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3 (화)

  • 흐림동두천 26.8℃
  • 구름조금강릉 26.6℃
  • 흐림서울 28.1℃
  • 맑음대전 31.8℃
  • 구름조금대구 31.5℃
  • 구름조금울산 31.1℃
  • 맑음광주 30.3℃
  • 구름조금부산 33.0℃
  • 구름조금고창 30.3℃
  • 맑음제주 29.9℃
  • 흐림강화 25.7℃
  • 구름조금보은 30.2℃
  • 구름조금금산 31.0℃
  • 맑음강진군 30.9℃
  • 구름조금경주시 32.5℃
  • 구름조금거제 32.7℃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 주한미국대사관 이민국사무실 폐쇄

  • 등록 2019.08.13 09:54:01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 주한미국대사관의 이민국사무실이 오는 9월 말로 폐쇄될 예정이어서 충격을 주고 있다.

 

미주중앙일보에 따르면 연방정부 산하 이민서비스국(USCIS)은 지난 9일(현지시간) 전 세계 각국 대사관에 있는 필드 오피스 20곳 중 13곳을 내년 여름까지 폐쇄한다고 발표했다.

 

특히 서울과 멕시코 몬테레이 두 곳을 이달 말 이전에 가장 먼저 폐쇄한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한국에서 비자나 이민 수속을 할 때 지금보다 더 불편해지는 것은 물론 처리 기간도 상당히 지체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민국은 서울에 있는 주한미대사관 필드 오피스가 담당했던 이민 업무의 대부분은 서태평양 미국령 섬인 괌에 있는 USCIS 괌 필드 오피스로 이전된다고 밝혔다. 따라서 기존에 진행되고 있던 시민권 신청과 가족이민, 입양 등 각종 이민수속 업무가 큰 차질을 빚는 것은 물론 비용도 적지 않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또한 발표 내용 중에는 △자녀입양 청원서(I-600A 또는 I-600)는 오는 16일까지 접수 △19일부터는 자녀입양 청원서를 미국 내 내셔널베니핏센터로 우송 △9월 1일부터 시민권 신청서(N-400)와 시민권증서 신청서(N-600) 업무 중단 등이 포함돼 있다고 신문은 전했다. / 제공=조이시애틀(제휴)







[TV서울] 황인구 시의원, “공청회 의견 상당부분 반영, 특성화 교육 발전 위한 출발점이라 생각” [TV서울=변윤수 기자]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황인구 부위원장(강동4, 더불어민주당)이 서울시교육청의 특성화고 학급 당 학생 수 조정 결정에 환영의 뜻을 표하며, 지난 7월 주최한 특성화고 공청회에서 제기된 여러 사안을 포함한 직업교육 내실화에 적극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서울시교육청은 지난 7일, 2020년도 특성화고 학급 당 학생 수 조정을 포함한 ‘적정규모 특성화고 육성 추진계획’ 개정 사항을 특성화고등학교에 안내한 바 있다. 주요 개정 사항으로는 24~26명이던 2019년도 학급 당 학생 수를 각 2명씩 감원해 22~24명 수준으로 조정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황인구 부위원장은 “서울시교육청의 특성화고 학급규모 조정을 통해 맞춤형 교육 실현을 통한 직업교육의 내실화 기회가 주어졌다고 생각한다”며 “지난 7월 진행된 공청회에서 논의했던 수준은 아니지만 장기적으로 특성화고 교육의 질적 제고에 기여할 수 있으리라고 기대한다”고 말했다. 황 부위원장은 지난 7월 26일 오후 2시 성동공업고등학교 류덕희홀에서 ‘특성화고 미래지향적 발전방안을 위한 공청회 : 효율적 교육과정 적용을 위한 학급당 적정 규모의 학생 수를 중심으로’를 주최하고, 특성화고 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