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1 (목)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0.4℃
  • 흐림서울 25.3℃
  • 흐림대전 22.9℃
  • 흐림대구 26.6℃
  • 흐림울산 27.4℃
  • 흐림광주 24.4℃
  • 흐림부산 25.5℃
  • 흐림고창 22.2℃
  • 구름조금제주 26.0℃
  • 흐림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21.9℃
  • 구름많음금산 23.3℃
  • 흐림강진군 23.7℃
  • 흐림경주시 27.0℃
  • 구름조금거제 26.6℃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시, 물순환 심포지엄 개최

  • 등록 2019.07.11 13:47:57

 

[TV서울=변윤수 기자] 서울시는 ‘서울 물, 함께하는 시민’이라는 주제로 ‘물순환 심포지엄’을 서울시청 본관 다목적홀에서 오는 25일 오후 2시에 개최한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물순환 심포지엄’은 건강한 물순환 도시 서울을 조성하기 위한 정보 교류의 장으로 이번 심포지엄은 제1부에서는 서울시 물순환정책과 최근 국내·외 사례 연구 토론을 통해 앞으로 서울시가 나아가야할 방향을 모색하고, 제2부에서는 물순환 시민위원회에서 3개 분과별 심포지엄으로 진행된다.

 

서울시는 이번 심포지엄이 시에서 시행하고 있는 물순환 정책에 대해 발표하고 토론하는 자리를 넘어, 향후 서울시 물순환 정책이 나아가야할 방향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기존의 심포지엄 형식에서 벗어나 시민들과 함께 토론하는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될 예정으로 시민들과 직접적으로 토론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

기타 자세한 내용 및 프로그램은 ‘물순환 시민문화제 홈페이지’(http://festival.seoul.go.kr/water)를 통해 안내하고 있다.

이정화 서울시 물순환안전국장은 “서울시는 전국 최초로 서울시 물순환 회복 및 저영향개발 기본조례를 제정해 안정적으로 정착시켰다”며 “전국적으로 이를 벤치마킹하는 등 물순환 선도도시로서의 역할을 해왔기에, 금번 심포지엄을 통해서 서울시가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한 토대를 마련하길 바란다” 고 말했다.

 


[TV서울] 하태경 의원, “일본, 북한에 불화수소 밀수출”

[TV서울=이현숙 기자]최근 일본이 한국 정부 자료를 인용하면서 ‘한국이 핵무기에 사용되는 불화수소를 북한에 밀수출했을 수 있다’는 억측을 제기한 가운데오히려 ‘일본이 북한에 불화수소를 밀수출하다가 적발됐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하태경 의원(바른미래당, 부산 해운대갑)은 11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일본 안전보장무역정센터(CISTEC)으로부터 입수한 ‘부정수출사건개요’ 자료를 공개하고, “일본에서는 1996년부터 2013년까지 30건이 넘는 대북밀수출사건이 발생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하 의원이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일본은 1996년 1월 오사카항에 입항 중인 북한 선박에 불화 나트륨 50kg을, 이어서 2월에는 고베에서 입항 중인 북한 선박에 불화 수소산 50kg을 각각 수출 탁송품으로 선적해 북한에 불법 수출했다. 불화수소산 및 불화나트륨은 화학·생물무기의 원재료 및 제조설비 등의 수출규제인 호주그룹(AG)의 규제대상이며, 사린의 원료가 되기도 한다. 또, 이 건은 북한에 긴급 지원쌀을 보내기 위한 북한 선적 화물선을 이용한 부정 수출이었다. 또 다른 사례로는 핵무기 개발 또는 제조에 이용할 우려가 있어, 수출이






[TV서울] 하태경 의원, “일본, 북한에 불화수소 밀수출” [TV서울=이현숙 기자]최근 일본이 한국 정부 자료를 인용하면서 ‘한국이 핵무기에 사용되는 불화수소를 북한에 밀수출했을 수 있다’는 억측을 제기한 가운데오히려 ‘일본이 북한에 불화수소를 밀수출하다가 적발됐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하태경 의원(바른미래당, 부산 해운대갑)은 11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일본 안전보장무역정센터(CISTEC)으로부터 입수한 ‘부정수출사건개요’ 자료를 공개하고, “일본에서는 1996년부터 2013년까지 30건이 넘는 대북밀수출사건이 발생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하 의원이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일본은 1996년 1월 오사카항에 입항 중인 북한 선박에 불화 나트륨 50kg을, 이어서 2월에는 고베에서 입항 중인 북한 선박에 불화 수소산 50kg을 각각 수출 탁송품으로 선적해 북한에 불법 수출했다. 불화수소산 및 불화나트륨은 화학·생물무기의 원재료 및 제조설비 등의 수출규제인 호주그룹(AG)의 규제대상이며, 사린의 원료가 되기도 한다. 또, 이 건은 북한에 긴급 지원쌀을 보내기 위한 북한 선적 화물선을 이용한 부정 수출이었다. 또 다른 사례로는 핵무기 개발 또는 제조에 이용할 우려가 있어, 수출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