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7 (금)

  • 구름조금동두천 18.1℃
  • 맑음강릉 19.0℃
  • 맑음서울 20.3℃
  • 맑음대전 18.3℃
  • 맑음대구 19.3℃
  • 구름조금울산 17.4℃
  • 구름많음광주 19.6℃
  • 맑음부산 18.6℃
  • 구름많음고창 17.3℃
  • 흐림제주 19.0℃
  • 구름조금강화 17.8℃
  • 맑음보은 16.0℃
  • 맑음금산 16.4℃
  • 구름많음강진군 17.3℃
  • 맑음경주시 17.4℃
  • 구름많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사회


'업무추진비 부적정 사용' 광주시, FC 전 간부들 수사 의뢰

  • 등록 2023.05.24 17:08:26

 

[TV서울=김선일 객원기자] 광주시가 광주FC 전직 간부들을 업무추진비 부적정 사용 의혹으로 수사 의뢰했다.

24일 광주시와 경찰 등에 따르면 시 감사위원회는 광주FC 전 사무처장 A씨와 부장급 간부 등을 횡령 혐의로 수사 의뢰했다.

감사위는 광주FC를 상대로 감사한 결과, A씨와 부장급 간부가 업무추진비 1천여만원을 부적절하게 사용한 의혹을 발견해 경찰에 수사 의뢰한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사건은 광주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에 배당돼 수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에 대해 광주FC 전 사무처장 A씨는 "주말 사용, 집주변 사용 내역 등을 문제로 지적했으나 현재 감사 재심 절차가 진행 중인 내용"이라며 "개인적 용도로 사용한 적이 없고, 계약서상 업무추진비가 아닌 활동비로 지급받은 돈을 집행한 것으로 문제가 없다"고 반박했다.

A씨는 광주FC 관련 광주시 공무원을 상대로 2건의 사건을 별도 고소·고발하는 등 광주시와 갈등하고 있다.

2건의 사건 중 '부당 사퇴 종용' 관련 사건은 광주시 공무원 2명이 불송치 결정을 받아 마무리됐고, 파견 시 공무원이 광주FC 대표이사 대신 결제 권한을 행사했다는 혐의(공전자기록 위작)에 대해서는 현재 수사 중이다.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