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8 (목)

  • 흐림동두천 29.2℃
  • 구름많음강릉 32.6℃
  • 흐림서울 30.9℃
  • 흐림대전 27.9℃
  • 흐림대구 28.5℃
  • 구름많음울산 29.1℃
  • 구름많음광주 30.8℃
  • 구름조금부산 30.4℃
  • 흐림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32.4℃
  • 흐림강화 28.9℃
  • 흐림보은 23.6℃
  • 흐림금산 26.2℃
  • 맑음강진군 31.5℃
  • 흐림경주시 25.9℃
  • 맑음거제 34.0℃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서울시, 9~17까지 ‘시네마위크’ 개최

  • 등록 2019.08.08 17:37:59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9일부터 17일까지 9일간 여의도한강공원 민속마당일대에서 ‘시네마위크’ 행사를 개최한다.

 

‘시네마위크’는 한강몽땅 여름축제 일환으로 개최되며 평일은 오후 5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주말은 오후 3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열린다. 

 

먼저 9일 동안 매일 오후 8시에 진행되는 ‘야외영화상영’ 시간에는 ‘소공녀’, ‘말아톤’, ‘내 어깨 위 고양이, 밥’, ‘아이 필 프리티’, ‘미드나잇 인 파리’ 등 건강하고 균형 잡힌 삶(Wellness)의 가치가 담긴 총 9편의 영화들로 구성된다.

 

특히 첫째 날인 9일 저녁에는 국내 개봉을 앞두고 있는 ‘틴 스피릿’을 한국에서 최초로 선보이는 프리미어 시사회로 진행된다. ‘턴 스피릿’은 ‘라라랜드’의 제작진이 만든 엘르 패닝 주연의 음악 영화로 새로운 영감을 받으며 성장하는 17세 소녀의 오디션 도전기를 그렸다.

 

10일 오후 6시 30분부터 진행되는 ‘소셜다이닝’에서는 청정재료로 건강한 한식을 만드는 ‘소녀방앗간’ 표 여름철 건강 보양 도시락을 즐기며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채우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

 

15일 오후 7시부터 진행되는 ‘시네마토크’는 풀리는 일 없던 무명 래퍼가 고향에서 외면했던 자신의 과거를 다시 만나 극복하며 성장하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 ‘변산’의 상영 전, 주연 배우인 박정민과 백은하 영화 기자가 영화와 건강하고 균형잡힌 삶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을 갖는다.

 

마지막 날인 17일은 싱어송 라이터와 음반 프로듀서가 서로에게 영감을 얻어 새로운 음악을 만들어 나가는 내용의 영화 ‘비긴 어게인’으로 마지막을 장식한다. 특히 이날은 행사장 곳곳이 영화 속 풍경처럼 꾸며지고 영화 속 흐르던 음악이 상영 중간에 라이브로 연주되는 등 다양한 이벤트가 펼쳐지는 ‘라이브 시네마’로 진행되며, 영화 상영 중 오후 9시부터 약 8분간 불꽃쇼가 펼쳐져 축제의 정점을 찍을 예정이다.

 

프리미어 시사회를 비롯한 야외 영화 상영은 현장 선착순으로 무료 관람할 수 있다.

 

‘시네마위크’를 찾아오는 길은 지하철 5호선 여의나루역 3번 출구를 통해 원효대교 방면으로 걸어오면 되며,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http://www.lifeplus.co.kr/cinemaweek2019/)에서 확인할 수 있다.

 


[TV서울] 서울장학재단, 고교 예체능 인재 100명에 장학금 지급

[TV서울=이천용기자]서울장학재단(이사장 유광상)이 서울소재 고교에 재학 중인 예체능 인재 100명을 선발해 9일 오후 4시에 ‘서울희망 예체능 장학금’ 증서 수여식을 갖는다. 이들에 연간 300만원씩 총 3억 원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서울장학재단은 지난 6월 장학생 선발공고 후 1단계 서류심사와 2단계 면접심사를 거쳐 총100명의 장학생을 선발했다. 선발된 장학생들은 1년간 2회에 걸쳐 총 300만원(150만원씩 2회)의 장학금(재능개발비)을 지원받게 된다. 이에 재단은 9일 오후 4시 서울신용보증재단빌딩 지하1층 대강당에서 ‘서울희망 예체능 장학금’의 장학증서 수여식을 열고 장학생들을 축하하고 격려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번 수여식에는 문영민 서울시의회 행정자치위원장이 직접 장학생들을 만나 덕담을 나누고, 선후배 장학생들이 준비한 국악 합주공연을 즐기는 자리도 마련된다. ‘서울희망 예체능 장학금’은 음악, 미술, 체육, 무용 등 예체능 분야에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저소득 가정의 고교생에게 장학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총714명의 장학생에 약 20억 7천만 원을 지원했다. 한편 서울장학재단은 장학생들에 보다 촘촘한 역량강화






[TV서울] 이상헌 의원, “어려운 법률 용어, 국민이 이해하기 쉽게 개정해야” [TV서울=이현숙 기자]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이상헌 의원(더불어민주당, 울산 북구)은 법령용어 정비를 위한 12건의 법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번에 발의된 ‘저작권법 일부개정법률안’ 등 12건의 법안은 모두 문화·예술·관광 분야 개정안으로서,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관이다. 현행 법률에 사용되고 있는 어려운 한자어, 외래어 등 법령용어를 국민이 알기 쉽도록 개정하여 실질적 법치주의 및 알 권리를 보장하고 법에 대한 국민 접근성을 높이려는 것이 개정 취지다. ‘저작권법 일부개정법률안’은 어려운 한자어인 “제호”를 “제호(題號, 명칭)”로 바꾸고, “복호화(復號化)”를 “복호화(Decoding, 디지털 신호를 아날로그 신호로 변환)”로 설명을 병기해 순화하는 내용을 담고 있고, ‘콘텐츠산업 진흥법 일부개정법률안’은 한자어 “향유”를 순 우리말인 “누림”으로 바꾸고, “부금”을 “부과금”으로 순화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그리고 ‘잡지 등 정기간행물의 진흥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은 “제호”를 국민이 알기 쉽도록 “제호(題號, 명칭)”로 설명을 병기하려는 것이며, ‘음악산업진흥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은 “속행”을 “계속 진행”으로, “부수되다”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