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5 (목)

  • -동두천 -12.8℃
  • -강릉 -5.0℃
  • 구름조금서울 -12.8℃
  • 구름조금대전 -8.7℃
  • 맑음대구 -7.7℃
  • 구름조금울산 -5.1℃
  • 맑음광주 -5.2℃
  • 맑음부산 -3.1℃
  • -고창 -6.2℃
  • 제주 -1.9℃
  • -강화 -12.5℃
  • -보은 -10.2℃
  • -금산 -8.9℃
  • -강진군 -4.6℃
  • -경주시 -6.3℃
  • -거제 -3.3℃
기상청 제공

포토&피플

[TV서울] 박영선 의원, '세계 최초 로봇 시민권자 ‘소피아’ 한국 방문'

  • 등록 2018.01.25 09:52:49


[TV서울=나재희 기자] 지능정보산업협회와 박영선 의원이 함께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후원하는 '4차산업혁명, 소피아에게 묻다' 컨퍼런스 행사가 30 오전 10시 더플라자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는 박영선 의원이 지난해 7월 로봇에게도 전자적 인격체로서의 지위를 부여토록 하는 '로봇기본법' 제정안 대표발의에 이어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최초 로봇으로서 시민권을 발급 받은 로봇 소피아를 초청해 4차산업혁명에 따른 미래사회 변화에 대해 로봇 소피아에게 직접 묻고 답변을 듣기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AI 로봇 소피아는 홍콩에 본사를 둔 핸슨 로보틱스가 개발한 인공지능(AI) 로봇으로 60여 감정을 얼굴로 표현하며 대화가 가능하며 201710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최초로 로봇으로서 시민권을 발급받았고, 유엔 경제사회이사회에 패널로 등장해 이슈가 된 바 있다.

이 날 컨퍼런스 행사는 지능정보기술 관련 산연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해 AI 및 로봇분야 이슈의 중심에 선 핸슨 로보틱스의 휴머노이드 로봇 소피아와 국내 관련 기업과의 소통 및 비즈니스 기회 창출의 장도 함께 마련될 예정이다.

'4차산업혁명, 소피아에게 묻다' 컨퍼런스 행사는 30 10시 시작이며 핸슨 로보틱스의 CEO인 데이비드 핸슨이 '인공지능과의 공존'에 대해 기조 연설 후 이에 대해 로봇 소피아가 '로봇의 기본 권리'에 대해 답변할 예정으로 이어서 박영선 의원과 소피아간 11 대담 순으로 이어진다.


[TV서울] 전국지역신문협회, 전국시.도협의회장단 신년 인사회 개최

[TV서울=함창우 기자] 전국 시도군구에서 발행되는 320여 지역신문사가 회원사로 가입되어 있는 사단법인 전국지역신문협회는 23일 오전 11시 서울 중앙회 회의실에서 김용숙 중앙회장을 비롯해 18명의 임원 및 시.도협의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무술년 새해 신년 인사회를 겸한 제1차 정기 회의를 개최했다. 윤여천 사무총장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회의에서 김용숙 중앙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강추위의 날씨에도 불구하고 전국에서 참석해 주신 임원님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우리 모두 화합과 단결을 통해 올 한 해에도 회원사의 권익보호와 협회 발전을 위해최선을 다하자"고 전했다. 김 회장은또 "요즘 언론단체를 빙자한 실체도 없는많은 단체들이 각종 시상을 남발하며 금품을 요구하고 있다는 제보가 들어 오고 있는데, 언론의 위상을 실추 시키는 사이비성 단체의 근절을 위해 협회차원에서 수사 의뢰 등 적극 조치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금년도 사업 보고에 이어 올 상반기 중 문재인 대통령과 이낙연 국무총리, 정세균 국회의장 등을 차례로 방문해 지방자치 발전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지역신문에 대한발전방향 등에 대해 건의하기로 했다. 이어 현재 지방분권개헌전국회의에서 추진하고있는






[TV서울] 서울시의회 문형주 의원, "미세먼지 정확한 원인 찾아 해결 필요" [TV서울=나재희 기자] 서울시의회 문형주 의원(국민의당, 서대문3)은 서울시에서 실시하고 있는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에 대한 심한 우려감을 표현했다. 서울시가 지난 3일간(15일, 17일, 18일) 실시한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에 일환으로 실시한 대중교통 무료로 지출한 예산은 약 150억원으로 도로교통량 감소 등의 조치는 미미 했다. 서울시가 발표한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는 대기 중 초미세먼지(PM2.5) 평균농도가 50㎍/㎥(마이크로그램 퍼 세제곱미터)를 초과해 ‘나쁨’ 수준이고, 그 다음날까지 이틀 연속으로 이어질 예정인 경우에 발령한다. 그러나 이번에 실시한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인 대중교통 무료 이용에 대한 실효성이 없었고, 시민들의 혈세만 낭비 했다는 결과만 가져왔다. 또한 근본적인 대책을 심사숙고하여 정책을 펼치는 것이 행정의 기본적인 마인드임에도 지난 21일에 기자회견을 열어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시 차량 의무 2부제”를 실시하겠다고 발표한 적이 있다. 이번 사태로 본 문형주 의원은 “서울시에서 내 놓은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일시적인 대책이 아닌 시민들의 건강을 생각하고 혈세가 낭비되지 않는 정책”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또한 문형주 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