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3 (수)

  • 맑음동두천 6.0℃
  • 구름조금강릉 13.1℃
  • 맑음서울 6.8℃
  • 흐림대전 10.3℃
  • 흐림대구 15.1℃
  • 구름많음울산 14.0℃
  • 광주 12.0℃
  • 구름많음부산 15.4℃
  • 구름많음고창 12.0℃
  • 흐림제주 15.6℃
  • 구름조금강화 6.0℃
  • 흐림보은 9.0℃
  • 흐림금산 11.1℃
  • 맑음강진군 12.6℃
  • 구름많음경주시 15.2℃
  • 흐림거제 15.7℃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 한국시인학교 개교 기념 및 ‘제1회 시화전&시낭송’

  • 등록 2019.11.04 10:22:37

 

[TV서울=이천용 기자] 시를 사랑하고 그리워 하는 사람들의 따뜻한 공간인 한국시인학교(이사장 조서희, 대학교수‧시인‧문학평론가)가 지난 11월 2일 경기도 김포시 문수산로 434번지에 새롭게 둥지를 틀고 개교 기념식을 겸한 '제1회 시화전&시낭송'를 가졌다.

 

갤러리 '민예사랑'과 함께 이곳에 야심차게 문을 연 이날 기념식에는 조서희 이사장과 장재순 민예사랑 대표를 비롯해 민용태 고려대 명예교수, 김용숙 사단법인 전국지역신문협회 중앙회장, 신정자 (주)홍익항공‧홍익병원 감사, 곽혜란 문학바탕 발행인 등 많은 내빈과 문인들이 참석했다.

 

조서희 이사장은 기념사에 앞서 한국시인학교 설립취지에 대해 "시를 통해 내면을 들여다 보고 세상을 아름답게 만들고 싶은 사람이라면 누구에게나 열려 있는 학교"라며 "시와 창작을 통해 인생을 풍요롭게, 사회를 아름답게 만들기 위해 시인학교를 설립하게 됐다"고 말했다.

 

조 이사장은 이어 "한국시인학교는 앞으로 여름에 운영하는 청소년을 위한 시인학교와 가을 동호회 시낭송&시화전, 봄‧가을 문학기행, 여름 시와 예술 콘서트, 청소년 시‧창작 문학상 제정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운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창호 테너와 이성빈 첼리스트의 축가와 축하연주에 이어 진행된 2부 전시작가 시낭송에서는 장재순 시인의 '노리개', 조서희 시인의 '낙타', 이동주 시인의 '시래기', 석영은 시인의 '달항아리', 김기영 시인의 '둠벙', 이원옥 시인의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안시현 시인의 '모과가 익는법' 등 20여 명의 시인들이 주옥같은 시를 낭송했다.

 


신정호 시의원, “서울시 도시재생센터 관리 허술해”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소속 신정호 의원(더불어민주당, 양천1)은 지난 4일 진행된 도시재생실 행정사무감사에서 서울시 도시재생사업 중간지원조직인 도시재생지원센터(이하 센터)의 인사·대외활동 전반에 관한 규정위반 사실을 지적하고 조속히 시정조치 할 것을 당부했다. 신정호 시의원에 따르면 센터장, 사무국장 등 센터 내 관리자급 임원들은 외부강의에 관한 정식 신고를 수차례 누락시킨 채 토론회, 강연, 세미나 등 대외활동에 참여하고 수당을 수령해 온 것으로 나타났다. 당초 센터는 최근 3년간의 임직원 대외활동내역을 총 49건이라고 자료 제출했으나, 신 의원이 추가 자료를 확보해 확인한 결과 총 62건의 대외활동 내역이 누락된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센터는 인사위원회 규정에서 정하고 있는 인사위원회 구성원 수, 의결정족수 등을 준수하지 않은 채 인사위원회를 운영해 왔으며, 이해관계자 면접에 관한 인사위원의 제척·회피 기준도 마련하고 있지 않아 채용절차에 관한 투명성 역시 낮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신 의원은 “이처럼 직제, 인사, 대외활동 등 여러 분야에 거쳐 미비점이 발견된 것은 그만큼 도시재생지원센터가 허술하게 운영되고 있






신정호 시의원, “서울시 도시재생센터 관리 허술해”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소속 신정호 의원(더불어민주당, 양천1)은 지난 4일 진행된 도시재생실 행정사무감사에서 서울시 도시재생사업 중간지원조직인 도시재생지원센터(이하 센터)의 인사·대외활동 전반에 관한 규정위반 사실을 지적하고 조속히 시정조치 할 것을 당부했다. 신정호 시의원에 따르면 센터장, 사무국장 등 센터 내 관리자급 임원들은 외부강의에 관한 정식 신고를 수차례 누락시킨 채 토론회, 강연, 세미나 등 대외활동에 참여하고 수당을 수령해 온 것으로 나타났다. 당초 센터는 최근 3년간의 임직원 대외활동내역을 총 49건이라고 자료 제출했으나, 신 의원이 추가 자료를 확보해 확인한 결과 총 62건의 대외활동 내역이 누락된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센터는 인사위원회 규정에서 정하고 있는 인사위원회 구성원 수, 의결정족수 등을 준수하지 않은 채 인사위원회를 운영해 왔으며, 이해관계자 면접에 관한 인사위원의 제척·회피 기준도 마련하고 있지 않아 채용절차에 관한 투명성 역시 낮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신 의원은 “이처럼 직제, 인사, 대외활동 등 여러 분야에 거쳐 미비점이 발견된 것은 그만큼 도시재생지원센터가 허술하게 운영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