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3 (화)

  • -동두천 -7.5℃
  • -강릉 -3.2℃
  • 맑음서울 -5.9℃
  • 맑음대전 -3.9℃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1.3℃
  • 맑음광주 -1.1℃
  • 맑음부산 -0.3℃
  • -고창 -0.3℃
  • 맑음제주 3.9℃
  • -강화 -5.1℃
  • -보은 -7.8℃
  • -금산 -6.5℃
  • -강진군 0.5℃
  • -경주시 -1.2℃
  • -거제 0.7℃
기상청 제공

스포츠/연예

[TV서울] 중랑구, 감성소울보컬 소향의 ‘The Spring Concert’

  • 등록 2018.02.13 10:21:17

[TV서울=신예은 기자] 중랑구는 오는 22일 오후 730분 묵동에 소재한 영안교회에서 인기가수 소향의 ‘The Spring Concert’를 연다.

한국 기독교 음악계의 디바로 잘 알려진 가수 소향은 MBC‘나는 가수다 시즌2’, ‘복면가왕등에서 가왕 타이틀을 차지했으며, KBS‘불후의명곡에서도 맹활약해한국의 머라이어 캐리라는 별명을 얻으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최근에는 KBS 드라마 OST 바람의 노래로 각종 음원차트를 석권하며 사람들의 감성을 울리고 있는 소향의 콘서트에 많은 이들의 관심이 모아진다.

구는, 보다 많은 구민들에게 관람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묵동에 소재한 영안교회의 협조를 얻어 총 1,400여 명이 관람 가능한 영안교회 대성전에서 공연을 개최한다.

이날 공연은 한국 최초 팝페라 그룹으로 정통 팝페라 공연의 진수를 선보이고 있는 팝페라듀오 이노블(Ennoble)’의 사전공연으로 시작된다. 이어지는 메인공연에서는 소향의 화려한 보컬로 ‘You raise me up’,‘바람의 노래’, ‘꽃밭에서’, ‘Power of Love’등의 주옥같은 곡들을 선사해, 구민들의 귀를 황홀하게 할 것으로 보인다.

공연 예약은 오는 19일 오전 9시부터 중랑구청 홈페이지(http://www.jungnang.go.kr)에서 할수 있으며, 공연에 관해 기타 궁금한 사항은 중랑구청 문화체육과(02-2094-1833)로 문의하면 자세한 설명과 안내를 받을 수 있다.

한편, 구는 구민들이 일상생활에서 다양한 문화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매월 마지막 주 금요일에 문화공연인금요문화공감을 정기적으로 운영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나진구 구청장은이번 공연은 좋은 프로그램을 유치해 보다 많은 구민들이 향유할수 있도록 지역의 공간을 활용한 작지만 큰 혁신이라며, “5옥타브를 넘나드는 가왕 소향의 콘서트에 많은 구민들이 오셔서 기분좋은 열정과 에너지를 만끽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TV서울] 이병해 서울시의원, ‘미세먼지 저감촉구 결의대회’ 참석

[TV서울=나재희 기자] 서울시의회 이병해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은 중구 구민회관 3층 대강당에서 대한노인회 서울시연합회 주최로 열린 ‘미세먼지 저감촉구 결의대회’에 참석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결의대회에는 김성헌 대한노인회 서울시연합회장을 비롯하여 유미옥 서울시 어르신복지과 정책팀장, 대한노인회 서울시연합회 70-80 환경공해방지 봉사대 대장, 서울시연합회 관계자 등 600 여명이 참석하여 미세먼지 문제에 대한 시민들의 높은 관심과 요구를 증명했다. 미세먼지 저감촉구 결의대회는 ‘일급 발암물질인 미세먼지 사태’에 미세먼지 취약계층인 노인세대가 생존권, 환경권 보장을 위해 사회적 경각심과 적극적 대응책을 촉구하는 자리이다. 주요내용은 시민 생존권·환경권 보장차원 특단의 비상조치 필요, 국내·중국발 원인에 따른 실효성 있는 대책 촉구, 노약자 건강권 지키기 권리 보장 촉구, 대중교통 무료 운행 지속적 지원 촉구 등이다. 이병해 의원은 축사를 통해 “숨 쉴 권리는 인간의 최우선 권리 중에 하나인데 미세먼지로 인해 건강민감 계층인 노인들의 건강에 적신호가 생겼다”며 “노인들의 건강권을 지키기 위해 서울시와 함께 서울시민의 건강을 위한 정책을 마련할 수 있도






[TV서울] 김경협 의원, 불법 해킹 프로그램 근절 '게임 비핵화' 법안 발의 [TV서울=함창우 기자] 게임 내 부정행위를 조장하는 불법 해킹 프로그램(일명 ‘게임핵’)을 사용하는 자에게 과태료를 부과하고 이를 제작·배포하는 자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는 ‘게임산업진흥에 관한 법률(약칭 게임산업법) 일부개정법률안’이 발의됐다. 김경협 의원(부천 원미갑·더불어민주당)이 발의한 게임산업법 개정안은 ‘게임물의 정상적인 운영을 방해할 목적으로 만들어진 프로그램’ 등게임핵 프로그램을 사용한 자에게 2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도록 했다. 또한 현행 게임산업법은 ‘게임물의 정상적 운영을 방해하는 컴퓨터프로그램 등을 배포하거나 제작하는 행위’를 한 자를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고 있는데 개정안은 이에 대한 벌칙을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으로 상향하고, 이로인해 발생한 범죄수익 등을 몰수·추징하도록 했다. 현재 게임 제작사들이 자체적으로 게임핵 사용자를 적발해 제재하고 있지만 게임핵 사용은 줄어들지 않고 있다. 또한 게임핵 프로그램을 제작·유통하는 범죄 역시 조직적으로 발전하고 있으며 이로인한 범죄수익이 수 억원 대에 이르기도 한다. 작년에는 온라인게임 ‘서든어택’ 게임핵을 개발·판매해 4억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