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토)

  • 맑음동두천 -8.2℃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7.1℃
  • 맑음대전 -5.7℃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3.5℃
  • 맑음광주 -3.5℃
  • 구름많음부산 -1.9℃
  • 구름많음고창 -3.5℃
  • 제주 1.4℃
  • 맑음강화 -9.0℃
  • 맑음보은 -5.8℃
  • 맑음금산 -6.3℃
  • 구름많음강진군 -3.2℃
  • 맑음경주시 -4.3℃
  • 구름많음거제 -1.6℃
기상청 제공

경제


휘발유 1,600원·경유 1,500원 재돌파… 국제유가 상승 영향

  • 등록 2024.02.08 16:15:43

 

[TV서울=변윤수 기자] 국제유가 상승에 국내 주유소 휘발유와 경유 평균 가격이 각각 1,600원대, 1,500원대로 다시 올라섰다.

 

8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기준 전국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전날보다 2.36원 오른 1,600.73원을 기록했다.

 

1,600원대 진입은 작년 12월 13일(1,602.56원) 이후 약 2개월 만이다.

 

휘발유 가격은 지난해 10월 초 1,800원에 근접했다가 중동 분쟁 관련 리스크 감소와 수요 둔화 등에 국제유가가 하락하자 1,500원대까지 내려갔다.

 

 

그러나 최근 중동의 지정학 리스크가 다시 고조해 국제유가가 오르면서 국내 석유 제품 가격도 덩달아 오름세로 전환했다.

 

경유 가격은 지난 6일 1,501.49원을 기록하며 작년 12월 26일(1,500.25원) 이후 6주 만에 1,500원을 넘었다.

 

이날 오후 4시 기준 전국 주유소의 경유 평균 판매가격은 전날 대비 2.00원 오른 1,505.02원이다.

 

주간 단위로 보면 국내 휘발유와 경유 판매 가격은 1월 넷째 주까지 16주 연속 하락하다가 지난주에 17주 만에 상승세로 전환했다.

 

지정학적 위험 장기화로 원유 공급 우려가 커지면서 올해 들어 국제유가는 상승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달 25일에는 3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가 배럴당 77.36달러, 3월물 브렌트유는 배럴당 81.96달러로 각각 작년 11월 29일 이후 약 두 달 만에 가장 높았다.

 

국제유가 변동은 통상 2주가량 시차를 두고 국내 주유소 가격에 반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