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30 (목)

  • 구름많음동두천 13.5℃
  • 흐림강릉 22.1℃
  • 흐림서울 16.8℃
  • 흐림대전 16.6℃
  • 흐림대구 16.9℃
  • 흐림울산 14.5℃
  • 흐림광주 18.1℃
  • 구름많음부산 17.2℃
  • 흐림고창 16.0℃
  • 구름조금제주 16.3℃
  • 구름많음강화 14.0℃
  • 흐림보은 14.2℃
  • 흐림금산 13.9℃
  • 흐림강진군 15.5℃
  • 흐림경주시 14.5℃
  • 흐림거제 14.9℃
기상청 제공

경제


엔씨소프트, 모바일게임 부진에 1분기 영업익 작년 대비 69%↓

  • 등록 2024.05.10 08:52:00

 

[TV서울=변윤수 기자] 엔씨소프트의 1분기 영업이익이 주력 모바일 게임 수익 감소에 작년 대비 70% 가까이 줄어들었다.

엔씨소프트[036570]는 연결 기준 1분기 영업이익이 257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68.5%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0일 공시했다. 이번 영업이익은 연합인포맥스가 집계한 시장 전망치 118억원에 비해서는 2배 이상 상회했다.

매출은 3천979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16.9% 감소했다. 순이익은 571억원으로 50% 줄었다.

특히 주력 상품인 모바일 게임 매출이 2천494억원으로 작년 동기 3천308억원 대비 24.6% 감소했다.

 

게임별 매출 구성은 리니지M이 1천51억원으로 가장 컸고 리니지W 829억원, 리니지2M 559억원 등으로 모바일 게임 매출이 전체 매출의 63%를 차지했다.

반면 PC 온라인 게임의 경우 같은 기간 914억원에서 915억원으로 큰 변화가 없었다. 매출 기여도는 23%로 이 중 '길드워 2'가 254억원으로 가장 비중이 컸고 이어 리니지 243억원, 리니지2 234억원, 아이온 143억원 등으로 나타났다.

작년 12월 출시한 '쓰론 앤 리버티'는 PC 게임 매출 집계에서 제외됐다.

지역별 매출은 한국 2천594억원, 아시아 692억원, 북미유럽 366억원으로 나타났고 로열티 수수료가 327억원으로 집계됐다.

총 영업비용은 3천72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6% 감소했다.

 

이 중 인건비가 2천27억원으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고 매출변동비 및 기타비용 1천347억원, 감가상각비 278억원, 마케팅비 69억원 등으로 나타났다.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