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1 (월)

  • 맑음동두천 -5.7℃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6.0℃
  • 맑음대전 -3.8℃
  • 맑음대구 -2.0℃
  • 맑음울산 0.3℃
  • 흐림광주 -0.9℃
  • 맑음부산 1.2℃
  • 흐림고창 -2.2℃
  • 흐림제주 3.7℃
  • 맑음강화 -4.6℃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3.4℃
  • 흐림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백오피스 어소시어츠, CEO에 케빈 캠벨 승진 임명

현 CEO 데이비드 부스, 퇴직 후 회사 고문직 수행

  • 등록 2019.02.11 10:14:55

[TV서울=최형주 기자] 백오피스 어소시어츠가 케빈 캠벨 글로벌 컨설팅 및 서비스 사장이 이사회에서 최고경영자에 선임됐다고 지난 6일 발표했다.

백오피스 어소시어츠는 기업의 가장 복잡한 데이터 전환 문제를 해결하는 솔루션을 제공하는 글로벌 업체로 기술 및 기술서비스 분야 투자에 주력하는 성장중심 사모투자 회사인 브리지 그로스 파트너스의 포트폴리오 회사다.

캠벨은 규모 있는 성장을 주도하기에 결점 없는 경력을 보유하고 있다. 지난 2018년 4월 백오피스 어소시어츠에 입사하기 앞서 캠벨은 오스카 인슈어런스 코퍼레이션의 COO로 18개월 재임기간 동안 회원수를 세배 이상으로 늘리는 등 회사의 성장을 주도했다. 또한 액센츄어 그룹 CEO로서 수십억 달러 규모의 사업부 여러 부서의 두 자릿수 성장을 주도했다.

캠벨은 “많은 사람들이 내게 백오피스 어소시어츠에 들어온 이유를 물었다. 내 대답은 간단하다. 매력적인 데이터 관리 시장, 우리의 글로벌 2000 고객 리스트, 그리고 훌륭한 경영진과 이사회를 비롯한 재능 있는 사람들 때문이다”고 말했다. 이어 “신임 CEO로서 고객, 파트너 및 직원들에게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한다. 우리의 목표는 세계에서 가장 복잡한 데이터 문제를 한번에 1바이트씩 해결해 나가는 것이다”고 말했다.

빌 그린 이사회 의장 겸 전 CEO, 액센츄어 회장은 “케빈이 액센츄어 근무 당시 탁월한 리더로 활약하는 것을 개인적으로 지켜봤다. 이사회와 나는 케빈의 합류를 기쁘게 생각하며 백오피스 어소시어츠의 성장과 글로벌 확장의 다음 단계를 인도해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직 CEO 데이비드 부스는 고문으로 계속 회사에 기여할 예정이다. 그는 “CEO로 7년 이상 근무한 이후 지금이 케빈에게 자리를 물려줄 적기라고 판단했다. 케빈은 데이터 관리 업계에서 백오피스의 빠른 성장을 주도할 능력을 갖췄다. 케빈과 회사가 성공을 거듭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TV서울] 학생복 전문 기업 스쿨룩스, 함께하는 사랑밭 통해 교복 지원이 필요한 해외 난민 학생들에게 전달

[TV서울=최형주 기자] 1318세대와의 감성 소통으로 학생복 문화를 선도하는 기업 더엔진 스쿨룩스가 함께하는 사랑밭을 통해 8만6000벌의 교복을 저개발 국가에 기부했다. 오현택 대표이사는 “빈곤과 열악한 교육환경에 처해 있는 해외 난민 청소년들이 교복을 통해 자유롭게 꿈꾸고 도전할 수 있기를 바라는 취지에서 교복 기부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스쿨룩스가 후원하고 공동모금회가 지원한 8만6000벌의 교복은 2018년 6월 한국을 떠나 총 3개 국가의 아이들에게 배달되었으며 7일 전달이 모두 완료되었다. 캄보디아에서는 포이펫 고등학교 외 8개 학교로, 몽골은 3개 학교, 필리핀은 바기오 시티 외곽지역 등 주로 외곽과 사각지대에 있어 혜택을 받지 못하는 곳으로 전달이 이루어졌다. 사랑밭은 각 국가 교육부 및 현지 NGO와 협력하며 의류지원이 필요한 학생들을 선정하는 점에서도 신중을 기했다. 함께하는 사랑밭 필리핀 지부에서는 날씨가 더운 동남아 지역은 재킷이 필요하지 않을 수 있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산악지역 및 재난 상황에서 유용하게 쓰일 수 있다며 감사를 전했고 몽골 지부에서는 교복의 질이 좋아 학생들이 정말 선호한다며 아이들에게 입학 선물을 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