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 맑음동두천 16.1℃
  • 맑음강릉 24.2℃
  • 맑음서울 16.8℃
  • 맑음대전 19.6℃
  • 구름조금대구 25.4℃
  • 구름조금울산 22.5℃
  • 구름조금광주 19.7℃
  • 맑음부산 22.6℃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19.8℃
  • 흐림강화 15.1℃
  • 맑음보은 16.5℃
  • 맑음금산 17.1℃
  • 구름많음강진군 ℃
  • 구름조금경주시 23.0℃
  • 구름조금거제 18.8℃
기상청 제공

정치


남인순 의원, 서울시 사회서비스원 폐지 중단 촉구 국회 기자회견 개최

  • 등록 2024.05.14 15:24:21

 

[TV서울=나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국회의원(국회 보건복지위원·서울 송파구병)은 14일,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장에서 ‘서울시사회서비스원 폐지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기자회견은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국회의원과 서울시사회서비스원 폐지 저지와 공공돌봄 확충을 위한 공동대책위원회가 함께 공동으로 주최했다.

 

오늘 기자회견에는 남인순 국회의원, 김윤·김선민 당선인, 김혜정 민주노총 서울본부 수석부본부장, 김진석 서울여대 사회복지학과 교수, 진은선 장애여성공감 독립생활센터 숨 소장, 이현미 공공운수노조 서울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남인순 의원은 “지난 4월 말 서사원 폐지조례안이 국민의힘 단독으로 강행처리 되었으며, 5월 7일 서울시도 서사원에 재정 지원을 중단하겠다 통보한 것으로 밝혀졌다”면서, “서사원 폐지조례안을 통과시킨 국민의힘 서울시의회는 국회에서 사회서비스의 국가책임을 강화하고자 여야 합의로 제정한 「사회서비스원법」의 입법 취지를 정면으로 부정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남인순 의원은 “모든 국민은 돌봄이 필요할 때 누구나 돌봄을 제공받을 수 있어야 하며, 그러기 위해 국가는 차별 없이 모든 국민에게 안정된 돌봄을 제공할 수 있도록 토대를 만들어야 할 책임과 의무가 있다”며 “이제 더 이상 보건복지부 장관도 이 사태에 대해 방관해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이어 남 의원은 “지금까지 서울시사회서비스원 정상화를 위해 수차례 복지부에 책임 있는 대응과 그에 걸맞은 조치를 취할 것을 촉구해왔고, 5월 13일(월) 보건복지부 장관에게 서사원 사태에 대한 적극적인 해결을 요청하는 공문을 보냈다”면서, “보건복지부 장관은 서울시의회와 서울시의 아둔한 결정에 대하여 동조할 것이 아니라 책임 있는 자세로 해결하기 위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한편, 보건복지부 장관은 사회서비스원법 제42조에 따라 시도 사서원에 대하여 관리 감독할 권한이 있으며, 올해 7월 시행 예정인 동법 제9조에 따라 시도 사회서비스원의 해산 시도에 대한 협의 의무가 있다. 또한 보건복지부 장관은 지방자치법 제192조에 따라 시의회의 의결이 공익을 현저히 해친다고 판단될 경우 지자체장에게 재의 요구 지시를 할 수 있다.

 







정치

더보기
추경호, "민주, 특검 거부했다고 탄핵 주장… 국정 혼란 부추겨" [TV서울=나재희 기자] 국민의힘 추경호 원내대표는 23일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에서 윤석열 대통령의 '채상병특검법' 재의요구권 행사를 두고 더불어민주당에서 탄핵을 거론하는 데 대해 "민주당은 한 젊은 병사의 안타까운 죽음을 오로지 정치공세용 소재로 이용하고 있다"며 "국정 혼란을 부추기고 정권을 흔들기 위한 탄핵 주장"이라고 비판했다. 추 원내대표는 이날 "아무런 협의도 없이 수사 기간도 오래 걸리는 특검을 거부했다고 탄핵까지 거론하는 민주당이다. 이재명 대표와 야당은 정녕 채상병 사건을 빌미로 탄핵의 길을 가겠다는 건가"라고 반문했다. 이어 "대통령의 헌법상 권한인 재의요구권 행사를 이유로 탄핵을 운운하고 국회 밖으로 나가 막무가내로 장외집회를 여는 게 과연 민주당이 원하는 정치인가"라며 "야당은 재의요구에 따라 재의결 절차를 밟고 그 결과를 따르면 될 일"이라고 강조했다. 추 원내대표는 "민주당이 날치기로 만든 공수처가 이제 정상화된 만큼 민주당도 수사 결과를 지켜보는 게 수순일 것"이라며 "공수처 수사도 믿지 못하겠다고 특검을 주장하는 건 공수처 존재 이유를 부정하는 모순"이라고 지적했다. 계속해서 여야 합의가 안 되더라도 오는 28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