 참가자를 선발한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청소년들이 창의성과 논리력, 문제해결력 등을 키워 자기 자신과 사회를 주도적으로 이끄는 인재가 되도록 돕기 위해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며 “청소년 및 학부모, 교사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 문의는 마포구 교육청소년과(02-3153-8954)로 하면 된다.







정치

더보기
국회 정무위원회, '보이스피싱 범죄' 대응 강화를 위한 제도적 기반 마련 [TV서울=김용숙 기자] 국회 정무위원회는 21일 법안심사제1소위원회(위원장 유동수) 를 열어 보이스피싱 범죄에 대한 대응을 강화하는 취지의 「전기통신금융사기 피해 방지 및 피해금 환급에 관한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약칭 통신사기피해환급법) 및 「전자금융거래법 일부개정법률안」을 의결하였다. 전기통신금융사기(보이스피싱) 범죄는 전화·인터넷 등 다양한 전기통신수단을 이용하여 타인을 기망·공갈함으로써 재산상 손해를 끼치는 사기범죄로서, 최근 메신저·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 보이스피싱 범죄에 이용되는 수단이 다양해지고 그 수법이 지능화됨에 따라 보이스피싱 범죄 피해 예방을 위한 강력한 대응체계 마련에 대한 요구가 증대되었다. 이번 통신사기피해환급법 개정안 및 「전자금융거래법」개정안 의결을 통하여 보이스피싱 범죄에 대한 선제적 대응을 위한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고, 관련 범죄의 처벌을 강화함으로써 보이스피싱 범죄 대응 체계의 실효성을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개정안은 사기이용계좌 명의인의 전기통신금융사기 관련 범죄 전력이 확인된 경우에 전자금융거래 제한 종료대상에서 제외하고 해당 명의인을 전자금융거래 제한 대상자로 지정하도록 함으로써 보이스피싱 범죄에 선제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