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화)

  • 흐림동두천 14.8℃
  • 구름많음강릉 20.9℃
  • 흐림서울 16.2℃
  • 구름많음대전 16.2℃
  • 구름많음대구 18.5℃
  • 맑음울산 20.5℃
  • 구름조금광주 16.6℃
  • 맑음부산 20.8℃
  • 구름많음고창 13.9℃
  • 맑음제주 16.3℃
  • 흐림강화 13.9℃
  • 구름많음보은 11.9℃
  • 흐림금산 13.1℃
  • 맑음강진군 15.0℃
  • 맑음경주시 21.1℃
  • 맑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강동구, 100인의 청년 CEO 교류회 개최

  • 등록 2019.06.26 16:28:57

[TV서울=이천용 기자] 강동구는 오는 7월 2일 오후 4시, 청년해냄센터(서울창업카페 천호점)(이하 해냄센터)가 주관하는 ‘강동구 지역 100인의 청년 CEO교류회’를 강동구청 본관 대강당에서 연다.

 

이번 교류회는 강동구 내 스타트업이 한 자리에 모여 교류를 활성화하기 위해 기획된 것으로 창업자 간 정보공유와 네트워크 형성 등 상호협업을 통한 시너지효과 창출이 기대된다.

 

해냄센터는 매년 상하반기 청년창업가 네트워킹 데이를 개최해 강동구 내 창업자들의 만남과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 이번 행사 역시 해냄센터 입주기업 및 강동구 청년창업주택, 엔젤공방 등 지역 내 청년 (예비)창업자들이 참석한다. 이날 행사는 ‘스타트업이 알아야 할 마케팅 전략’을 주제로 더자람 천세희 대표의 특강과 창업자 네트워킹 프로그램으로 알차게 채워질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확인 및 참가를 희망한다면 청년해냄센터 홈페이지(www.창업카페천호.com) 또는 해냄센터(02-488-6880)에 문의하면 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강동구가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청년지원책은 청년들 간의 교류를 통한 끊임없는 대화로 만들어낸 결과물이다”라며 “앞으로도 청년에게 일자리와 창업의 기회를 제공하는 동시에 청년 유입으로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정책 추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청년해냄센터는 서울 동남권 청년창업 거점공간으로 지난해 9월 문을 열어 창업공간 및 창업자금 지원, 창업 1:1멘토링, 상시 창업자금 클리닉, 전문교육 등을 운영하며 지역 주민과 예비창업자에 대한 실질적이고 다양한 지원 사업을 충실히 이행해 나가고 있다.


남인순 의원, ‘사회서비스원법’ 등 ‘남인순 3법’ 제정법률안 대표 발의

[TV서울=변윤수 기자] 21대 국회 법안 발의 첫날인 1일 남인순 의원(더불어민주당, 송파병)은 ‘사회서비스원 설립‧운영 및 지원에 관한 법률안(이하,‘사회서비스원법’으로 표기)‘, ’스토킹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안‘, ’민주시민교육지원법안‘ 등 3건의 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 ’남인순 3법‘은 모두 문재인 정부의 국정과제이자, 20대 국회에도 대표 발의해 통과를 위해 노력했으나 임기만료로 폐기된 법안이다. 남인순 의원은 ‘사회서비스원법’의 발의취지에 대해 “우리 사회의 사회적 돌봄에 대한 수요가 폭증하는 상황에서 민간영역을 중심으로 사회서비스 시장 및 일자리가 양적으로 크게 성장했다”며 “그러나 기존 사회서비스 공급기관간 과도한 경쟁과 공공의 역할 부재로 서비스의 질이 떨어지고, 서비스 제공인력의 처우개선에 미흡해 사회서비스의 공공성 강화에 대한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코로나19 확산이 심각했던 대구의 경우, 민간이 제공하던 사회서비스의 공백이 발생하였다. 이를 공적 전달체계인‘대구시사회서비스원(2019년부터 시범사업 참여)’이 긴급돌봄서비스 제공해 코로나19에 취약한 아동‧ 장애인‧노인을 안전하게 돌볼 수 있었던 중요






정치

더보기
남인순 의원, ‘사회서비스원법’ 등 ‘남인순 3법’ 제정법률안 대표 발의 [TV서울=변윤수 기자] 21대 국회 법안 발의 첫날인 1일 남인순 의원(더불어민주당, 송파병)은 ‘사회서비스원 설립‧운영 및 지원에 관한 법률안(이하,‘사회서비스원법’으로 표기)‘, ’스토킹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안‘, ’민주시민교육지원법안‘ 등 3건의 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 ’남인순 3법‘은 모두 문재인 정부의 국정과제이자, 20대 국회에도 대표 발의해 통과를 위해 노력했으나 임기만료로 폐기된 법안이다. 남인순 의원은 ‘사회서비스원법’의 발의취지에 대해 “우리 사회의 사회적 돌봄에 대한 수요가 폭증하는 상황에서 민간영역을 중심으로 사회서비스 시장 및 일자리가 양적으로 크게 성장했다”며 “그러나 기존 사회서비스 공급기관간 과도한 경쟁과 공공의 역할 부재로 서비스의 질이 떨어지고, 서비스 제공인력의 처우개선에 미흡해 사회서비스의 공공성 강화에 대한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코로나19 확산이 심각했던 대구의 경우, 민간이 제공하던 사회서비스의 공백이 발생하였다. 이를 공적 전달체계인‘대구시사회서비스원(2019년부터 시범사업 참여)’이 긴급돌봄서비스 제공해 코로나19에 취약한 아동‧ 장애인‧노인을 안전하게 돌볼 수 있었던 중요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