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0 (월)

  • 맑음동두천 18.2℃
  • 맑음강릉 24.7℃
  • 박무서울 20.0℃
  • 박무대전 19.0℃
  • 구름많음대구 20.2℃
  • 박무울산 19.3℃
  • 박무광주 19.2℃
  • 박무부산 20.7℃
  • 구름많음고창 18.7℃
  • 흐림제주 20.4℃
  • 맑음강화 18.8℃
  • 맑음보은 17.7℃
  • 맑음금산 17.4℃
  • 구름많음강진군 17.9℃
  • 구름조금경주시 18.6℃
  • 구름많음거제 18.6℃
기상청 제공

정치


'국산헬기' 수리온·LAH 해외서 첫선…KAI, 두바이 에어쇼 참가

  • 등록 2023.11.14 10:53:44

 

[TV서울=나재희 기자]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13∼17일 아랍에미리트(UAE)에서 열리는 중동 최대 에어쇼인 '두바이 에어쇼'에 참가해 국산 항공기와 인공위성 등 우주 제품 마케팅을 한다고 14일 밝혔다.

올해로 34회를 맞은 두바이 에어쇼에는 20여개국 1천400여개 항공·방산업체가 참가해 180여대의 군용 및 상용 항공기를 전시하고 시범 비행을 한다.

KAI는 한국형 초음속 전투기 KF-21, 경공격기 FA-50, 국산 헬기 수리온 및 소형 무장 헬기(LAH) 등 주력 기종을 전시하고, 다목적 수송기(MC-X), 영상레이더(SAR) 위성 등 차세대 제품과 우주 제품도 선보인다.

아울러 미래 전장의 게임 체인저로 불리는 유무인 복합 체계를 고정익과 회전익 주력 기종에 적용한 차세대 공중 전투 체계를 중동 시장에 소개한다.

 

KAI는 이번 두바이 에어쇼를 통해 해외 에어쇼에 국산 헬기 수리온과 LAH 실물기를 처음 공개했다.

올해로 전력화 10주년을 맞은 수리온은 250여대가 생산돼 육군, 해병대에서 쓰이고 있다. 군사 용도 외에도 경찰, 해경, 소방, 산림 등 다양한 파생 헬기 형태로 운용 중이다.

500MD 토우와 AH-1S 공격 헬기를 대체할 LAH는 현재 양산 중으로, 육군의 항공 타격 작전(대기갑 전투) 및 공중강습 엄호 등의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수리온과 LAH는 이번 에어쇼에서 고난도 및 특수 기동을 선보인다.

KAI는 에어쇼 기간 UAE를 비롯한 중동 및 아프리카 정부 고위 관계자, 군 수뇌부와 사업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새로운 사업 기회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강구영 KAI 사장은 "이번 에어쇼는 T-50, FA-50에 이어 수리온과 LAH 등 회전익 항공기가 해외 무대에 첫선을 보인 역사적 순간"이라며 "UAE를 포함한 중동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해 국산 항공기와 K-스페이스(우주)가 제2의 중동 붐을 이끄는 핵심 사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정치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