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9 (월)

  • 흐림동두천 -0.5℃
  • 흐림강릉 11.6℃
  • 구름많음서울 2.6℃
  • 맑음대전 0.5℃
  • 구름많음대구 0.3℃
  • 구름많음울산 4.2℃
  • 맑음광주 2.9℃
  • 맑음부산 7.6℃
  • 맑음고창 0.0℃
  • 맑음제주 9.4℃
  • 흐림강화 0.8℃
  • 맑음보은 -3.3℃
  • 맑음금산 -2.6℃
  • 맑음강진군 -0.1℃
  • 흐림경주시 -1.2℃
  • 맑음거제 3.5℃
기상청 제공

사회

주은형 낫소 회장,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 지역후원회 위원에 위촉

  • 등록 2021.09.30 11:14:26

 

[TV서울=신예은 기자]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지부장 정종훈)는 30일 주은형 ㈜낫소 회장을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역후원회 위원으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이번 위촉식에는 주은형 회장과 유혜선 굿네이버스 서울본부장이 참여했으며, 국내외 아동의 꿈을 지지하고 응원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에 대해 뜻을 나눴다.

 

굿네이버스 지역후원회는 굿네이버스 국내외 사업에 대한 후원·홍보·자문 및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한 역할을 수행하는 후원자들의 자발적인 모임이자 전국 네트워크다.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역후원회는 지역의 아동들을 위하여 교육 및 복지사업을 지원하고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의 사업을 함께 알리는 리더(Leader)회원들로 구성됐다.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역후원회 위원으로 위촉된 주은형 회장은 앞으로 국내외 소외된 아동들의 권리를 보호하고 꿈을 지원하는 활동에 앞장서게 된다. 더불어 초등학교 고학년 아동들에게 꿈에 대한 강연을 하는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의‘비전콘서트’에도 강연자로 참여해 기업가로서 선한 영향력을 펼칠 예정이다.

 

이날 위촉식에서 낫소는 국내외 아동들의 꿈을 응원하는 축구공 ‘낫소드림볼’ 1,200개를 후원하기도 했다. 아이들의 꿈을 담은 ‘낫소드림볼’은 축구선수가 꿈인 ‘제13회 굿네이버스 희망편지쓰기대회’ 주인공 잠비아의 맥스웰과, 희망편지쓰기대회에 참여한 국내 아동의 꿈을 응원하는 의미로 대회 참여 아동 및 국내 취약계층 아동에게 전달된다.

 

주은형 회장은“낫소와 같은 국내 토종 NGO인 굿네이버스의 지역 후원회로 활동하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 다양한 분야의 사업 협력을 통해 국내외 아동들의 꿈과 비전을 지지하고 응원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유혜선 본부장은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역후원회에 흔쾌히 동참해주신 주은형 회장님께 깊이 감사드린다. 또한 낫소의 마음을 담은 ‘드림볼’을 통해 지역 내 아동들에게 다시 한 번 희망을 전달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 유소년 시기 아동들이 마음에 꿈을 품고 성장할 수 있도록 많은 지지와 활동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창립 50주년을 맞은 ㈜낫소는 국내 토종 스포츠 브랜드로 축구공, 테니스공 등 각종 스포츠 용품을 세계 70여 개국에 수출하고 있는 스포츠 용품 R&D전문 기업이며, 그간 아프리카 어린이들에게 축구공 보내기, 국내 유소년 축구단 축구공 기증 등 아이들의 꿈을 응원하고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사회사업을 펼쳐왔다. 최근에는 세계 최초 친환경 소재를 활용한 스포츠 에어돔 개발에 성공하여 합작법인 낫소엑스를 설립하면서 사업 분야 다양화 작업에도 큰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병준 선대위원장 "이재명, 폭력적·전제적 심성…정치지도자 자격없어"

[TV서울=나재희 기자] 국민의힘 김병준 상임선대위원장은 28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를 겨냥해 "전제적 사고와 판단 기준, 폭력적 심성은 그리 쉽게 고쳐지는 것이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오늘 이 자리에 선 것은 국민께 이 시대가 어떻게 변하고 있는지, 이러한 시대변화에 비추어볼 때 이 후보가 과연 후보로 나서도 되는지를 이야기하기 위해서"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가 과거 자신의 조카가 저지른 '강동구 모녀 살인 사건'을 변호하고, 최근 이를 가리켜 '데이트 폭력'이라고 표현했던 것을 정면 비판한 것이다. 그는 "고치기 힘든 것이 있다. 오랫동안 길러진 심성"이라며 "이 후보에게도 그런 것이 있는데 유감스럽게도 그것은 전제적이고도 폭력적인 심성"이라고 말했다. 이어 "개방된 자세로 남의 이야기를 듣는 것이 아니라 자신이 선과 악, 옳고 그름을 규정한다"며 "이것이 받아들여지지 않을 때는 언어폭력 등 폭력이 행사된다. 그러다 비판과 비난이 일면 너무 쉽게 사과한다"고 지적했다. 김 위원장은 "정치를 하는 변호사가 '심신미약'을 일종의 변호기술로 쓰다니요? 게다가 살인을 '데이트 폭력'이라고 하다니요?"라며






정치

더보기
김병준 선대위원장 "이재명, 폭력적·전제적 심성…정치지도자 자격없어" [TV서울=나재희 기자] 국민의힘 김병준 상임선대위원장은 28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를 겨냥해 "전제적 사고와 판단 기준, 폭력적 심성은 그리 쉽게 고쳐지는 것이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오늘 이 자리에 선 것은 국민께 이 시대가 어떻게 변하고 있는지, 이러한 시대변화에 비추어볼 때 이 후보가 과연 후보로 나서도 되는지를 이야기하기 위해서"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가 과거 자신의 조카가 저지른 '강동구 모녀 살인 사건'을 변호하고, 최근 이를 가리켜 '데이트 폭력'이라고 표현했던 것을 정면 비판한 것이다. 그는 "고치기 힘든 것이 있다. 오랫동안 길러진 심성"이라며 "이 후보에게도 그런 것이 있는데 유감스럽게도 그것은 전제적이고도 폭력적인 심성"이라고 말했다. 이어 "개방된 자세로 남의 이야기를 듣는 것이 아니라 자신이 선과 악, 옳고 그름을 규정한다"며 "이것이 받아들여지지 않을 때는 언어폭력 등 폭력이 행사된다. 그러다 비판과 비난이 일면 너무 쉽게 사과한다"고 지적했다. 김 위원장은 "정치를 하는 변호사가 '심신미약'을 일종의 변호기술로 쓰다니요? 게다가 살인을 '데이트 폭력'이라고 하다니요?"라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