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3 (수)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1.0℃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3.2℃
  • 맑음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5.8℃
  • 구름많음강화 -0.6℃
  • 구름조금보은 -0.1℃
  • 구름조금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병무청, 10일까지 국가안전대진단 실시

  • 등록 2020.07.06 17:12:08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지방병무청(청장 임재하)은 당초 연초에 실시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상황을 고려하여 잠정 연기했던 ‘2020 국가안전대진단’을 오는 10일까지 분야별 민간전문가와 합동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국가안전대진단은 인명과 재산 피해를 동반한 안전사고 및 자연 재난 등을 예방하기 위해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2015년부터 범 국가적으로 시행하고 있는 안전진단 프로그램이다. 올해에는 코로나19 대응과 방역활동에 지장이 없는 범위 내에서 지난 달 10일부터 7월 10일까지 진행된다.

 

서울병무청은 민간 안전진단 전문가, 유관부서 등 민관합동점검반을 편성하여 안전진단을 하고 있으며, 시설물의 구조적 안전 뿐 아니라 안전규정 준수 여부, 사고예방을 위한 안전관리 체계 현황, 안전 사각지대 발굴 등에 중점을 두고 내실있는 점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또한 이번 국가안전대진단 기간 중에는 시설방역 소독과 더불어, 안전점검 참여자에 대한 마스크·장갑 착용 및 발열 확인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추진하고 있다.

 

임재하 서울병무청장은 “이번 국가안전대진단을 통해 청사 시설물 등의 관리 실태를 세밀하게 점검함으로써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앞으로도 주기적인 점검을 통해 안전관리 수준을 더욱 향상시키겠다”고 밝혔다.







정치

더보기
홍석준 의원, “집합제한 조치로 인한 자영업자 손실보상 의무화해야” [TV서울=이천용 기자] 홍석준 국회의원(국민의힘, 대구 달서구갑)은 감염병 예방을 위한 집합제한 조치로 인해 자영업자들이 입은 손실보상을 의무화하고 구체적인 보상 기준을 마련하는 감염병예방법 개정안을 12일 대표발의 했다. 홍석준 의원은 윤재옥 의원(국민의힘, 대구 달서구을)과 공동 기자회견문을 통해 자영업자들을 고통의 터널 속으로 내몰고 있는 주먹구구식 영업제한 조치를 비판하고, 자영업자의 생존권을 보장할 수 있는 세심한 조치를 촉구했다. 그리고 무조건적 영업제한이 아닌 코로나 확산을 막으면서 영업을 유지할 수 있는 방법을 찾는 것이 정부가 할 일이라고 강조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격상되고 방역조치가 강화되면서 식당, 카페, 헬스장 등 사업장에 대한 집합제한 및 금지 조치가 취해져 자영업자들이 막대한 피해를 입고 있다. 감염병예방법 제70조는 감염병 예방조치로 인하여 발생한 손실을 손실보상심의위원회의 심의에 따라 보상하도록 규정하고 있지만, 자영업자들의 영업제한으로 인한 손실은 보상해 주지 않고 있다. 감염병예방법 제49조는 질병관리청장, 시·도지사, 시장·군수·구청장이 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하여 사람의 집합을 제한하거나 금지하는 조치를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