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1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인천시 공무원 임용시험 경쟁률 11.8대 1

  • 등록 2024.04.03 10:57:42

 

[TV서울=김상철 본부장] 인천시는 올해 제1회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원서 접수 결과 평균 11.8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임용시험에서는 425명을 선발할 예정이며 총 5천3명이 지원했다.

지난해 제1회 임용시험의 경우 593명 선발에 6천352명이 지원해 10.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올해 모집 지역별 경쟁률은 인천시와 8개 자치구 13.5대 1, 강화군 4.8대 1, 옹진군 4대 1로 집계됐다.

 

직렬별로는 인천시·자치구 전산 9급이 2명 모집에 93명이 지원해 46.5대1로 최고 경쟁률을 보였다.

가장 많은 인원을 선발하는 행정 9급은 168명 모집에 2천504명이 지원해 14.9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정치

더보기
한동훈 "국민 선택 받기에 부족했다"… 국민의힘 지도부 줄사퇴 [TV서울=이천용 기자]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은 11일 4·10 총선 참패에 따른 책임을 지고 비대위원장직에서 사퇴했다. 핵심 당직자와 비대위원들도 연이어 사퇴 의사를 밝히면서 사실상 '지도부 공백' 상태에서 당 지도체제 재건을 놓고 내부 논의가 본격화할 전망이다. 한 위원장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민심은 언제나 옳다. 국민의 선택을 받기에 부족했던 우리 당을 대표해 국민께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의 뜻을 준엄하게 받아들이고 저부터 깊이 반성한다"며 "선거 결과에 대한 모든 책임을 지고 비대위원장직에서 물러난다"고 밝혔다. 이어 "야당을 포함해 모든 당선자들에게 축하의 말씀을 드린다"며 "국민의 뜻에 맞는 정치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아울러 "함께 치열하게 싸워주고 응원해주신 동료시민 여러분, 사랑하는 당원 동료 여러분, 당선되지 못한 우리 후보들께 위로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우리가 국민께 드린 정치개혁의 약속이 중단 없이 실천되길 바란다"고 언급했다. 한 위원장은 또 "어떻게 해야 국민의 사랑을 되찾을 수 있는지 고민하겠다. 쉽지 않은 길이 되겠지만 국민만 바라보면 그 길이 보일 것이라 생각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