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0 (월)

  • 구름조금동두천 17.5℃
  • 맑음강릉 15.8℃
  • 구름조금서울 19.1℃
  • 구름조금대전 18.4℃
  • 맑음대구 19.9℃
  • 맑음울산 17.1℃
  • 맑음광주 19.9℃
  • 맑음부산 18.1℃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9.1℃
  • 구름많음강화 15.5℃
  • 구름조금보은 17.4℃
  • 맑음금산 15.8℃
  • 맑음강진군 16.6℃
  • 맑음경주시 15.9℃
  • 맑음거제 17.8℃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서초구, '연기·냄새 잘 잡는' 개방형 흡연시설 시범운영

  • 등록 2023.11.16 09:25:21

 

[TV서울=심현주 제1본부장] 서울 서초구(구청장 전성수)는 신개념 '개방형 제연 흡연시설'을 반포동 반포쇼핑타운 7동 앞 인도에 설치하고 시범운영에 들어갔다고 16일 밝혔다.

이 시설은 외부로 담배 연기가 새어 나가 보행자에게 간접흡연 피해를 유발하고 내부의 연기·냄새로 흡연자는 이용을 꺼리는 기존 흡연시설의 단점을 보완했다. 보행자와 흡연자의 만족도를 모두 개선한 시설이라는 것이다.

가로 2.4m, 세로 3.6m의 지붕 크기에 기둥 하나로 떠받치는 우산 모양으로 설계됐다.

지붕 좌우에 담배 연기를 정화 후 배출하는 2개의 제연 정화 장치가 설치됐다. 연기 포집 깊이와 영역이 각각 2배, 10배 이상 늘어난 특허기술을 적용해 개방 구조인데도 연기가 밖으로 새어 나오지 않는다고 구는 설명했다.

 

기둥에는 똑똑한 기능의 재떨이 4대가 설치됐다. 타고 있는 꽁초를 재떨이에 버리면 자동 소화 기능이 작동하고 냄새가 밖으로 나오지 않도록 설계됐다. 지붕에는 동작인식 센서가 장착돼 흡연자가 있으면 자동으로 제연 정화장치가 가동되고, 흡연자가 떠나면 10분 뒤 정지된다.

이 시설은 흡연자와 비흡연자의 상생 방안과 이면도로의 흡연·꽁초로 인한 문제점 개선을 위해 올해 상반기 구에서 진행한 '사회문제해결 디자인 용역'에서 도출한 결과다.

구는 향후 효과성 검증과 주민만족도 조사를 거쳐 내년 강남대로 등 이면도로에 확대 설치할 예정이다.

구는 주민 건강증진과 품격 있는 도시환경을 위해 ▲ 금연단속 시 발급하는 위반확인서에 과태료를 감면받는 '금연교육 신청 관련 QR코드' ▲ 지하철 역사 등 '찾아가는 이동 금연 홍보관' 운영 등 금연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이런 노력으로 구는 2022년 서울시가 주관한 '금연도시 서울만들기' 평가에서 '금연환경조성 최우수기관'에, 올해 보건복지부 주관 '금연환경조성 우수기관'에 각각 선정된 바 있다.

 

전성수 구청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금연 사업 추진과 함께 비흡연자의 간접흡연 피해가 없는 도시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해 '쾌적한 서초'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사)대한부동산학회, 2024년 춘계 학술대회 오는 25일 개최

[TV서울=이천용 기자] (사)대한부동산학회(회장 김진)는 오는 5월 25일 오후 2시 강원대학교 서암관에서 '지역소멸과 부동산 시장'에 대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최근 사상 최초로 출생아보다 사망자가 많은 인구 데드크로스 현상을 겪으면서 국가 총인구가 감소하고 있다. 인구감소는 상대적으로 인구수가 적은 지방의 기초단체에 더 집중되고 심화되어 지역소멸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이러한 상황은 인구감소의 원인이 가임여성 인구의 비율 감소 등 자연감소의 원인도 있으나, 사회감소가 이루어지는 곳은 그 원인이 지역마다의 특성이 다르기 때문에 광역 지방자치단체가 아닌 기초지방자치단체인 읍면동 단위의 특성을 분석해 대응하는 연구가 필요하다. 이에, 인구감소로 인한 지역소멸과 부동산 시장의 관점에서 그 합리적 해결방안을 모색할 필요가 있다. 이번 학술대회에서 발표하는 주제로 제1주제는 국토·도시 관점의 지방소멸 전략과 제안(류종현 교수, 강원대학교), 제2주제는 R텍스트마이닝을 이용한 인구감소 및 지방소멸 연구동향 메타 분석과 대책 방안(김동환교수, 서울사이버대학교), 제3주제는 전원주택 주거특성이 거주 만족과 주거정착 및 추천 의도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우종만 대표,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