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13.6℃
  • 구름조금강릉 18.0℃
  • 박무서울 16.6℃
  • 박무대전 14.5℃
  • 맑음대구 13.9℃
  • 박무울산 15.2℃
  • 박무광주 17.2℃
  • 구름조금부산 19.3℃
  • 흐림고창 13.9℃
  • 흐림제주 21.3℃
  • 구름많음강화 15.1℃
  • 구름많음보은 12.5℃
  • 구름많음금산 13.8℃
  • 구름많음강진군 17.4℃
  • 맑음경주시 13.0℃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사회

한중경제문화교육협회, 오는 17일 ‘중국을 읽다’ 학술포럼 개최

  • 등록 2022.09.16 09:32:09

 

[TV서울=변윤수 기자] 한중경제문화교육협회(이사장 신경숙)는 오는 17일 오후 2시 이화여자대학교 이화신세계관 1층에서 한중수교 30주년이자 ‘한중 문화교류의 해’를 기념해 한국 내 유명한 한학자(汉学家)들을 초청해 ‘중국을 읽다’ 학술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주한중국문화원과 공동으로 주최하며 주한중국대사관이 후원한다.

 

신경숙 이사장은 “중국 현대문학의 아버지라 불리는 루쉰은 ‘희망이란 존재하지 않는 것이다. 사람이 다니는 길처럼 한 사람이 지나고, 두 사람이 다니다 보면 길이 생기는 것처럼 희망은 그런 것’이라고 했다”며 ”우리는 인류가 지금까지 경험해 보지 못했던 코로나 시대를 맞아 지난 3년 동안 힘들고 어려운 시기를 보냈다. 한중 양국은 수교 이후 경제, 문화, 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많은 성과를 거뒀다. 앞으로 더 깊은 우호관계를 맺어감으로써 보다 더 큰 결실을 맺고, 코로나 시대를 이겨내가는 희망을 발견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에서는 임동석 교수가 ‘주역의 내실해석’, 김호 교수가 ‘중국 고전산문으로 바라본 현재의 한중관계’, 임명 교수가 ‘흑룡강 지역문화와 유화의 연구’, 박성진 교수가 ‘손자병법의 전래와 수용’, 이윤화 교수가 ‘유학과 한중가치공동체’, 이근주 교수가 ‘중국 차의 보급과 발전’, 우수근 교수가 ‘중국인의 의전대접문화’ 등을 주제로 각각 발표한다. 아울러 중국문화원 츄헝싱 주방장의 현장 월병 제작 퍼포먼스 등도 펼쳐질 예정이다.

 

한중경제문화교육협회는 지난 2004년 설립돼 2006년 외교부에 등록된 사단법인 단체로서 한중양국의 경제,문화,학술교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많은 활동을 펼쳐왔다. 현재 서울경기지회·부산·대구·울산·전남·광주·전북·제주·강원·대전세종충청 등 10개 지회가 있으며, 한중기업인들과 플로깅대회, 장학금 전달, 사랑의 연탄 봉사 등 우리 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사회적 책임과 나눔의 봉사를 실천하고 있다.

 


서울병무청, 하반기 ‘My job idea 경진대회’ 우수 제안자 시상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지방병무청(청장 김주영)은 지난 9월 28일 하반기‘My job idea 경진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직원들을 시상하고 격려했다고 밝혔다. 이번 경진대회에는 14건의 제안이 접수됐고, 자체 서면 심사를 통해 7명(최우수상 1명, 우수상 2명, 장려상 4명)을 선정해 시상했다. ‘My job idea 경진대회’는 직원 누구나 업무를 수행하는 과정에서 개선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씨앗 아이디어를 발굴한 후, 해당 부서원들 간에 심도 있는 토론을 통해 개선방향과 효과성 등을 검토해 양질의 숙성제안으로 출원하는 제도이다. 이번 대회에서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QR코드를 활용한 병역판정검사 고객서비스 실현’제안은 병역판정검사통지서 등 수검자에게 교부되는 각종 자료에 ‘과목별⋅질환별 구비서류’와 ‘자주 묻는 질의⋅응답’등 수검자들이 필요로 하는 정보를 QR코드에 삽입해 편리하게 조회 할 수 있도록 해 수검자들의 편의 증진 및 병무행정 신뢰도를 제고 하고자 출원됐다. 출원 제안은 국민신문고에 등록해 2차로 공무원 제안 심사를 거쳐 최종 채택 여부가 결정되며, 채택 후에는 병무행정 업무에 적용될 예정이다. 서울병무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제안






정치

더보기
김영주 국회부의장, ‘중대재해처벌법 무력화 안된다’ 긴급 좌담회 열어 [TV서울=이천용 기자] 김영주 국회부의장(사진·더불어민주당, 영등포갑)은 지난 9월 28일 국회 본청 316호 제1의원간담회의실에서 ‘중대재해처벌법 무력화 안된다!’라는 주제로 전문가 초청 긴급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임상혁 녹색병원 원장이 사회를 맡고, 유성규 노동건강연대 운영위원, 강태선 서울사이버대학교 안전관리학과 교수, 박미진 노동환경건강연구소 수석연구위원, 권오성 성신여대 법학과 교수가 참석했다. 먼저, 김영주 부의장을 포함해 참석자들은 대전 현대프리미엄아울렛 화재 현장에서 사망한 노동자들을 기리는 묵념을 올렸다. 김영주 부의장은 모두발언을 통해 “최근 고용노동부에서 중대재해법 처벌 대상을 최고경영책임자에서 최고안전책임자로 위임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처벌대상자 범위를 시행령에 명시할 수 있는지 법제처에 문의한 사실이 드러났다”며 정부여당의 시행령 개정을 통한 중대재해처벌법 무력화 시도에 깊은 유감을 드러냈다. 또한, “문재인 정부 고용노동부 장관으로 근무하며 부처 내 산재를 전담하는 국과 인력이 마땅치않아 아쉬웠다”며 “재작년 국회에 복귀하자마자 독립된 정부기관으로 산업안전보건청을 설치해, 전문성을 갖춘 행정력을 바탕으로 안전하고 건강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