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5 (금)

  • 구름많음동두천 6.1℃
  • 구름조금강릉 1.5℃
  • 흐림서울 4.8℃
  • 구름많음대전 2.3℃
  • 구름많음대구 2.9℃
  • 맑음울산 5.9℃
  • 박무광주 5.7℃
  • 구름조금부산 11.2℃
  • 맑음고창 10.2℃
  • 구름많음제주 9.3℃
  • 흐림강화 7.3℃
  • 흐림보은 -1.1℃
  • 구름많음금산 0.2℃
  • 흐림강진군 2.8℃
  • 구름많음경주시 1.3℃
  • 구름많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사회

전국민주화운동동지회, 출범선포 및 민주유공자법 제정 추진대회 개최

  • 등록 2020.11.16 15:31:35

 

[TV서울=신예은 기자] 전국민주화운동동지회(이사장 정현찬)는 지난 14일 여의도 소재 광복회관에서 전국민주화 운동 동지회 출범선포 및 민주유공자법제정 추진대회를 개최했다.

 

정현찬 이사장(현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민주화운동 유공자들은 민주주의를 수호하고 이어나갈 상징으로 민주유공이라는 인식이 역사 속에서 나와서 현실적인 제도로 자리 잡게 법률을 제정하고, 지방에서는 조례를 제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설훈 의원(더불어민주당)은 격려사를 통해 “민주화운동은 역사의 진보와 민권, 평화를 위한 숭고한 투쟁이었고, 4.19혁명, 5.18민주화운동, 6월항쟁 등 끊임없이 이어져 온 우리 민주화의 불꽃은 이 땅에 민주주의를 튼튼하게 뿌리내리게 한 원동력이었다”며 “지금 우리가 누리고 있는 민권과 민주주의는 민주화에 헌신한 수많은 분의 희생이 밑거름이 되었다”고 했다. 아울러 ‘민주유공자 예우에 관한 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날 대회에는 김원웅 광복회장, 전국민족민주운동연합(전민련) 이부영 전 상임의장. 이덕우 민주화운동정신계승국민연대 이사장, 강민조 전국민족민주유가족협회 이사장, 장영달 민청학련동지회 상임회장 등이 참석했다.

 

전국민주화운동동지회 회원들은 정부로부터 민주화운동 관련자로 인정받았거나, 민주화운동에 기여한 사람들로서 민주주의를 굳건하게 뿌리내리기 위해 민주화운동 정신 계승 및 선양사업, 민주화운동 DB구축, 역사조사발굴, 민주시민교육 등을 목적으로 지난 2020년 8월 22일 전국민주화운동동지회를 창립했다.

 







정치

더보기
김성주 의원, "불법 사무장병원 근절해 국민건강과 보험재정 지킬 것" [TV서울=변윤수 기자] 불법 사무장병원 근절을 위한 법 개정이 추진된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간사 김성주 의원(더불어민주당, 전주시병, 재선)은 14일 ‘의료법 일부개정법률안’ 3건을 대표발의 했다. 사무장병원은 의사면허가 없는 사무장 등이 의료인이나 비영리법인의 명의를 대여해 개설한 병원이다. 표면적으로는 의료인이 운영하는 것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의료인 자격이 없는 자가 의사를 고용하는 방식으로 운영되는 것으로, 이는 의료법에 의해 엄격히 금지된 행위다. 이같은 불법 사무장병원은 과도한 영리추구로 인해, 각종 불법 의료행위 및 과잉 진료를 일삼아 국민 건강을 위협하고, 건강보험재정에 누수를 일으킨다. 김성주 의원이 대표발의한 의료법 개정안은 불법 사무장병원의 근절을 위한 통제방안을 마련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개정안은 사무장병원을 개설·운영한 자가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환수처분을 받았음에도 고의적으로 환수금을 납부하지 않았을 경우, 의료법인 임원으로 취임할 수 없도록 하여 또 다른 사무장병원의 개설을 사전에 예방하고, 징수금의 환수율을 높이고자 했다. 또한 허가취소·업무정지 등의 처분을 면탈하고자 의료기관을 양도·양수하는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양수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