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목)

  • 흐림동두천 10.8℃
  • 흐림강릉 14.3℃
  • 흐림서울 13.7℃
  • 구름많음대전 12.6℃
  • 구름많음대구 10.3℃
  • 구름많음울산 11.6℃
  • 구름많음광주 13.5℃
  • 구름많음부산 14.3℃
  • 구름많음고창 10.7℃
  • 구름많음제주 16.4℃
  • 흐림강화 10.5℃
  • 흐림보은 8.8℃
  • 구름많음금산 8.5℃
  • 구름많음강진군 11.1℃
  • 구름많음경주시 8.9℃
  • 구름조금거제 12.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동작구, 찾아가는 맞춤형 부동산거래신고 교육 추진

  • 등록 2019.07.11 10:35:54

 

[TV서울=변윤수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부동산 계약이 많은 지역주택조합, 재개발·재건축 조합 및 그 세대원을 대상으로 직접 방문해 부동산거래신고 정보를 제공하는 ‘찾아가는 맞춤형 부동산거래신고 교육’을 올해 처음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조합 등의 잘못된 부동산거래관행을 사전에 방지하고, 공정한 거래질서를 확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참여대상은 지역주택·재개발·재건축조합 등 관내 30개 조합 25,450세대원이다. 교육은 오는 16일 오후2시 흑석재정비촉진구역 5개 조합을 시작으로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에 각 조합사무실에서 진행된다.

 

2인 1조로 구성된 관계공무원이 교육을 진행하며, ▲부동산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개정 관련 주요 변경내용 ▲이중계약, 거짓신고 등 부동산 거래신고 방법 및 유의점 ▲입주권·분양권의 등기절차 ▲부동산실명법 위반 과징금 사례 등 실생활에서 꼭 필요한 부동산거래와 관련 사항을 다룬다.

또한, 동작구는 오는 9월까지 ▲부동산 거래신고 유의사항 ▲입주권의 등기절차 ▲부동산실명법 위반 과징금 등의 내용을 담은 부동산거래신고 관련 안내 책자를 조합 등 관련 기관에 배부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작구 부동산정보과(02-820-9168)로 문의하면 된다.

 

이영수 동작구 부동산정보과장은 “이번 교육에 많은 조합 및 세대원들이 참여해 올바른 부동산거래 방법을 쉽고 정확하게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필요로 하는 맞춤형 부동산 정보를 제공하도록 다양한 사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작구는 지난 2월, 주민의 부동산 민원처리 시 불편함을 해소하고자 ‘부동산 민원처리 접수 및 처리결과 문자알림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TV서울] 한정애 의원, “환경공단, 특정업체 밀어주기 불법 수의계약 만연” [TV서울=이천용기자]국회 환경노동위원회 한정애 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병)은 지난해 10월 25일 열린 환경부 종합감사에서 환경부로부터 인증받은 수질TMS 측정기기들이 ‘백도어’ 등 비정상적인 방법을 통해 상수값을 임의 조정해 측정값 조작이 가능하다는 것을 지적했고, 환경부로 하여금 부정당한 기기에 대해서는 형식승인 취소 등 재발방지를 위한 특단의 대책을 내리도록 한 바 있다. 그런데 한국환경공단은 국회 지적 단 4일 후 관련 업체와 부정당하고 부적절 방법으로 수의계약을 강행한 것이 드러났다. 환경공단 충청권지역본부(이하 공단)는 지난해 환경부 종합감사 지적 직후(4일후)인 2018년 10월 29일에 지방 위탁사업인 세종시 연동부강면 공공하수처리시설 등 5개 사업에 대하여 관급자재를 선정하기 위한 관급자재 발주심의위원회를 개최했다. 당시 관급자재 심의위원회는 ‘세종시 연동·부강면 공공하수처리시설 TMS설비 설치사업’에 대해 국정감사 당시 지적됐던 업체인 ‘(주)ㅇㅇ’를 수의계약 업체로 선정하고 11월 7일 대전지방조달청(이하 조달청)에 조달 요청했다. 공단이 조달청에 송부한 ‘세종시 연동·부강면 공공하수처리시설 TMS설비 설치사업’ 발주계획을 보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