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7.1℃
  • 구름조금강릉 30.4℃
  • 구름많음서울 27.5℃
  • 구름많음대전 28.9℃
  • 구름많음대구 29.7℃
  • 구름많음울산 25.7℃
  • 구름많음광주 28.0℃
  • 구름많음부산 24.3℃
  • 구름조금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2.8℃
  • 구름많음강화 21.5℃
  • 구름많음보은 28.6℃
  • 구름많음금산 27.3℃
  • 맑음강진군 27.2℃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조금거제 26.6℃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 유람선타고 떠나는 '양화진 뱃길 탐방'

  • 등록 2019.03.08 12:50:06


[TV서울=최형주 기자] 마포구가 4월부터  2019년도 ‘양화진 근대사 뱃길 탐방 - 노를 저어라’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2015년 마포구가 양화나루의 역사를 시민들과 공유하고 즐기기 위해 만든 뱃길 탐방 프로그램은 양화나루의 외국인선교사묘원과 잠두봉 유적(사적 제399호)을 탐방하고 뱃길로 선유도까지 유람하는 서울 유일의 한강 역사문화 관광 코스다.

 

코스는 근대 역사유적인 양화진 선교사묘원(A코스)과 절두산 순교성지(B코스) 중 하나를 택해 관람한 후 양화나루에서 유람선을 타고 선유도로 향하는 경로다.

 

양화진 선교사묘원에는 고종황제 이후 대한민국의 종교, 언론, 교육 등에 공헌한 외국인 500여 명의 묘가 있다. 절두산 순교성지는 1866년 천주교 탄압 과정에서 목이 베여 참수된 천주교인들을 기리는 곳이다. 이곳에서 머리를 잘렸다하여 절두산(切頭山)이라 부른다.

 

유람선 출발 후 얼마 지나지 않으면 밤섬이 나타난다. 그리고 곧 선유봉이 있는 선유도도 모습을 드러낸다. 잠두봉은 뒤에서 계속 고개를 내밀고 배웅한다. 선유도에 도착하면 건너편의 양화진을 다시 조망할 수 있다. 모두 그 수려함이 빼어나 조선시대 한강유람의 극치라 불렸던 장소들이다.

  

유람선 위에서는 선상인문학 강의와 놀이, 퀴즈 등을 즐길 수 있다. 강변의 양화진과 선유도에 대해 공부하며 장소가 가진 의미를 깊이 있게 알 수 있다.

 

가족 단위 참가자들을 위해 5월과 9월에는 ‘한강의 낙조와 별밤’ 코스를 추가로 운영한다. 유람선 위에서 한강의 낙조를 즐기고 양화진역사공원 내 군진터에서 별자리를 보는 답사 프로그램이다.

 

뱃길탐방 프로그램은 4월부터 10월 초까지 매월 3~5회에 걸쳐 진행된다. 참가자는 회당 50명까지 선착순 모집한다. 참가비는 5000원이며 미취학 아동의 경우 무료다. 참여를 원하는 경우 ㈜컬처앤로드 문화유산활용연구소에 전화(719-1495) 하거나 공공서비스예약 홈페이지(http://yeyak.seoul.go.kr)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TV서울] 서울시의회, ‘2019 대한민국 의회·행정 박람회’ 참여

[TV서울=이천용 기자]서울시의회는 4일부터 6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는 ‘2019 대한민국 의회·행정 박람회’에 참여해 서울시의회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타 지방의회 및 주민들과 소통하는 기회를 갖는다. 대한민국 의회·행정박람회는 민선 7기 1주년을 기념해 ‘지방의회의 가치를 드높이고 지방분권시대를 열다!’라는 주제로, 전국 지방의회가 각 지역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서로 벤치마킹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서울시의회는 홍보 전시 부스를 운영하며, 제10대 서울시의회의 입법 활동, 상임위원회 주요 활동, 지방분권 및 자정노력이 담긴 다양한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시민 참여 형 홍보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홍보 이벤트는 △지방의회 용어 및 서울시 조례 관련 정보를 맞추는 룰렛 퀴즈, △서울시의원에게 바라는 메시지를 포스트 잇에 써서 나무에 매다는 희망 트리, △서울시의회 캐릭터인 해통이와 함께 찍은 사진을 SNS에 올리는 해통이 포토보드 3가지로 운영된다. 이번 박람회에는 서울시의회를 비롯해 경기도의회, 인천시의회, 강원도의회, 전북도의회, 광주시의회, 제주시의회 등 7개 시·도의회와 53개 시·군·구의회 및 공공기관이 참여하며, 각 지방의회 전시

[TV서울] 서초구, 2019 양재천 천천투어 여름휴가철 특별운영

[TV서울=변윤수기자]서초구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2019 양재천 천천투어’를 오는 7월 8일부터 8월 30일까지 2개월간 특별운영 한다. 양재천 천천투어는 ‘하천에서 천천히 즐기는 투어’라는 의미로,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가까운 양재천에서 잠시나마 자연을 만끽하고 하천보전의 중요성을 느낄 수 있도록 서초구에서 마련한 체험행사이다. 지난 5월과 6월 두 달간 운영을 통해 언론 및 참여자들로부터 뜨거운 관심과 호응을 얻었던 양재천 천천투어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7~8월 특별운영 되며, 운영기간 중 매주 월~금요일 오전 10시부터 11시,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1일 2회 진행된다. 참여대상은 5세 이상 누구나 가능하며 회당 12명 내외로 운영돼 참여자들에게 아름다운 양재천 풍경을 선사하고 특별한 추억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참여자들은 14인승 전기셔틀카를 타고 양재천을 따라 이동하며 생태하천으로 완벽히 복원된 양재천의 아름다운 풍경을 만끽하며, 도심 속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뗏목을 체험한다. 뗏목체험은 서초구 양재천 천천투어에서만 경험 할 수 있는 특별체험으로 눈여겨볼 만한 점이다. 여름휴가철 특별운영 되는 양재천






[TV서울] 서울시의회, ‘2019 대한민국 의회·행정 박람회’ 참여 [TV서울=이천용 기자]서울시의회는 4일부터 6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는 ‘2019 대한민국 의회·행정 박람회’에 참여해 서울시의회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타 지방의회 및 주민들과 소통하는 기회를 갖는다. 대한민국 의회·행정박람회는 민선 7기 1주년을 기념해 ‘지방의회의 가치를 드높이고 지방분권시대를 열다!’라는 주제로, 전국 지방의회가 각 지역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서로 벤치마킹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서울시의회는 홍보 전시 부스를 운영하며, 제10대 서울시의회의 입법 활동, 상임위원회 주요 활동, 지방분권 및 자정노력이 담긴 다양한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시민 참여 형 홍보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홍보 이벤트는 △지방의회 용어 및 서울시 조례 관련 정보를 맞추는 룰렛 퀴즈, △서울시의원에게 바라는 메시지를 포스트 잇에 써서 나무에 매다는 희망 트리, △서울시의회 캐릭터인 해통이와 함께 찍은 사진을 SNS에 올리는 해통이 포토보드 3가지로 운영된다. 이번 박람회에는 서울시의회를 비롯해 경기도의회, 인천시의회, 강원도의회, 전북도의회, 광주시의회, 제주시의회 등 7개 시·도의회와 53개 시·군·구의회 및 공공기관이 참여하며, 각 지방의회 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