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0 (수)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18.6℃
  • 흐림서울 27.2℃
  • 대전 23.7℃
  • 흐림대구 23.0℃
  • 울산 21.4℃
  • 광주 20.8℃
  • 부산 21.8℃
  • 흐림고창 20.2℃
  • 제주 21.9℃
  • 흐림강화 23.5℃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1.2℃
  • 흐림강진군 21.1℃
  • 흐림경주시 20.3℃
  • 흐림거제 21.9℃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중랑구, 음식물쓰레기 무선인식 종량기기 일반주택 무상설치

  • 등록 2019.02.08 08:43:30

[TV서울=신예은 기자] 중랑구가 20세대 이상 일반주택(단독, 다가구, 다세대주택)을 대상으로 음식물쓰레기 무선인식(RFID) 종량기기 설치를 무상지원한다.


구는 현재 공동주택에서 이용하고 있는 음식물쓰레기 무선인식(RFID) 종량기기를 일반주택까지 확대 운영해 주민 불편을 해소하고 쾌적한 주거 환경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무선인식(RFID: Radio Frequency Identification) 종량기기는 음식물쓰레기를 버릴 때 개별 배출카드를 인식해 쓰레기 무게만큼 수수료를 부과하는 방식이다.

 

무선인식(RFID) 종량기기 설치 시 주민들이 음식물쓰레기를 어느 때나 배출할 수 있어 편리할 뿐 만 아니라, 기기에 음식물을 배출하는 형태로 배출장소를 보다 청결하게 관리할 수 있다. 더불어 버린 양만큼 비용이 부과되어 음식물쓰레기 발생량 자체도 줄어든다.

 

지원대상은 20세대 이상 일반주택(단독, 다가구, 다세대주택)으로 설치를 희망하는 곳은 구청 청소행정과를 방문하거나 유선(02-2094-1974)으로 신청하면 된다.

 

신청 접수 후 주택형태, 세대 수, 전담 관리인 지정 여부 등을 확인 후 대상지를 선정하며, 대상지에는 기기설치와 유지보수를 지원하고 가구별 배출카드, 음식물쓰레기 전용용기 등의 소모품도 지원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중랑구청 청소행정과(02-2094-1974) 로 문의하면 된다. 


[TV서울] 서울돈화문국악당, 국악동호인들의 잔치 ‘시민국악주간’ 개최

[TV서울=변윤수 기자]서울시 대표 국악전문 공연장 서울돈화문국악당에서 오는 17일부터 27일까지 국악을 사랑하는 시민 국악동호회 10팀의 공연을 무료로 만날 수 있는 ‘시민국악주간’을 진행한다. 서울시는 국악당을 단순한 공연관람 공간이 아닌 예술을 통해 시민들과 함께 호흡하는 공간으로 만들기 위해 2016년 개관부터 시민 동호인들의 공연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지난 3년간 총 50개 단체, 630명의 시민 예술가들이 ‘시민국악주간’ 무대에 오른 바 있다. 올해 ‘2019 시민국악주간’ 무대에 오르는 10개 팀은 지난 5월, 약 3주간의 공모를 통해 지원한 총 32개 팀 가운데 선발했다. 보다 많은 국악동호인들에게 공연 기회를 제공하고자 지난 3년간 ‘시민국악주간’에 참여하지 않았던 신규 국악 동호회와 청소년 동아리를 우대했다. ‘시민국악주간’에 참여하는 시민 국악인들은 나이, 직업, 경력 등에 관계없이 국악에 대한 애정으로 모인 동호인들로 10대부터 70대까지 전 세대에 걸쳐 교사, CEO 등 다양한 직업군을 가지고 있다. 전문 연주자 못지않은 실력과 열정으로 정악, 산조 등 전통음악부터 창작음악까지 다채로운 국악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서울돈화문국악






[TV서울] 임이자 의원, ‘붉은수돗물 방지법’ 대표 발의 [TV서울=이현숙 기자]붉은수돗물 사태의 근본적인 해결책을 제시하는 ‘붉은수돗물 방지법’이 국회에 발의됐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간사 임이자 의원(자유한국당, 비례대표)은 10일 ‘즉시신고제’와 ‘현장수습조정관’도입을 골자로 하는 ‘수도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최근 인천시가 붉은수돗물 사고를 주민들에게 알리지 않거나 정부에 즉시 보고하지 않아 사태가 장기화되는 사례가 발생한 바 있으며, 전국적으로 붉은수돗물 사태가 확대됨에 따라 수돗물에 대한 신뢰가 무너진 실정이다. 이번 개정안은 수돗물 수질사고 발생 시 초기 대응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즉시 관계기관에 신고하도록 하고, 현장수습조정관 파견 등을 통해 수돗물 사고의 체계적이고 신속한 대응을 할 수 있는 내용을 담고 있다. ‘즉시신고제’의 경우, 일반수도사업자로 하여금 수돗물이 수질기준에 위반되면 즉시 수질기준 위반항목과 조치계획 등을 지방환경청장에게 보고하도록 하고 지방환경청장은 조치계획의 적정성 등을 검토해 환경부장관에게 즉시 보고하도록 하고 있으며, ‘즉시신고’의 의무를 위반할 경우 2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규정했다. 또한, 환경부장관은 수돗물 수질사고의 신속한 대응 및 상황 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