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8 (월)

  • 흐림동두천 3.4℃
  • 흐림강릉 8.4℃
  • 흐림서울 4.2℃
  • 흐림대전 6.3℃
  • 흐림대구 9.0℃
  • 흐림울산 9.2℃
  • 흐림광주 6.2℃
  • 흐림부산 8.4℃
  • 흐림고창 5.2℃
  • 흐림제주 9.0℃
  • 흐림강화 2.5℃
  • 흐림보은 6.6℃
  • 흐림금산 6.4℃
  • 흐림강진군 5.7℃
  • 흐림경주시 10.2℃
  • 흐림거제 8.1℃
기상청 제공

사회

전체기사 보기

[TV서울] 일본군 '위안부' 모습 담은 사진 실물 3장 최초 공개

[TV서울=최형주 기자] 한국인 일본군 ‘위안부’의 모습을 담은 3장의 사진 실물이 2월25일부터3월 20일서울도시건축센터(종로구 신문로 2가 6)에서 열리는 '기록 기억: 일본군 ‘위안부’ 이야기, 다 듣지 못한 말들'전시회를 통해 최초로 공개된다. 위안부 피해 사실을 증언했던 고(故) 박영심 씨가 포로로 잡혀있을 당시 만삭이었던 모습이 담긴 사진 1점과 버마 미치나의 한국인 위안부 여러 명이 모여 있는 모습을 찍은 사진 2점으로, 우리에게는 한국인 위안부가 찍힌 대표적인 사진들로 잘 알려져있다. 그동안 미국 국립문서기록관리청이 소장하고 있던 사진을 스캔한 것으로만 공개됐다. 이 사진들은 서울시와 서울대학교 정진성 연구팀(이하 ‘서울대 연구팀’)이 지난 3년 간 추진한 「일본군 ‘위안부’ 기록물 관리사업」을 통해 확보한 것이다. 서울시와 서울대 연구팀은 이 3장의 사진 실물을 비롯해 그동안 발굴한 사료, 사진, 영상 등과 함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의 증언을 이야기로 엮어 이번전시회를 개최한다.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열리는이번 전시의 주제인 ‘기록 기억’은 위안부 문제의 진실을 보여준 피해자들의 용기 있는 증언을 ‘기록’해 계속해서 ‘기억’해




[TV서울] '서울형 유급병가' 4월경 시행 예정 [TV서울=최형주 기자] 서울시의회 오현정 시의원(보건복지위원회,더불어민주당, 광진2)이 2월 14일 녹색병원 강당에서 열린 ‘산재/직업병 및 인권침해피해자를 위한 서울시 지정 안전망병원 유관단체 간담회’에 참석해 ‘서울특별시 서울형 유급병가 지원에 관한 조례’를 설명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지난 2018년 11월 29일 열린 서울시의회 제284회 정례회를 통해오현정 의원이발의한'서울특별시 서울형 유급병가 지원에 관한 조례안'은특수형태근로종사자, 영세자영업자등아파도 쉬지 못하는사람들에 대해 입원치료로 소득감소분에 대한 일실손해액을 보장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특히입원치료기간 동안 서울시 생활임금에 해당하는 금액을 입원기간 동안 지원함으로서 최소한의 생계를 유지하고적시에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것으로 저소득층의 건강권 보장에대한 내용을 담고 있다. 서울시는 이와 관련해 2019년 51억6천만 원의 예산을 편성한 바 있다. 간담회는 산재/직업병, 인권피해자를 위한 서울시 지정 안전망병원 사업에 대한 평가, 의견수렴 및 활성화 방안과 특수고용직 저소득 노동자들에 대한 보건의료정책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였다. 오현정 의원은 “특수형태고용종사자는 노동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