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30 (목)

  • 구름조금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3.2℃
  • 구름조금서울 25.5℃
  • 구름많음대전 26.1℃
  • 흐림대구 23.8℃
  • 흐림울산 22.3℃
  • 흐림광주 26.6℃
  • 부산 23.4℃
  • 구름조금고창 25.6℃
  • 구름조금제주 27.6℃
  • 구름많음강화 22.0℃
  • 구름많음보은 23.2℃
  • 구름조금금산 24.5℃
  • 구름많음강진군 27.0℃
  • 흐림경주시 22.6℃
  • 흐림거제 24.2℃
기상청 제공

정치

미래통합당,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 청문자문단’ 발족

  • 등록 2020.07.09 17:36:56

[TV서울=이천용 기자] 미래통합당이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 청문자문단’(이하 청문자문단)을 발족시키며, 박지원 후보자에 대한 총력 검증을 예고했다. 청문자문단은 10일 오전 10시 30분 국회의원회관 제7간담회실에서 발족과 동시에 미래통합당 정보위원회 정보위원들과 합동 회의를 열며 첫 활동을 개시한다.

 

청문자문단에는 국정원장 인사청문회인 만큼 외교안보 분야를 비롯해 법조계, 언론계 등의 각계 출신 인사들이 대거 포진됐다. 통합당은 김근식 경남대 교수를 청문자문단장으로 하여 조수진 의원, 신범철 센터장, 이수희·김재식 변호사, 박용찬 전 MBC 앵커, 김철근 서울 강서구병 당협위원장을 청문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

 

김근식 청문자문단장은 “박지원 후보자에 대한 현미경 검증이 이뤄지도록 자문단 역할을 제대로 하겠다”며 “국가 정보기관의 최고의 수장을 뽑는 만큼 박 후보자가 국정원장에 적합한 인물인지 철저하게 검증하겠다. 사소한 것이라도 꼼꼼히 살펴볼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하태경 의원도 “박 후보자는 전두환 전 대통령도 찬양했고, 장성택 숙청 때 김정은도 찬양했었다. 독재자를 찬양했던 인물이 민주주의를 수호하는 국정원장 자격이 있는지 의문스럽다”며 “미래통합당 정보위원들도 청문자문단과 함께 당력 모아 철저히 검증하겠다”고 다짐했다.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