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0 (월)

  • 흐림동두천 23.8℃
  • 흐림강릉 23.7℃
  • 서울 26.1℃
  • 대전 25.3℃
  • 흐림대구 24.7℃
  • 구름많음울산 26.4℃
  • 광주 25.1℃
  • 구름많음부산 25.8℃
  • 흐림고창 24.9℃
  • 구름많음제주 30.4℃
  • 흐림강화 24.5℃
  • 흐림보은 23.5℃
  • 흐림금산 24.2℃
  • 구름많음강진군 27.6℃
  • 흐림경주시 25.6℃
  • 구름많음거제 25.1℃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마포구,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 캠페인’ 개최

  • 등록 2019.06.27 14:07:25

 

[TV서울=신예은 기자]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오는 30일 상암월드컵경기장 북측 광장에서 K리그 명문구단인 FC서울과 교통수요관리 참여 기업체가 함께하는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 캠페인’이 열린다”고 밝혔다.

 

올해로 7년째를 맞이하는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 캠페인은 교통량 감축을 위해 지역 내 대형마트와 영화관, 호텔 등 교통유발과다시설 업체 등이 주축으로 나선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이번 행사는 FC서울을 비롯해 홈플러스 월드컵점, 이마트 공덕점, 메가박스 상암월드컵점, 롯데시티호텔마포, 롯데호텔L7홍대, 서울가든호텔, 라이즈호텔, KGIT센터 등 10개 업체가 주관한다.

 

이들은 마포구의 교통수요관리 방안인 ‘기업체 교통수요관리 프로그램’에 동참하고 있다. 연면적 1000㎡ 이상 시설물이 교통량 감축을 위해 11개의 세부 프로그램에 참여하면 이행 실적에 따라 교통유발부담금 감면 혜택을 부여하는 제도다.

 

이번 캠페인은 기업체 교통수요관리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열려 참여 업체들을 중심으로 나눔카 등 도심 내 교통 혼잡을 완화할 수 있는 여러 방안에 대한 홍보활동이 펼쳐질 예정이다. 아울러 행사장을 찾은 시민들을 위한 대중교통이용 SNS 인증, 경품추첨, 포토존 촬영 등의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30일에는 FC서울과 울산 현대의 축구 경기가 예정돼 있다. 행사관계자는 “구단 측에서 마련한 이벤트도 준비돼 행사장 곳곳에서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체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우리 구는 기업체와 민관 거버넌스를 구축하고 교통수요관리 컨설팅을 추진하는 등 민간의 자체적인 교통량 감축활동을 유도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쾌적한 도심 조성을 공동의 목표로 공유하며 민간분야와 지속적으로 소통해 실효성 있는 대안을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기고] 광복, 알을 깨다

오는 8월 15일은 제75주년을 맞이하는 광복절이다. 일제 강점기 자주독립을 위해 36년 동안 민족의 운명을 짊어지고 일신을 바친 선열들의 숭고한 넋을 기리고 그날의 기쁨을 경축하는 특별한 날이다. 광복절 노래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우리 민족에게 75년 전 그날은 ‘바닷물도 춤을 추는’ 특별한 날이다. 그리고 우리는 기쁜 마음과 동시에 역사적으로 오늘의 광복이 어떠한 희생으로 이루어졌는지 경건한 마음으로 기억해야 한다. 우리의 광복은 강대국들의 도움이 있었던 것이 사실이다. 즉 제2차 세계대전에서 연합국이 승리를 거두었기 때문에 전범국들인 일본, 독일, 이탈리아에 의해 부당하게 점령되거나 주권을 박탈당했던 나라들이 다 같이 주권을 회복하게 됐는데, 그러한 세계사적 흐름 속에서 우리도 독립국이 될 수 있었다. 그래서 우리의 독립은 마치 연합국이 승리했기 때문에 거저 얻어진 뜻밖의 행운처럼 인식될 수 있다. 대한민국이 그 당시 독립 주권국가로 탄생하게 되는 국제법적 근거가 있다면 그것은 바로 카이로선언이다. 이 선언 특별조항에 ‘현재 한국민이 노예 상태 아래 놓여 있음을 유의해 앞으로 한국을 자유독립국가로 할 결의를 가진다’고 명시해 처음으로 한국의 독립이 국제






정치

더보기
국회 행안위, 집중호우‧태풍대처 현장 점검 [TV서울=김용숙 기자] 여야 국회의원들이 집중호우로 인한 심각한 재해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현장에서 함께 머리를 맞댔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위원장 서영교)는 10일 오전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서울상황센터(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를 방문, 정부로부터 현안보고를 받고 집중호우 현황 및 피해 대처 상황을 확인·점검했다. 50일 가까이 이어지고 있는 기록적인 장마와 집중호우로 인해 전국적으로 수해 피해가 발생하고 이재민이 7,000명에 육박하는 등 많은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게 됨에 따라, 재난 대응 및 안전 관리를 주관하는 행정안전위원회가 국회 차원의 대응책 마련에 나선 것이다. 이날 현안보고에는 서영교 행정안전위원장을 비롯해 김민석‧김영배‧양기대‧오영환‧이해식 위원(더불어민주당), 박완수‧김형동‧이명수 위원(미래통합당), 이은주 위원(정의당) 등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여야 의원 10명이 참석했다. 정부 측에서는 김계조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정문호 소방청장, 송민헌 경찰청 차장이 출석했다. 또한 효율적 회의를 위해 서울상황센터와 중앙재난안전상황실(세종), 소방상황실(세종), 경찰청 치안상황실(서울)을 화상으로 연결했다. 서영교 위원장은 모두발언을 통해 “현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