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6 (일)

  • 구름많음동두천 17.6℃
  • 흐림강릉 26.7℃
  • 구름많음서울 19.9℃
  • 구름조금대전 18.6℃
  • 구름많음대구 19.8℃
  • 구름많음울산 22.1℃
  • 구름많음광주 19.8℃
  • 구름많음부산 19.2℃
  • 구름많음고창 21.5℃
  • 구름많음제주 21.4℃
  • 구름조금강화 20.4℃
  • 구름많음보은 14.4℃
  • 구름많음금산 15.8℃
  • 구름많음강진군 18.8℃
  • 구름많음경주시 18.5℃
  • 구름조금거제 20.7℃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thumbnails
연예/스포츠

[TV서울]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의 수호천사 된 김명수, 최고 시청률 10.2%

[TV서울=신예은 기자] ‘단, 하나의 사랑’ 김명수가 신혜선의 수호천사가 됐다. KBS 2TV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은 사랑을 믿지 않는 발레리나와 큐피드를 자처한 사고뭉치 천사의 판타스틱 천상 로맨스. 발레리나 이연서(신혜선 분)와 천사 단(김명수 분)의 운명적 만남이 안방극장을 판타지 로맨스 마법으로 물들이고 있다. 시청자들의 설레는 반응을 입증하듯 5월 23일 방송된 ‘단, 하나의 사랑’은 3회 7.5%, 4회 8.9%를 기록하며, 수목극 왕좌를 차지했다. 2049 시청률 역시 3회 2.6%, 4회 3.1%를 기록, 수목극 1위에 올라섰다. 특히 이날 방송의 최고 시청률 10.2%를 기록한 장면은 천사 날개를 펼쳐 이연서를 구하는 단의 엔딩이었다. 지난 2회 엔딩에 이어 또 다시 이연서의 수호천사가 된 단의 모습이 안방극장에 심쿵을 선사했다. (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 이날 방송은 교통사고 현장에서 이연서의 목숨을 살린 천사 단의 모습으로 시작됐다. 인간사에 개입하면 안 되는 것이 천계의 법칙. 단은 소멸 위기에 처하지만, 마지막 기회를 얻게 됐다. 인간으로 현신하여 100일 동안 특별임무를 수행하라는 것. 그 특별임무는 이연서에게 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