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5 (수)

  • 흐림동두천 25.0℃
  • 흐림강릉 22.3℃
  • 서울 26.0℃
  • 박무대전 26.7℃
  • 흐림대구 29.9℃
  • 구름많음울산 29.2℃
  • 구름많음광주 29.2℃
  • 박무부산 26.3℃
  • 구름많음고창 29.1℃
  • 제주 27.8℃
  • 흐림강화 26.1℃
  • 흐림보은 24.6℃
  • 흐림금산 28.0℃
  • 구름많음강진군 27.9℃
  • 구름조금경주시 29.8℃
  • 구름많음거제 28.1℃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TV서울] 그룹 여행스케치 루카, 연예인 마스크 ‘머스키스’ 출시

항바이러스 휴대폰·마스크 지갑 ‘하이 백’ 곧 출시

  • 등록 2020.06.27 11:06:03

 

 

[TV서울=이천용 기자] 별이 진다네’와 ‘운명’, ‘산다는 건 다 그런 게 아니겠니’ 등의 주옥같은 곡으로 주목받았던 한국 포크 음악계의 살아있는 전설 그룹 여행스케치의 리더 루카가 패션 마스크 ‘머스키스’를 출시했다.

머스키스는 출시와 더불어 방송 관계자들의 입소문을 타며, 연예인들은 물론 일반 소비자들에게도 큰 호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Mask is your face!’

루카는 “예쁘고 멋진 마스크는 많지만, 정작 사람들의 얼굴은 그 마스크에 가려져 보이지 않는다. 그러다가 문득 남들이 생각하지 않는 얼굴을 돋보일 수 있는 마스크를 한번 만들어 보자 하는 다소 엉뚱한 발상으로 시작해 본 것이 ‘머스키스’ 시리즈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루카가 평소 알고 지내던 한국컬러산업협회의 디자인 자문을 받아 출시한 머스키스 마스크는 모델로 참여한 신인 걸 그룹 ‘머스키’의 착용 사진과 ‘MASK IS YOUR FACE!’라는 슬로건의 CF 영상이 네티즌들의 큰 반향을 일으키며, 단순 방역 수단이었던 마스크를 한 차원 높은 패션 아이템으로 탈바꿈시켰다는 네티즌들의 호응을 받고 있다.

인터넷과 SNS상에서는 “왜 다른지 써 보면 안다!”, “입 냄새 안 나는 마스크”, “호흡이 편한 마스크”, “연예인이 만든 연예인 마스크” 등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 내고 있는 중이다. 특히 얼굴의 매혹 점 부근의 음표 로고가 마스크 디자인에 있어서 신의 한 수로 많은 여성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머스키스 마스크’는 99.9% 항균 테스트를 거친 KOTITI 인증의 순수 국내 구리 원단 섬유로 제작해 항균기능과 UV 차단, 쿨링 기능은 물론이고, 일회용 마스크가 안고 있는 경제적인 부담과 환경오염의 문제를 고려해 세탁 후 재사용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보다 친환경적이면서 경제성을 높인 것이 큰 장점이다.

마스크와 함께 제공되는 산소 필터는 최초로 미국 NASA 기술을 적용해 첨단 특허 기술을 인증받은 SOP 기능의 필터로, 대구 지역의 코로나19 의료진들이 직접 사용한 만큼, 검증된 방역제품으로서도 그 신뢰도가 매우 높다.

또한 7월에 출시될 ‘머스키스 하이 백’은 휴대폰과 마스크 등을 보관할 수 있는 기능성 지갑으로 출시전 부터 관심을 모으고 있는 제품으로, 최근 실험 결과 1분 안에 항균 및 항바이러스 살균 및 순간 제거 효율이 93.29%로 검증됐다.

코로나19 사태에 화장실 변기보다 많게는 10배 이상 오염된 휴대폰은 일상적으로 손과 접촉을 뗄 수 없는 관계이다. 이렇듯 손 세정제가 필수로 자리 잡은 지금 이 또한 그만의 독창적인 아이디어 제품이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새로운 제품 출시와 최초로 마스크 전문 편집 매장 오픈 준비, 그리고 음악인으로서 공연 음악 작업 등의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그는 사업가 이전에 한 사람의 아티스트이자 평범한 일상인으로서 “하루라도 빨리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어 사람들이 모두 일상의 행복을 마음껏 누릴 수 있는 시간이 되기를 그리고, 자신도 사람 냄새나는 음악 무대에 하루라도 빨리 설 수 있기를 고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머스키스 제품’은 국내 인터넷 전 쇼핑몰에서 판매되고 있으며, 미국과 일본의 경우 7월 말부터 판매가 될 예정이다. 또한 중국,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베트남 지역에서 활발한 수출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


권영세 의원, "용산정비창 개발 즉각 중단돼야"

[TV서울=나재희 기자] 미래통합당 권영세(용산구)의원은 오늘 정부 발표 자료를 보면 "당초" 아파트 물량이라고 하는 "8천 호" 물량도 애당초 용산정비창 등에 대한 장기플랜 없는 졸속 발표였다. 거기에다 "증가분"이라면서 "2천 호" 숫자를 넣었을 뿐이다. “졸속+졸속”대책에 다름 아니다"고 비판했다. 이어 "용산은 용산공원, 용산역, 중앙박물관, 전자 상가를 비롯한 최고의 인프라가 갖춰진 곳이다. 용산은 한강을 사이에 두고 10분만 이동하면 대한민국 금융중심지 여의도와 인접해 있어 여의도와 함께하면 뉴욕, 베이징, 동경의 경쟁력을 뛰어넘는 글로벌 비즈니스 중심지로 성장할 수 있다"고 했다. 특히 용산정비창 부지는 "서울경쟁력과 국가경쟁력을 위한 "마지막 남은 기회의 땅"이다. 특히 세계 금융의 중심지 홍콩이 정정 불안 등으로 그 지위를 잃어 감에 따라 전 세계가 홍콩을 떠나는 글로벌기업과 회사를 유치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데 정부는 이렇듯 한심한 정책으로 기회를 날려버리려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오늘 발표대로 용산정비창 부지 절반 가까이가 주거용으로 바뀐다면 국제업무지구는 허울만 남을 것이다. 대한민국에서 미래가치가 가장 높은 땅이 단순히






정치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