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1 (금)

  • -동두천 20.4℃
  • -강릉 25.7℃
  • 연무서울 20.0℃
  • 구름많음대전 21.3℃
  • 구름많음대구 23.3℃
  • 구름많음울산 22.3℃
  • 구름조금광주 21.8℃
  • 구름많음부산 20.5℃
  • -고창 21.7℃
  • 맑음제주 19.0℃
  • -강화 14.3℃
  • -보은 21.9℃
  • -금산 21.3℃
  • -강진군 21.7℃
  • -경주시 24.0℃
  • -거제 22.8℃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TV서울] 2025년 잠실주경기장 스포츠·문화 콤플렉스로 리모델링

  • 등록 2018.01.26 15:01:14


[TV서울=이현숙 기자] 잠실종합운동장 경기장이 오는 2025년 국제 스포츠경기는 물론 각종 문화행사와 스트리트몰 형태의 판매시설, 올림픽전시관, 생활 체육시설 등이 어우러진 도심형 스포츠문화 콤플렉스로 변신한다.         

주경기장 남측에는 135규모의 유스호스텔이 새로 들어서고 현재 탄천과 주경기장 사이에 위치하고 있는 보조경기장은 주경기장 쪽으로 더 가까이 이전신축되고, 지하에는 주차장과 전문체육시설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잠실종합운동장은 88서울올림픽을 개최한 우리나라 스포츠의 세계화의 성지로서 그 상징적역사적 가치가 크지만 준공 후 30년 이상이 지나 시설이 노후화되고 외부공간은 주차장 위주로만 활용되고 있고 운동장 주변에서 진행중인 민간투자사업과의 조화 등 재정비가 필요한 상황이라고 서울시는 밝혔다. 


서울시는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을 스포츠문화 중심 복합시설로 리모델링을 추진 중인 가운데, 국내외 건축가 8개 팀이 참가하는 국제지명초청공모를 통해 설계안을 마련한다.

공모 대상지는 주경기장 일대 144,800(연면적 189,216), 주경기장보조경기장, 유스호스텔 대한 설계안을 제시해야 한다.

최종 당선 1팀에게는 기본 및 실시설계권이 주어진다. 최종 당선작은 오는 517일 발표된다.

나머지 7개 초청팀에게는 총 1억 원의 참가보상비가 지급된다.

정수용 서울시 지역발전본부장은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이 상징성 및 역사적 가치를 고려한 리모델링을 통해 경기장 본연의 기능을 회복하고 각종 국내·외 대회가 열리는 스포츠산업 육성의 전진기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TV서울]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광장의 촛불 청소년이 이어간다

[TV서울=나재희 기자]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이하 사업회)가 ‘청소년사회참여발표대회’의 참가 신청 접수를 9월 27일(목)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사업회와 경희대학교 후마니타스 칼리지(학장 이영준)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 대회는 청소년들이 자신이 속한 지역 사회나 자신의 주변에서 벌어지는 사회문제를 분석, 이를 해결할 수 있도록 직접 공공 정책을 입안해보는 프로그램이다. 대회 참가를 희망하는 청소년들은 4명~8명으로 모둠을 구성해 접수 마감일 전까지 사회참여 활동을 하고 그 내용을 담은 보고서를 작성해 대회 홈페이지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원고 심사를 거쳐 선정된 모둠은 11월 10일(토) 경희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열리는 본선 대회 무대에 올라 발표를 하게 된다. 우수 발표 모둠에는 국회의장상,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 행정안전부장관상, 여성가족부장관상, 시·도교육감상 등이 수여되며 우수 지도교사에게는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이 주어진다. 사업회는 대회나 청소년 사회참여 활동에 관심 있는 청소년과 지도교사들을 위해 대회에 앞서 지역별 설명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5월 12일(토) 서울에서 열리는 1차 설명회를 시작으로, 5월 24일(목)에는 군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