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6 (목)

  • 맑음동두천 21.0℃
  • 흐림강릉 19.6℃
  • 맑음서울 22.1℃
  • 구름많음대전 23.0℃
  • 구름조금대구 23.2℃
  • 구름많음울산 23.4℃
  • 구름많음광주 21.7℃
  • 구름많음부산 24.6℃
  • 구름많음고창 21.8℃
  • 흐림제주 23.1℃
  • 맑음강화 21.1℃
  • 구름많음보은 21.4℃
  • 구름조금금산 21.5℃
  • 흐림강진군 22.7℃
  • 구름조금경주시 21.6℃
  • 구름많음거제 22.5℃
기상청 제공

사회

코로나19 신규확진 2천80명, 6일만에 다시 2천명대

  • 등록 2021.09.15 09:58:14

[TV서울=이천용 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 중인 가운데 15일 신규 확진자 수는 다시 2천명대로 치솟았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2천80명 늘어 누적 27만7천989명이라고 밝혔다.

 

전날(1천497명)보다 무려 583명이 늘면서 지난 9일(2천49명) 이후 6일 만에 다시 2천명대로 올라섰다.

이는 국내 코로나19 사태가 시작된 이후 8번째 2천명대 기록이다. 규모로는 지난달 11일(2천221명), 25일(2천154명), 19일(2천152명)에 이어 네 번째다.

주말·휴일 검사 건수 감소 영향으로 주 초반까지 확진자가 상대적으로 적게 나오다가 중반 시작점인 수요일부터 급증하는 주간 패턴이 이번 주에도 그대로 반복된 것이다.

 

특히 재확산세를 보이는 서울 등 수도권의 지역발생 확진자는 1천600명대 중반을 나타내면서 코로나19 사태 이후 최다를 기록했고, 전체 지역발생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다시 80%를 넘어섰다.

 

방역당국은 수도권 확산세가 추석 연휴(9.19∼22) 인구 이동선을 따라 비수도권으로 번질 가능성이 크다는 판단에 따라 대응책을 모색 중이다.







정치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