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6.6℃
  • 흐림강릉 23.1℃
  • 서울 17.7℃
  • 대전 19.3℃
  • 흐림대구 21.7℃
  • 흐림울산 19.0℃
  • 흐림광주 19.3℃
  • 구름많음부산 18.8℃
  • 흐림고창 18.0℃
  • 흐림제주 18.3℃
  • 구름많음강화 16.5℃
  • 흐림보은 17.8℃
  • 흐림금산 18.8℃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19.1℃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도봉구, 어린이 시설 및 노인복지시설 친환경 방역장비 대여

  • 등록 2020.01.13 09:12:47

 

[TV서울=변윤수 기자] 도봉구는 면역력이 약한 유아, 어르신이 공동생활하고 있는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노인복지시설 등 355개소를 대상으로 시설에서 자체적으로 소독할 수 있는 친환경 방역장비 대여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동절기에 밀폐된 공간에서 주로 생활하는 유아, 어르신들을 위한 친환경 방역 장비 대여 서비스는 폐렴·결핵 및 식중독과 같은 감염병 집단발생을 예방하기 위한 사업으로 3월까지 이용할 수 있다.

 

대여하는 친환경 방역장비는 손쉽게 휴대하고 사용할 수 있는 형태의 초미립자 소독기로 시설 내부와 유아·어르신 사용물품을 모두 소독할 수 있으며, 화학물질이 전혀 함유되지 않은 친환경 소독약품도 무료로 함께 제공하고 있다.

 

친환경 방역장비 대여서비스를 이용해 시설 운영자들이 소독이 필요한 부분을 직접 세밀하게 소독할 수 있다. 소독장비가 필요한 시설이라면 도봉구보건소에 사전 문의 후 직접 방문 수령하면 된다. 친환경 방역장비는 필요시마다 반복적으로 대여할 수 있으며, 사용법 및 안전관리 주의사항을 안내 받은 후 3일간 대여 가능하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추운 날씨에 많은 유아, 어르신들이 함께 생활하는 공간에서 폐렴과 같은 질병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서 ‘친환경 방역장비 대여서비스’를 적극 활용해 주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구민들이 건강한 생활을 영위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문희상 국회의장, ‘동행’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 개최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29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에서 “제게 남은 꿈이 있다면 두 가지”라며 “하나는 따뜻한 햇볕이 드는 40평 남짓 단층집에서 10평 텃밭을 가꾸며 사는 것이고, 두 번째는 내가 33년 전 꿈꾸었던 팍스코리아나의 시대가 열리는 것을 내 생전에 꼭 보는 것”이라고 말했다. 문 의장은 책 제목 ‘동행’에 대해 “‘동행’이라는 말은 제가 자주 쓰고 가장 좋아하는 단어 중에 하나”라며 “‘함께 가는 것’, 그 자체가 인생이고 정치라고 생각한다. 아무리 완벽한 인간이더라도 혼자 살수 없고, 혼자서는 정치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의장은 “오늘 정말 많은 분들이 귀한 발걸음을 해주셨다. 그동안 제 정치인생에 동행해주셨던 분들”이라며 “여러분들은 저 문희상이 후회 없는 삶, 행복한 정치인의 길을 걸어올 수 있었던 든든한 울타리였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29일 출간한 ‘동행’은 모두 1,2,3권으로 구성돼 있고, 2005년 처음 홈페이지에 올린 글을 시작으로 15년간의 문 의장의 생각을 담은 글들을 묶은 책이다. 출판기념회에는 문재인 대통령, 김명수 대법원장이 축전을 보냈다






정치

더보기
문희상 국회의장, ‘동행’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 개최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29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에서 “제게 남은 꿈이 있다면 두 가지”라며 “하나는 따뜻한 햇볕이 드는 40평 남짓 단층집에서 10평 텃밭을 가꾸며 사는 것이고, 두 번째는 내가 33년 전 꿈꾸었던 팍스코리아나의 시대가 열리는 것을 내 생전에 꼭 보는 것”이라고 말했다. 문 의장은 책 제목 ‘동행’에 대해 “‘동행’이라는 말은 제가 자주 쓰고 가장 좋아하는 단어 중에 하나”라며 “‘함께 가는 것’, 그 자체가 인생이고 정치라고 생각한다. 아무리 완벽한 인간이더라도 혼자 살수 없고, 혼자서는 정치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의장은 “오늘 정말 많은 분들이 귀한 발걸음을 해주셨다. 그동안 제 정치인생에 동행해주셨던 분들”이라며 “여러분들은 저 문희상이 후회 없는 삶, 행복한 정치인의 길을 걸어올 수 있었던 든든한 울타리였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29일 출간한 ‘동행’은 모두 1,2,3권으로 구성돼 있고, 2005년 처음 홈페이지에 올린 글을 시작으로 15년간의 문 의장의 생각을 담은 글들을 묶은 책이다. 출판기념회에는 문재인 대통령, 김명수 대법원장이 축전을 보냈다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