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0.2℃
  • 맑음강릉 26.5℃
  • 구름많음서울 22.2℃
  • 구름많음대전 22.6℃
  • 구름많음대구 22.9℃
  • 구름많음울산 20.9℃
  • 흐림광주 23.4℃
  • 구름많음부산 22.1℃
  • 흐림고창 20.0℃
  • 흐림제주 22.7℃
  • 구름조금강화 19.3℃
  • 구름많음보은 19.7℃
  • 구름많음금산 19.7℃
  • 흐림강진군 21.7℃
  • 구름많음경주시 19.3℃
  • 흐림거제 21.7℃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 서울역사박물관, ‘안데르센, 코펜하겐 1819’ 국제교류전시 개막

  • 등록 2019.05.20 16:40:21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역사박물관(관장 송인호)과 오덴세시립박물관(관장 토븐 그뢴고드 예페슨)은 덴마크 마리 왕세자비(Mary, Crown Princess of Denmark)의 공식 방문에 맞춰 5월 21일 오후 4시, 서울역사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안데르센, 코펜하겐 1819’ 국제교류전시를 공식 개막한다.

 

올해는 한-덴마크 외교 수립 60주년이 되는 해이자, 세계적인 동화 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Hans Christian Andersen, 이하 안데르센)이 자신의 꿈을 이루기 위해 코펜하겐으로 상경한지 200년이 되는 해이다.

 

이번 전시는 ‘인어공주’, ‘장난감 병정’, ‘미운 오리 새끼’ 등 우리에게 친숙한 안데르센의 동화를 통해 19세기 코펜하겐을 조명하고자 한다. 안데르센의 굴곡진 70년 인생을 통해 19세기 코펜하겐의 역사를 이해하고, 안데르센 동화를 통해 전세대가 소통할 수 있는 전시가 될 것이다.

 

전시는 크게 두 부분으로 나눠진다. 1) 안데르센이 경험했던 코펜하겐의 최하층민의 삶을 보여주는 코펜하겐의 어두운 뒷골목과 2) 안데르센의 삶과 작품의 영감이 되었던 장소인 니하운, 왕립 극장 그리고 부르주아 응접실로 구성되어 있다.

 

안데르센(1805~1875)은 북유럽 덴마크 왕국의 핀 섬에 있는 오덴세에서 구두 수선공 아버지와 세탁부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열네 살 소년 안데르센은 배우가 되겠다는 꿈을 이루기 위해 왕립 극장이 있는 코펜하겐으로 떠났다.

 

안데르센이 코펜하겐에 도착했을 때, 코펜하겐은 이미 두 차례의 전쟁과 나폴레옹 전쟁에서 프랑스의 편에 섰다가 프랑스가 폐하면서 큰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무일푼으로 상경한 시골 소년 안데르센은 숙박업소와 매춘가로 유명한 홀멘스게이드의 창고방에서 하숙을 했고, 이는 코펜하겐 최하층민의 삶을 그대로 보여준다.

 

전시실 입구에는 안데르센이 코펜하겐으로 입성했던 코펜하겐의 서대문(Vesterport)을 재현했다. 19세기 중반 도시를 확장하면서 서대문은 없어졌지만, 당시 열네 살 소년 안데르센이 희망을 안고 들어섰을 그 성문을 200년이 지난 2019년, 서울에서 만날 수 있다.

전시장에는 안데르센이 처음으로 살았던 홀멘스게이드 8번가의 창고방을 오덴세시립박물관 보존과학자 피터 린드(Peter Lind)의 묘사도를 바탕으로 재현했다.

 

지금까지 코펜하겐에서 가장 인기 있는 관광지로 주목받고 있는 니하운(Nyhavn)은 안데르센에게 꿈의 장소이자 영감의 원천이었다. 안데르센은 물을 좋아해서 자신을 물에 비유하거나 물을 동화의 소재로 삼기도 했다. 1837년 발표된 동화 ‘인어공주’는 안데르센이 겪었던 짝사랑의 경험을 물을 소재로 표현한 대표적인 작품이다. 전시실에서는 당시 니하운을 상징하는 건물들과 반짝이는 니하운의 물결을 재현했다. 또한 안데르센의 마지막 보금자리였던 니하운 18번지 아파트를 가상현실(VR) 기기를 통해 체험할 수 있다.

 

비록 안데르센은 코펜하겐에 자신의 이름으로 된 집 한 채 소유하지 못했지만, 코펜하겐이 안데르센의 삶과 그의 작품에 끼친 영향은 절대 과소평가 될 수 없다. 70년 안데르센의 삶과 그의 작품 속에서 드러나는 코펜하겐의 모습은 살아 있는 역사가 되어 지금까지도 전 세계인들의 사랑을 받고 있기 때문이다.

 

서울역사박물관 송인호 관장은 전시 개막에 앞서 “안데르센의 동화는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언어로 번역됐으며, 한국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의 동화는 어린이들을 위한 이야기이지만, 세월이 지나서도 어른들에게 잔잔한 여운으로 남아있다”며 “안데르센의 동화 속으로 들어서서, 19세기 코펜하겐의 항구와 골목길을 배경으로 그가 전하고자 했던 꿈과 희망과 도전을 공감하고 추억하는 전시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시의 의미를 전하였다.

