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9 (금)

  • 구름조금동두천 30.8℃
  • 구름많음강릉 28.1℃
  • 구름조금서울 31.7℃
  • 흐림대전 27.8℃
  • 흐림대구 25.7℃
  • 흐림울산 23.3℃
  • 흐림광주 25.6℃
  • 부산 22.9℃
  • 흐림고창 26.1℃
  • 제주 24.4℃
  • 구름조금강화 30.6℃
  • 흐림보은 26.1℃
  • 흐림금산 26.8℃
  • 흐림강진군 24.5℃
  • 흐림경주시 24.6℃
  • 흐림거제 24.1℃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이호대 시의원, ‘서울특별시 대학생 학자금대출 이자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대표 발의

  • 등록 2019.02.08 11:06:06

[TV서울=최형주 기자] 서울시의회 이호대 의원(더불어민주당.기획경제위원회.구로제2선거구)이 1월 31일 지원대상을 대학원생까지 포함시키는 ‘서울특별시 대학생 학자금대출 이자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대표 발의했다.

  

기존 조례안에서는 지원대상이 대학생까지였으나, 이번 개정안을 통해 대학원생까지 지원 대상에 포함됐다. 또한 기존 상환기간이 ‘졸업 후 2년’이었으나 개정안에는 ‘졸업 후 5년’으로 상환기간이 연장됐다.

 

이호대 의원은 “장기화된 청년실업과 무한 경쟁의 결과로 어쩔 수 없이 대학원을 선택하게 되는 사회적 현상으로 인해 청년들의 부담이 가중되고 있는 시기에 학자금대출 이자지원의 확대 운영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적 과제”라며 “학자금대출 이자지원 조례로 인해 청년들의 삶이 크게 나아지지는 않겠지만 이번 계기로 인해 작은 변화가 개개인의 삶에 큰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는 희망을 줄 수 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호대 의원은 “학자금대출 이자지원 조례는 청년들을 위한 제 선거공약 중 최우선 공약이었고, 제일 먼저 준비하고 공을 들인 조례가 발의되어 청년들과의 약속을 조금이나마 지킨 것 같아 뿌듯함을 느낀다”며 “하지만 조례라는 한계성과 서울시의 현실적 재정의 한계로 인해 청년들에게 더 많은 지원을 하지 못한다는 점에 죄송한 마음이 앞선다"고 말했다.


[TV서울] 강북구, ‘지역공동체네트워크 강북마을’과 업무협약

[TV서울=이천용 기자]강북구가 지난 17일 마을공동체와 주민자치 사무를 운영하는 마을자치센터 위탁운영체 ‘(사)강북구지역공동체네트워크 강북마을’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강북구는 ‘마을공동체와 주민자치 활성화’ 및 ‘호혜와 연대의 지역공동체 가치실현’에 있어 강북마을과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이로써 마을자치센터를 통해 추진되는 주민자치회·마을공동체 지원 업무는 강북마을이 올 8월부터 2022년 7월까지 수행한다. 강북마을은 지난 2012년 설립 후 2016년도부터 마을생태계 조성, 강북구부모커뮤니티 활성화 등을 추진하며 공동체 활성화 관련 노하우를 쌓아왔다. 민간협력을 위한 대외활동 분야로는 강북정책연대를 비롯해 도시재생, 혁신교육, 사회적경제 등 사업지원을 통해 지역의 변화와 쇄신을 도모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겸수 강북구청장, 구청 관계자, 김성훈 강북마을 대표, 최인정 센터장, 운영위원 등이 참석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마을자치센터의 내실 있는 운영으로 진정한 지역공동체 실현에 한발 더 다가갈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를 수행할 강북마을이 주민의 자발적이고 책임 있는 참여를 이끌어 낼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TV서울] 저스티스’ 속내를 감추고 있는 최진혁-손현주, 팽팽한 시선 교환 엔딩, 긴장감 폭발!

[TV서울=변윤수 기자] ‘저스티스’ 최진혁과 손현주의 팽팽한 시선 교환 엔딩이 안방극장에 긴장감을 폭발시켰다. 더불어 회차를 거듭할수록 더욱 강렬해지고 있는 두 배우의 연기대결은 다음회에 대한 기대를 증폭시켰다. 지난 18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저스티스’에서 동생 이태주(김현목)가 교통사고를 당하기 전, 장영미(지혜원)에게 택배를 전달했음을 알게 된 이태경(최진혁). 진실에 다가가기 위해 양철기(허동원)의 무죄를 받아냈고, 그의 뒤에 송우용(손현주) 회장이 있다는 것을 눈치 채면서, 다음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했다. 양철기는 태주의 사진을 보고도 모른다며 극구 부인했다. “어쩌면 동생, 양철기 살인사건의 목격자일수도 있어. 그 사고 우연이 아닐 수도 있잖아”라는 서연아(나나)에게 태경은 “그럴 가능성 없어”라고 단호하게 답했지만, 혼란스러운 마음을 떨칠 수 없었다. 7년 전, 태주는 새벽에 음주운전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하지만 돈과 권력을 가진 가해자들은 일부 유죄만을 인정받아 집행유예, 벌금, 사회봉사라는 비교적 가벼운 처벌을 받았다. 상식에 부합하지 않는 판결에 태경은 “어떻게 이게 실수야! 이딴 게 무슨 법이야”라며 분노했다.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