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05 (금)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강서구 '따뜻한 겨울나기' 역대 최대 43억 모금…"목표치의 2배"

  • 등록 2024.02.28 09:35:00

 

[TV서울=곽재근 기자] 서울 강서구(구청장 진교훈)는 '2024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에서 역대 최대인 43억5천만원의 모금 실적을 달성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사업은 '함께 더하는 나눔, 같이 나누는 행복'을 슬로건으로 저소득 취약계층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구와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함께하는 모금사업이다.

구는 지난해 11월 15일부터 지난 14일까지 3개월간 기부자가 다음 기부자를 추천하는 '기부나눔 릴레이', 어린이집·유치원 등과 함께 하는 '사랑의 저금통 마음 모으기' 등 다양한 모금활동을 벌여 모두 43억5천만원(현금 12억8천만원, 현물 30억7천만원 상당)의 성금·성품을 모았다.

당초 목표액인 20억원의 2배를 넘었고 2023년 모금액보다 3억여원 많은 금액이다.

 

각계각층에서 한마음 한뜻으로 기탁한 성금과 성품은 총 2천400여건에 달한다.

진교훈 구청장은 "역대 최대 모금 실적이라는 놀라운 성과의 원동력인 모든 기부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다 함께 행복한 복지건강도시를 만들기 위해 기부문화 활성화와 복지 사각지대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사전투표] 참관인 10만4천명 육박…수당·식대만 118억원, 4년전의 3배 [TV서울=박양지 기자] 5일부터 이틀간 진행되는 4·10 총선 사전투표 참관인이 10만4천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전국 사전투표소는 3천565곳이다. 투표소 1곳당 평균 연인원 28.5명의 참관인이 등록한 것이다. 가장 많은 참관인이 몰린 투표소에는 68명까지 등록했다. 이에 따라 인구가 작은 지역의 일부 사전투표소에서는 투표하러 온 유권자보다 참관인이 더 많은 사례가 나올 가능성도 없지 않다. 사전투표 용지 교부와 투표 상황 전반을 지켜보는 참관인은 선거에 출마한 정당·후보자별로 최대 2명씩 등록할 수 있다. 사전투표 참관인 수는 4년 전 총선 당시 5만4천185명이었는데, 이번에 2배로 '폭증'했다. 참관인 수당이 오르자 등록이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국회는 지난 2022년 공직선거법을 개정해 기존 5만원이던 투표 참관인 수당을 그 2배인 10만원으로 올렸다. 참관인은 6시간만 참관해도 수당을 전부 받는다. 참관인을 등록할 수 있는 정당 수가 많이 늘어난 것도 참관인 증가 이유 중 하나다. 준연동형 비례대표제 유지로 이번 총선에 비례 후보를 낸 정당은 38개에 달한다. 일부 군소정당은 시민단체와 연계해 수당 10만원을 받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