 

전시는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관람 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 토·일·공휴일은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이다. 공휴일을 제외한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전시와 연계해 다채로운 행사도 마련되어 있다. 전시 연계 가족 체험 프로그램 ‘우리가족 코펜하겐 랜드마크 여행’은 5월 3일부터 6월 14일, 매주 금요일 저녁 7시부터 8시 40분까지, 총 7회 진행된다. 또한 주한덴마크대사관의 후원으로 덴마크 공연단 ‘미쉬매쉬 MishMash’를 초청해 어린이 공연 The Nose를 개최한다. 공연은 23일 오후 4시, 24일 오전 11시, 오후 2시, 4시, 총 4회이다. 예약 방법 및 자세한 내용은 서울역사박물관 홈페이지(www.museum.seoul.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문의 02-724-0274~6)

 

 

 

 


[TV서울] 서울시의회, ‘2019 대한민국 의회·행정 박람회’ 참여

[TV서울=이천용 기자]서울시의회는 4일부터 6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는 ‘2019 대한민국 의회·행정 박람회’에 참여해 서울시의회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타 지방의회 및 주민들과 소통하는 기회를 갖는다. 대한민국 의회·행정박람회는 민선 7기 1주년을 기념해 ‘지방의회의 가치를 드높이고 지방분권시대를 열다!’라는 주제로, 전국 지방의회가 각 지역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서로 벤치마킹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서울시의회는 홍보 전시 부스를 운영하며, 제10대 서울시의회의 입법 활동, 상임위원회 주요 활동, 지방분권 및 자정노력이 담긴 다양한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시민 참여 형 홍보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홍보 이벤트는 △지방의회 용어 및 서울시 조례 관련 정보를 맞추는 룰렛 퀴즈, △서울시의원에게 바라는 메시지를 포스트 잇에 써서 나무에 매다는 희망 트리, △서울시의회 캐릭터인 해통이와 함께 찍은 사진을 SNS에 올리는 해통이 포토보드 3가지로 운영된다. 이번 박람회에는 서울시의회를 비롯해 경기도의회, 인천시의회, 강원도의회, 전북도의회, 광주시의회, 제주시의회 등 7개 시·도의회와 53개 시·군·구의회 및 공공기관이 참여하며, 각 지방의회 전시

[TV서울] 서초구, 2019 양재천 천천투어 여름휴가철 특별운영

[TV서울=변윤수기자]서초구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2019 양재천 천천투어’를 오는 7월 8일부터 8월 30일까지 2개월간 특별운영 한다. 양재천 천천투어는 ‘하천에서 천천히 즐기는 투어’라는 의미로,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가까운 양재천에서 잠시나마 자연을 만끽하고 하천보전의 중요성을 느낄 수 있도록 서초구에서 마련한 체험행사이다. 지난 5월과 6월 두 달간 운영을 통해 언론 및 참여자들로부터 뜨거운 관심과 호응을 얻었던 양재천 천천투어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7~8월 특별운영 되며, 운영기간 중 매주 월~금요일 오전 10시부터 11시,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1일 2회 진행된다. 참여대상은 5세 이상 누구나 가능하며 회당 12명 내외로 운영돼 참여자들에게 아름다운 양재천 풍경을 선사하고 특별한 추억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참여자들은 14인승 전기셔틀카를 타고 양재천을 따라 이동하며 생태하천으로 완벽히 복원된 양재천의 아름다운 풍경을 만끽하며, 도심 속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뗏목을 체험한다. 뗏목체험은 서초구 양재천 천천투어에서만 경험 할 수 있는 특별체험으로 눈여겨볼 만한 점이다. 여름휴가철 특별운영 되는 양재천






[TV서울] 서울시의회, ‘2019 대한민국 의회·행정 박람회’ 참여 [TV서울=이천용 기자]서울시의회는 4일부터 6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는 ‘2019 대한민국 의회·행정 박람회’에 참여해 서울시의회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타 지방의회 및 주민들과 소통하는 기회를 갖는다. 대한민국 의회·행정박람회는 민선 7기 1주년을 기념해 ‘지방의회의 가치를 드높이고 지방분권시대를 열다!’라는 주제로, 전국 지방의회가 각 지역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서로 벤치마킹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서울시의회는 홍보 전시 부스를 운영하며, 제10대 서울시의회의 입법 활동, 상임위원회 주요 활동, 지방분권 및 자정노력이 담긴 다양한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시민 참여 형 홍보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홍보 이벤트는 △지방의회 용어 및 서울시 조례 관련 정보를 맞추는 룰렛 퀴즈, △서울시의원에게 바라는 메시지를 포스트 잇에 써서 나무에 매다는 희망 트리, △서울시의회 캐릭터인 해통이와 함께 찍은 사진을 SNS에 올리는 해통이 포토보드 3가지로 운영된다. 이번 박람회에는 서울시의회를 비롯해 경기도의회, 인천시의회, 강원도의회, 전북도의회, 광주시의회, 제주시의회 등 7개 시·도의회와 53개 시·군·구의회 및 공공기관이 참여하며, 각 지방의회 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