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5 (일)

  • 구름많음동두천 22.4℃
  • 구름많음강릉 27.3℃
  • 연무서울 24.1℃
  • 구름많음대전 23.4℃
  • 흐림대구 23.1℃
  • 구름많음울산 25.3℃
  • 구름많음광주 22.2℃
  • 흐림부산 24.2℃
  • 흐림고창 22.9℃
  • 구름많음제주 21.8℃
  • 구름많음강화 22.4℃
  • 구름많음보은 24.6℃
  • 흐림금산 22.2℃
  • 흐림강진군 21.9℃
  • 구름많음경주시 25.5℃
  • 구름많음거제 23.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시의회 독도특위, 독도 현장방문 실시

  • 등록 2020.06.01 15:46:32

 

[TV서울=변윤수 기자] 서울시의회 독도수호특별위원회(위원장 홍성룡 의원, 이하 독도특위)는 1일부터 3일까지 2박 3일간의 일정으로 울릉도와 독도를 현장방문한다.

 

독도특위는 이번 현장방문 가운데, 울릉․독도 해양연구기지와 독도경비대 등을 방문해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독도수호결의대회를 개최한다.

 

울릉․독도 해양연구기지는 ▲독도 정밀 모니터링 수행 ▲울릉도․독도 해양생태계 변동 감시 및 보전 활동 ▲해양수산자원 증․양식 및 고부가가치 해양산업 육성 연구 ▲해양영토교육 프로그램 운영 등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현재 박사급 연구원 4명을 포함해 연구인력 8명과 행정 인력 8명 등 18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독도는 총면적 187,554㎡으로 동도와 서도 4개의 큰섬과 89개의 부속도서로 이뤄져 있으며, 동도에는 독도경비대, 독도등대가 있고, 서도에는 주민숙소가 있다. 독도경비대는 1956년 창설됐으며, 약 40여 명이 상주해 독도 경비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한편, 이번 현장방문에는 홍성룡 위원장을 비롯한 독도특위 위원 14명과 시의회 직원 9명이 참여했다.

 


서울보훈청, 한강방어선 전투 기념식 및 6·25참전유공자 초청 위로연 개최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지방보훈청(청장 오진영)은 3일 오전 11시 서초구 소재 세빛섬 플로팅아일랜드 컨벤션에서 6·25전쟁 70주년을 기념해 ‘한강방어선 전투 기념식 및 6·25참전유공자 초청 위로연’을 개최했다.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전쟁 초기의 분수령으로 작용했던 한강방어선 전투를 재조명하고, 대한민국을 지킨 6·25참전유공자의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행사에는 오진영 서울보훈청장, 유재식 6·25참전유공자회 서울시지부장 및 6·25참전유공자 100명, 한강방어선 전투 당시 대활약했던 역사를 지닌 육군 제3사단의 장교 및 부사관 20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1부의 한강방어선 전투 기념식, 2부의 감사메달 증정, 3부의 기념공연 및 오찬 순으로 실시되었으며, 특히 감사메달 증정 시에는 국방부 의장대 기수단의 경례와 함께 3사단 간부들이 정중하게 전수하여 6·25참전유공자들이 자긍심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한편 한강방어선 전투는 1950년 6월 28일부터 6일간 북한군의 남하를 저지하여, 후방의 국군이 전력을 재정비하고, 유엔군이 참전할 시간을 벌어줌으로써, 전쟁 초기 대한민국의 수호에 절대적인 영향을 준 바 있다. 오진영 서울보훈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