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2 (금)

  • 구름많음동두천 18.8℃
  • 구름많음강릉 18.4℃
  • 흐림서울 20.1℃
  • 흐림대전 20.1℃
  • 구름많음대구 22.5℃
  • 울산 20.6℃
  • 구름많음광주 20.8℃
  • 구름많음부산 21.6℃
  • 구름조금고창 19.0℃
  • 구름많음제주 22.3℃
  • 구름조금강화 18.8℃
  • 흐림보은 19.6℃
  • 흐림금산 19.6℃
  • 구름조금강진군 20.0℃
  • 흐림경주시 21.6℃
  • 구름조금거제 21.6℃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퓨투로코인, 애스턴마틴 레드불 레이싱 팀과 제휴 계약 체결로 암호화폐 업계 최초의 F1 파트너에 등극

  • 등록 2019.02.11 10:02:07

[TV서울=최형주 기자] 글로벌 암호화폐인 퓨투로코인이 애스턴마틴 레드불 레이싱 포뮬러 원 팀과 2년 기한의 제휴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제휴는 암호화폐 업체가 세계 최고의 모터스포츠 행사인 포뮬러 원 소속 팀에 대한 스폰서십을 제공한 최초의 사례로서 암호화폐 업계에 새로운 발전 방향을 예시하고 있다.

퓨투로코인의 브랜딩 활동은 애스턴마틴 레드불 레이싱 RB15 F1 경주차들과 그 운전자인 맥스 페르슈타펜과 피에르 가즐리 등을 대상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회사의 로고는 운전자들의 작업복과 팀 운반차량에도 부착될 예정이다.

퓨투로코인은 지난 2017년 로만 지미언과 스테판 모겐스턴이 공동 설립한 회사로서 오픈소스 코드에 근거한 분산형 암호화폐를 지향하고 있다. 최대 공급 규모 1억 FTO를 정해 놓은 상황에서 이 암호화폐를 모두 채굴하려면 10년 정도가 걸릴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이번의 제휴 계약은 회사의 공동설립자 로만 지미언이 모터스포츠에 깊은 관심을 갖고 있었던 까닭에 추진됐던 것으로 2019년과 2020년 F1 시즌 동안에 걸쳐 유효하다. 그는 “암호화폐와 포뮬러 원은 스피드, 기술, 시대를 앞서가는 점 등 유사점이 아주 많으며 추구하는 가치도 비슷하다”고 말했다.

그는 또한 “나는 모터스포츠 광으로서 오랜 세월에 걸쳐 F1에 대해 깊은 관심을 기울여왔다”며 “이번의 스폰서십은 우리 회사로서 새로운 발전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며 퓨투로코인에 대한 글로벌 차원의 이미지 향상도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덧붙였다.

애스턴마틴 레드불 레이싱 팀의 대표인 크리스천 호너는 “최근 몇 년 사이에 블록체인 기술과 암호화폐의 발전은 눈부신 것이었으며 우리 회사가 암호화폐 업체의 후원을 받는 최초의 포뮬러 원 팀이 된데 대해 기쁜 마음 금할 수 없다”며 “보안성 높은 디지털 화폐는 기술발전의 첨단을 달리고 있으며 우리가 이 혁명에 동참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퓨투로코인의 관리회사 CEO인 파울리나 워즈니악은 “퓨투로코인 로고가 F1 경주차에 부착되는 최초의 암호화폐가 됐다는 데 대해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또한 전세계에 걸쳐 널리 알려져 있는 브랜드인 애스턴마틴 레드불 레이싱과 계속 같이 일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애스턴마틴 레드불 레이싱 팀은 지난 2010년에서 2013년 사이 4년 연속으로 F1 컨스트럭터스 및 드라이버스 월드 챔피언십을 석권했다. 이 팀의 59차례 그랑프리 우승 경력은 F1 역사를 통틀어 컨스트럭터스 경주에서 6번째로 많은 것이다.

21회에 걸친 2019년의 포뮬러 원 경기 시즌은 3월 14일부터 17일 사이에 열리는 호주 그랑프리부터 개시될 예정이다.

[TV서울] 제24회 성북구, ‘제24회 양성평등주간 기념행사’ 개최

[TV서울=신예은 기자]성북구는 2019년 양성평등주간을 맞아 지난 5일 성북구청 지하1층 다목적홀에서 ‘제24회 성북구 양성평등주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양성평등한 성북 조성을 위해 애쓰는 여성단체 및 주민,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양성평등의 진정한 의미를 되새기고자 한자리에 모여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기념식은 양성평등한 성북 구현에 앞장선 이들에 대한 노고를 치하하는 유공자 표창을 시작으로 몽당 협동조합의 축하공연, 여성학자 오한숙희 특강, 부대행사 순으로 진행됐다. 또한 여성인권센터 ‘보다’에서 성매매 근절을 위한 캠페인을 추진했고 (사)여성중앙회, 성북여성꿈의공동체 등 6개의 여성단체가 면생리대 만들기, 한지부채 만들기 등의 체험마당을 준비해 이번 행사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아울러 성신여대입구역과 하나로거리에서 양성평등 확산을 위한 거리캠페인을 펼쳐 양성평등에 대한 올바른 메시지를 전달하는 기회를 마련했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양성평등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양성평등 문화·인식 확산을 위해 함께 노력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성북구에서도 그러한 환경을 조성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했다.






[TV서울] 이후삼 의원, 도로 위 낙하물 사고 피해자 지원 위한 법률안 발의 [TV서울=이현숙 기자]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이후삼 의원(더불어민주당, 충북 제천·단양)은 고속도로 등에서 원인불명 낙하물 사고로 다치거나 목숨을 잃은 피해자를 국가차원에서 지원하기 위한 법안을 10일 대표 발의했다. 이후삼 의원이 한국도로공사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고속도로에서 매년 40여건의 낙하물 사고가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지난해에만 2명이 사망하고 6명이 다친 것으로 드러났다. 그러나 현실적으로 사고의 원인자를 찾기 어렵고 제3자 낙하물에 대한 도로관리청의 도로 관리 하자가 인정되기 어려워 알 수 없는 차량의 낙하물로 피해가 발생하는 경우에는 사고 피해자가 전적으로 사고의 후유증 및 손해비용 등을 부담하고 있는 현실이다. 이처럼 낙하물 사고로 억울하게 피해를 입는 국민들이 잇따라 발생하고 있지만, 이에 대한 정부의 역할이 미흡하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이에 이후삼 의원은 정부가 국민의 생명을 책임질 수 있도록 낙하물을 발생시킨 운전자를 알 수 없는 경우에 한해 뺑소니 사고와 동일하게 정부가 보장하는 자동차손해배상 보장사업에 포함할 수 있도록 개정한 법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후삼 의원은 “도로 위 낙하물 사고의 대다수의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