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3 (수)

  • 흐림동두천 7.5℃
  • 구름많음강릉 13.4℃
  • 구름많음서울 7.9℃
  • 대전 12.8℃
  • 흐림대구 15.5℃
  • 흐림울산 14.8℃
  • 흐림광주 13.8℃
  • 흐림부산 15.5℃
  • 흐림고창 12.2℃
  • 흐림제주 16.8℃
  • 구름많음강화 7.5℃
  • 흐림보은 11.9℃
  • 구름많음금산 11.1℃
  • 흐림강진군 14.5℃
  • 구름조금경주시 12.6℃
  • 구름많음거제 15.7℃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서초구, ‘길고양이 겨울집’ 150대 배치

  • 등록 2019.11.08 09:30:01

 

[TV서울=변윤수 기자] 서초구가 길고양이들의 안전한 겨울나기를 돕는 한편 무분별히 돌아다니는 길고양이로 발생하는 주민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산책로, 외진 지역 등에 ‘길고양이 겨울집’을 배치한다고 밝혔다.

 

서초구는 지난해 ‘길고양이 겨울집’ 100대를 설치했으며, 올해에는 50대를 추가해 총 150대로 확대한다. 길고양이 겨울집은 가로 0.6m 높이 0.4m 크기의 플라스틱 박스형태로 제작되며 외부 칼바람을 막을 수 있도록 바닥과 벽면 등 내부 전체에 단열시트가 부착된다.

 

이와 함께 서초구는 길고양이 겨울집의 깨끗한 관리를 위해 청결상태, 훼손여부, 소음방지 등 주변 모니터링을 상시 실시하고 캣맘 활동가를 대상으로 교육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겨울철 길고양이 보호를 위해 서초구민들의 다양한 자발적 참여와 지원이 이어지고 있다. 9일 오전 10시 서초구청 아방세홀에서 열리는 ‘길고양이 겨울집 만들기’ 행사에는 지역 주민들과 캣맘활동가 50여 명이 참여해 고양이집 제작부터 지역내 배치까지 직접 나설 계획이다.

 

아울러 국내 사료 전문브랜드 ‘대주펫푸드’와 반려동물 영양전문업체 ‘원무역상사’에서 각각 고양이사료와 영양제 등을 후원한다. 또 지역 주민들의 담요, 핫팩 등 방한용품 기부가 이어지는 등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가 겨울철 길고양이 보호로 이어지고 있다.

 

캣맘으로 활동 중인 김윤정(30세, 서초동)씨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길고양이 집짓기 행사에 참여하고 있는데 정성스레 만든 공간에서 고양이들이 추운 겨울을 잘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초구는 지난 4월 길고양이들이 자주 서식하는 지역 21곳에 길고양이 급식소를 열어 월 1회 사료를 배부하는 한편 미중성화 고양이 발견시 인근동물병원에 인계하는 등 관리에 나서고 있다. 작년 길고양이 중성화 실적은 600여 두에 이른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길고양이로 인한 주민피해를 최소화하면서 사람과 동물이 조화롭게 공존하는 ‘반려동물도 행복한 서초’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정호 시의원, “서울시 도시재생센터 관리 허술해”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소속 신정호 의원(더불어민주당, 양천1)은 지난 4일 진행된 도시재생실 행정사무감사에서 서울시 도시재생사업 중간지원조직인 도시재생지원센터(이하 센터)의 인사·대외활동 전반에 관한 규정위반 사실을 지적하고 조속히 시정조치 할 것을 당부했다. 신정호 시의원에 따르면 센터장, 사무국장 등 센터 내 관리자급 임원들은 외부강의에 관한 정식 신고를 수차례 누락시킨 채 토론회, 강연, 세미나 등 대외활동에 참여하고 수당을 수령해 온 것으로 나타났다. 당초 센터는 최근 3년간의 임직원 대외활동내역을 총 49건이라고 자료 제출했으나, 신 의원이 추가 자료를 확보해 확인한 결과 총 62건의 대외활동 내역이 누락된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센터는 인사위원회 규정에서 정하고 있는 인사위원회 구성원 수, 의결정족수 등을 준수하지 않은 채 인사위원회를 운영해 왔으며, 이해관계자 면접에 관한 인사위원의 제척·회피 기준도 마련하고 있지 않아 채용절차에 관한 투명성 역시 낮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신 의원은 “이처럼 직제, 인사, 대외활동 등 여러 분야에 거쳐 미비점이 발견된 것은 그만큼 도시재생지원센터가 허술하게 운영되고 있






신정호 시의원, “서울시 도시재생센터 관리 허술해”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소속 신정호 의원(더불어민주당, 양천1)은 지난 4일 진행된 도시재생실 행정사무감사에서 서울시 도시재생사업 중간지원조직인 도시재생지원센터(이하 센터)의 인사·대외활동 전반에 관한 규정위반 사실을 지적하고 조속히 시정조치 할 것을 당부했다. 신정호 시의원에 따르면 센터장, 사무국장 등 센터 내 관리자급 임원들은 외부강의에 관한 정식 신고를 수차례 누락시킨 채 토론회, 강연, 세미나 등 대외활동에 참여하고 수당을 수령해 온 것으로 나타났다. 당초 센터는 최근 3년간의 임직원 대외활동내역을 총 49건이라고 자료 제출했으나, 신 의원이 추가 자료를 확보해 확인한 결과 총 62건의 대외활동 내역이 누락된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센터는 인사위원회 규정에서 정하고 있는 인사위원회 구성원 수, 의결정족수 등을 준수하지 않은 채 인사위원회를 운영해 왔으며, 이해관계자 면접에 관한 인사위원의 제척·회피 기준도 마련하고 있지 않아 채용절차에 관한 투명성 역시 낮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신 의원은 “이처럼 직제, 인사, 대외활동 등 여러 분야에 거쳐 미비점이 발견된 것은 그만큼 도시재생지원센터가 허술하게 운영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