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8 (월)

  • 구름많음동두천 28.7℃
  • 흐림강릉 22.8℃
  • 구름많음서울 31.0℃
  • 구름조금대전 30.3℃
  • 구름많음대구 24.8℃
  • 흐림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7.5℃
  • 구름조금부산 24.4℃
  • 구름많음고창 26.9℃
  • 흐림제주 22.5℃
  • 구름많음강화 28.4℃
  • 구름많음보은 27.7℃
  • 구름많음금산 27.8℃
  • 구름많음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2.0℃
  • 구름많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시, 공공도서관 5곳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센터’ 시범운영

  • 등록 2019.07.08 16:29:09

[TV서울=변윤수 기자] 서울시는 장애인, 다문화가정, 저소득층, 노인 등 신체적·언어문화적·사회경제적 어려움 또는 생애주기에 따라 도서관 이용과 지식정보 접근이 어려운 시민들을 위해 5개 자치구 공공도서관 1곳씩을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센터’로 지정하고, 사업비를 지원해 시범 운영한다.

 

지난해 6월, 서울시는 ‘제2차 도서관발전 종합계획(2018~2022)’을 수립하고, 공공도서관을 대상으로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서비스 실태조사’, 전문가 회의, 중장년층 대상 시정여론조사 등을 실시했다. 이를 기반으로 올해 5개 자치구를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센터’로 시범운영하고, 2022년까지 25개 자치구로 확대할 계획이다.

 

서울도서관은 지난 5월, 공모를 통해 강남구·금천구·동작구·성북구·송파구 총 5개구의 구립도서관 1곳씩을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센터’로 지정하고, 각각 사업비 2,700만 원을 지원한다. 지역 내 장애인, 저소득층, 다문화가정, 노인 등 지식정보취약계층 서비스 대상을 발굴하고, 이용환경 개선과 시범 프로그램 개발·운영을 모니터링해 성과를 진단할 계획이다. 이번에 선정된 5개 도서관은 ▲강남구 ‘도곡문화정보도서관’, ▲금천구 ‘구립가산도서관’, ▲동작구 ‘사당솔밭도서관’, ▲성북구 ‘성북정보도서관’, ▲송파구 ‘송파글마루도서관’이다.

 

특히, 이번 시범운영에 참여하는 5개 자치구와 각 도서관은 지역주민, 취약계층 당사자, 전문가, 유관 기관이 참여하는 ‘민관협의체’를 구성하여 운영하고 있다. 협의체는 지역사회 조사 분석을 통해 정보 취약계층 현황 파악과 핵심 서비스 대상을 선정하고, 이용환경 개선, 특화자료 확충, 맞춤 서비스 개발 등 사업 추진의 전 과정에 함께 한다.

 

또한, 서울도서관은 올해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시범운영 자치구와 도서관 담당자간 공유협력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7월 11일로 예정된 2차 회의에서는 사업 진행 상황 공유부터 각 민관협의체의 활동과 운영에 대한 장단점과 애로사항을 논의할 예정이다. 지난 1차 회의에서는 서울도서관이 사업 가이드라인을 안내하고, 5개 자치구가 추진 목표와 방향, 추진 상황 등을 공유했다.

 

오는 7월 19일에는 올해 사업에 참여하는 민관협의체와 구청, 5개 도서관 담당자 뿐만 아니라 지식정보격차 해소에 관심이 있는 서울시 모든 도서관 직원을 대상으로 ‘전문역량강화 교육’을 추진할 계획이다.

 

올해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센터’ 시범운영은 각 자치구별 ‘민관협의체’가 지역별 취약계층에 대한 서비스 요구 파악부터 서비스 개발·운영까지 전 과정에 함께 한다는 것은 가장 큰 특징이다. 이를 기반으로 향후 서울시 전 지역의 도서관이 지식정보 취약계층의 정보접근성이 향상되는 서비스 체계를 구축하고자 한다.

 

이정수 서울도서관장은 “이번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센터’ 시범운영은 지역 공공도서관이 이용자들이 필요로 하는 도서관 서비스에 대해 협의체를 구성하여 직접 고민하는 뜻 깊은 사업”이라며, “각 지역별 민관협치가 활성화되어 지식정보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해소되고, ‘시민 누구나 배우고 나누어 성장하는 도서관 서비스’가 실현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TV서울] 서울시, 공공도서관 5곳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센터’ 시범운영

[TV서울=변윤수 기자]서울시는 장애인, 다문화가정, 저소득층, 노인 등 신체적·언어문화적·사회경제적 어려움 또는 생애주기에 따라 도서관 이용과 지식정보 접근이 어려운 시민들을 위해 5개 자치구 공공도서관 1곳씩을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센터’로 지정하고, 사업비를 지원해 시범 운영한다. 지난해 6월, 서울시는 ‘제2차 도서관발전 종합계획(2018~2022)’을 수립하고, 공공도서관을 대상으로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서비스 실태조사’, 전문가 회의, 중장년층 대상 시정여론조사 등을 실시했다. 이를 기반으로 올해 5개 자치구를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센터’로 시범운영하고, 2022년까지 25개 자치구로 확대할 계획이다. 서울도서관은 지난 5월, 공모를 통해 강남구·금천구·동작구·성북구·송파구 총 5개구의 구립도서관 1곳씩을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센터’로 지정하고, 각각 사업비 2,700만 원을 지원한다. 지역 내 장애인, 저소득층, 다문화가정, 노인 등 지식정보취약계층 서비스 대상을 발굴하고, 이용환경 개선과 시범 프로그램 개발·운영을 모니터링해 성과를 진단할 계획이다. 이번에 선정된 5개 도서관은 ▲강남구 ‘도곡문화정보도서관’, ▲금천구 ‘구립가산도서관’, ▲

[TV서울] 서울병무청, 제1회 공정병역 손수제작물(UCC) 공모전 결과 발표

[TV서울=신예은기자]서울병무청(청장 김종호)은 "병역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공정한 병역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진행된 ‘제1회 공정병역 손수제작물(UCC)공모전’의 심사결과가 공개됐다"고 밝혔다. 올해 최초로 개최된 ‘공정병역 손수제작물(UCC) 공모전’은 공정한 병역, 나라사랑 등을 주제로 지난 3월 29일부터 5월 31일까지 일반부, 학생부로 나누어 진행되었으며, 총 177건의 작품이 접수됐다. 그 중 120건의 작품이 1차 국민참여 유튜브심사, 2차 전문가 심사를 거쳤으며, 최종 48건의 수상작이 선정됐다. 국방부 장관상은 일반부 FDSignal팀(이지훈·황진우)의 ‘Wake Up/군 생활의 추억’이, 학생부 애국지사팀(이윤지·박채린·김이삭)의 ‘위대한 유산’이 각각 수상했다. 서울지역에서는 48팀이 응모해 12팀이 수상했으며, 특히 한강미디어고등학교 재학생들로 구성된 노동조합팀(홍예진, 김성훈, 조유정)은 ‘공정병역, 우리 손으로 만드는 행복한 사회’라는 작품으로 학생부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해당 작품은 연예인, 운동선수, 사회지도층이 솔선해 병역을 이행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장면 하나 하나를 일러스트로 정성스럽게 제작한 영상이