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금)

  • 맑음동두천 -3.8℃
  • 맑음강릉 1.8℃
  • 맑음서울 -1.7℃
  • 구름조금대전 -1.1℃
  • 맑음대구 0.4℃
  • 맑음울산 1.8℃
  • 구름조금광주 1.0℃
  • 맑음부산 3.3℃
  • 맑음고창 -1.4℃
  • 구름조금제주 6.0℃
  • 맑음강화 -2.4℃
  • 구름많음보은 -4.8℃
  • 맑음금산 -4.0℃
  • 맑음강진군 0.3℃
  • 맑음경주시 -1.0℃
  • 구름조금거제 1.8℃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thumbnails
연예/스포츠

"샘 해밍턴의 페이스 北" 긴장이 감도는 한반도, 샘 해밍턴 북한 관광

[TV서울=박양지 기자] 북한이 동창리에서 로켓 실험을 한 것으로 전해지며 한반도는 다시 극도의 긴장 상황이다. 이런 가운데 대한민국에서 유명 방송인으로 활약하는 샘 해밍턴 등 외국인 5명의 5박 6일 북한방문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이들은 비교적 자유롭게 북한 관광지를 다니며 주민들과 접촉했다. 백화점에서는 옷을 맞춰 입었고, 이발소에서 북한 스타일로 머리를 다듬기도 했다. 이들의 방북 모습은 자체 촬영한 동영상에 담겨 SBS에서 제작한 다큐멘터리 ‘샘 해밍턴의 페이스北’으로 방영되고 있다. 그동안 외국인들의 북한 여행 모습은 영상에 담겨 유튜브 등에 단편적으로 소개되기는 했다. 하지만 한국에서 수년간 살아왔고, 그래서 모두 한국어에 능통한 외국인 5명이 단체로 북한을 방북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들은 유창한 한국말로 대동강변에서 낚시하는 주민들과 대화하고, 평양시민과 배드민턴을 같이 치기도 했다. 판문점을 둘러보며 한걸음 떨어져서 느끼는 분단의 아픔을 토로하기도 했다. 북한 관광지를 누비는 이들의 활동을 고스란히 담아낸 화면은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기 충분했다. 특히 방문지 곳곳에서 샘과 친구들이 친근한 몸짓과 익살로 북 주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