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1 (목)

  • 맑음동두천 -6.8℃
  • 맑음강릉 -0.4℃
  • 구름조금서울 -4.8℃
  • 맑음대전 -3.5℃
  • 흐림대구 -2.7℃
  • 구름많음울산 0.1℃
  • 구름많음광주 -1.1℃
  • 구름많음부산 2.1℃
  • 구름많음고창 -2.4℃
  • 구름많음제주 5.4℃
  • 흐림강화 -5.5℃
  • 흐림보은 -4.6℃
  • 흐림금산 -5.0℃
  • 흐림강진군 0.7℃
  • 흐림경주시 -1.9℃
  • 구름많음거제 1.2℃
기상청 제공

사회

전체기사 보기

남욱에 42억 준 사업가, "李측에 돈 건넨다더라" 내용증

[TV서울=박양지 기자] '대장동 로비·특혜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민간사업자 남욱씨가 8년 전 로비 자금을 마련하는 과정이 상세히 담긴 내용증명을 확보한 것으로 30일 확인됐다. 분양대행업자 이모씨가 남씨를 압박하기 위해 보낸 이 내용증명에는 남씨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측에게 돈이 건네진다'고 말했다는 내용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 돈 가져간 남욱 '대장동 수익'에 배신감…남욱 압박하려 '이재명' 언급 이씨의 회사는 2014년 당시 대장동 사업의 주도권을 쥔 남씨와 분양·홍보·설계·토목에 관한 PM(용역)계약을 맺었다. 남씨는 이후 이씨에게 사업 성사를 위한 운영비와 로비 자금 명목으로 50억원을 요구했고, 이씨는 42억5천만원 가량을 마련해 남씨에게 제공했다. 남씨는 이후 로비활동을 벌이다 검찰의 수사망에 포착돼 구속기소 됐고, 이후 사업의 주도권은 화천대유자산관리 대주주 김만배씨에게 넘어갔다. 남씨 측과 PM 계약을 맺었던 이씨의 회사 역시 이 여파로 계약 규모가 줄어드는 타격을 입었다. 하지만 이씨는 주도권을 뺏긴 남씨 역시 대장동 사업에서 거의 이득을 챙기지 못한 것으로 알고 크게 문제 삼지 않았다고 한다. 이씨는 5년 정도 지난 20




정치

더보기
김진표 의장,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정순택 대주교 접견 [TV서울=김용숙 기자] 김진표 국회의장은 1일 오전 국회 의장집무실에서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정순택 대주교를 접견했다. 정 대주교는 이날 새벽 국회 본관 지하 1층 경당에서 진행된 국회가톨릭신도의원회 송년미사 집전 차 국회를 방문했다. 김 의장은 정 대주교의 서울대교구장 취임 1주년(12.8.)을 축하하면서 “이태원 참사 직후 대주교님의 애도 메시지, 조문(10.31.)과 희생자 추모 미사(11.6.)가 슬픔에 빠진 유족과 국민에게 많은 위로와 힘이 됐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김 의장은 “작년 김대건 신부님 탄생 200주년에 이어 김수환 추기경님 탄생 100주년이 되는 올해 유흥식 추기경님이 한국의 네 번째 추기경으로 임명되는 경사가 있었다”며 “국회도 지난 8월 바티칸에서 열린 유흥식 추기경 서임식에 의원 방문단을 파견하는 한편 전화로 추기경님의 서임을 축하하면서 사회적 약자와 한반도 평화를 위한 역할을 당부했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또 “에너지·식품 등 생활 물가가 급상승하고 투자 지연으로 일자리가 감소하는 등 민생고로 힘든 국민들에게 치유와 희망의 용기를 부탁드린다”며 “어려운 경제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정치권이 협력해야 하는데 여야가 대립하는 모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